밀란 쿤데라,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 송동준 옮김, 민음사, 1994(9).

 

사랑은 그들에게 실로 무거운 짐을 안겨주었지만 어떠한 위안도 가져다주지 않았다.(274)

 

사랑은 그들에게 실로 즐거움 안겨주었지만 어떠한 위안도 가져다주지 않았다.

 

독일어 원문: Die Liebe brachte ihnen zwar Lust, aber keinen Trost.

 

Lust = 즐거움, 쾌락

 

착독:

 

이를 Last’, ‘부담로 순간, 잘못 읽었다.

 

단어를 바로잡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