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른스트 윙거,강철 폭풍 속에서, 노정선 옮김, 뿌리와이파리, 2014(8).

 

물론 의도하지 않은 것처럼 보이는 사건 뒤에는 가끔 피바람을 알리는 경고가 숨어 있었다. 예컨대 78일에 포탄 하나가 꿩 사육장에 떨어져 우리 대대의 부관인 슈미트 소위가 죽는 일이 벌어졌다.(20)

 

물론 의도하지 않은 것처럼 보이는 사건 뒤에는 가끔 피바람을 알리는 경고가 숨어 있었다. 예컨대 1 8일에 포탄 하나가 꿩 사육장에 떨어져 우리 대대의 부관인 슈미트 소위가 죽는 일이 벌어졌다.

 

독일어 원문: Trotzdem wurden wir manchmal an den blutigen Ernst gemahnt, der hinter diesem scheinbar absichtslosen Geschehen lauerte. So schlug am 8. Januar eine Granate in die Fasanerie und tötete unseren Bataillonsadjutanten, den Leutnant Schmidt.

 

am 8. Januar = 18일에

 

달을 바로잡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수전 손택,사진에 관하여, 이재원 옮김, 이후, 2011(8).

 

“[...] 벤야민을 다룬 품위 있는 에세이에서 한나 아렌트는 이렇게 말했다. <그가 늘 갖고 다니던 검은 색 표지의 작은 [...] 공책들만큼 30의 그를 잘 보여주는 것은 없다. 그는 그 소중한 공책들에 신중히 기록해 놓은 인용구를 보여주거나 큰 소리로 읽어주기도 했다.>”(119, 문장부호 수정 및 부분삭제 인용)

 

“[...] 벤야민을 다룬 품위 있는 에세이에서 한나 아렌트는 이렇게 말했다. <그가 늘 갖고 다니던 검은 색 표지의 작은 [...] 공책들만큼 1930년대의 그를 잘 보여주는 것은 없다. 그는 그 소중한 공책들에 신중히 기록해 놓은 인용구를 보여주거나 큰 소리로 읽어주기도 했다.>”

 

영어 원문: In her magisterial essay on Benjmin, Hannah Arendt recounts that “nothing was more characteristic of him in the thirties than the little notebooks with black covers which he always carried with him [...]”

 

the thirties = (19)30년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수전 손택,사진에 관하여, 이재원 옮김, 이후, 2011(8).

 

“1940년대 초 프레슨느 감옥 426호에 갇혀 있던 장 주네는 신문에서 21의 범죄자 사진을 오려내 벽에다 붙여놓았다. 주네는 이 21의 범죄자 얼굴에서 <엄숙한 악마의 징표>를 발견했다고 한다.”(232, 문장부호 수정인용)

 

“1940년대 초 프렌 감옥 426호에 갇혀 있던 장 주네는 신문에서 20의 범죄자 사진을 오려내 벽에다 붙여놓았다. 주네는 이 20의 범죄자 얼굴에서 <엄숙한 악마의 징표>를 발견했다고 한다.”

 

영어 원문: On one wall of cell No. 426 in Fresnes Prison in the early 1940s Jean Genet pasted the photographs of twenty criminals he had clipped from newspapers, twenty faces in which he discerned “the sacred sign of the monster,” [...]

 

Fresnes = 프렌, 프랑스 지명

 

숫자를 바로잡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폴 오스터,겨울 일기, 송은주 옮김, 열린책들, 2014(1).

 

1. 나이

 

오늘부터 한 달 후면 당신은 일흔네 살이 된다.”(8)

 

"오늘부터 한 달 후면 당신은 예순네 살이 된다."

 

영어 원문: sixty-four

 

2. 세월

 

그리고 20년 전의 당신은 이미 취소된 줄도 모르고 그저 자신이 한 약속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는 의무감 때문에 [...]”(19)

 

그리고 21년 전의 당신은 이미 취소된 줄도 모르고 그저 자신이 한 약속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는 의무감 때문에 [...]”

 

영어 원문: twenty-one years ago

 

번역자와 편집자는 번역문의 모든 숫자를 원문과 대조해야 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