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의 화살, 시간의 순환 - 지질학적 시간의 발견에서 신화와 은유 아카넷 한국연구재단총서 학술명저번역 506
스티븐 제이 굴드 지음, 이철우 옮김 / 아카넷 / 2012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시간의 화살이라 부르는 시간의 이분법의 한 극단에서 보면 역사는 반드시 반복될 수 없는 사건의 불가역적인 연속이다.(p34)... 시간의 이분법의 또 다른 극단인 시간의 순환에서 보면 사건은 우발적인 역사에 인과적인 영향을 끼치는 주목할 만한 계기라는 의미가 전혀 없다. 시간 속에 내재하는 근본적인 모습은 항상 현재 속에 존재하며 절대 변화하지 않는다. 외면적인 변화는 반복되는 순환의 한 부분이며 과거의 차이들이 바로 미래의 현실이 될 것이다. 이 경우 시간에는 방향성이 없다.(p35)

시간의 화살과 시간의 순환. 년도는 증가하는 방향으로 르겠지만, 매일은 일상의 모습으로 반복됩니다. 이제 2019년을 보내고 몇 시간 뒤 2020년을 맞이합니다. 아마 새해에도 우리 모두는 반복되는 일상을 보낼 것입니다. 변함없이. 그렇지만, 2020년에는 하루하루가 다른 빛깔로 채색하시길 기원합니다. 그리고, 시간이 흘러2020년 끝자락에서 우리 모두 한층 자란 모습으로 처음을 돌아보기를 바라봅니다. 모두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계통적인 연관이나 시간의 화살에 의한 유사성과 내재적인 동일한 법칙의 개별적인 반영이나 시간의 순환에 의한 유사성이라는 두 종류의 유사성을 함께 고려하면 자연의 복잡성을 해명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p280)

시간의 화살 개념으로 설명되는 상동 관계와 시간의 순환 개념으로 설명되는 상사 관계는 한 유기체 내에서 주도권을 다투는 적대적인 개념들이 아니다. 이들은 갈등(긴장) 속에서 상호작용을 통해 각 피조물의 차이점과 유사점을 만들어낸다. 그들은 서로 얽혀 있으면서 서로 의지한다. 이것은 시간의 순환이라는 법칙이 역사라는 실체를 형성하는 것과 같다.(p282)

댓글(8) 먼댓글(0) 좋아요(3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페넬로페 2019-12-31 23:05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이제 한시간 후면 2020년이군요~~
올해 겨울호랑이님의 리뷰 잘 읽었습니다.
리뷰만 읽고 정작 책은 아직^^
언젠가는 읽을 수 있는 경지에 오르겠죠~~ㅎㅎ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항상 건강하십시요^^

겨울호랑이 2019-12-31 23:45   좋아요 2 | URL
페넬로페님 감사합니다. 페넬로페님의 진솔한 이야기와 리뷰에 감사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내년에도 잘 부탁 드립니다. 행복한 하루, 한 해 여세요!^^:)

서니데이 2019-12-31 23:18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겨울호랑이님, 새해인사 드리러 왔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가정에 평안 있으시기를 기원합니다.
새해에는 소원하는 것을 이루는 시간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겨울호랑이 2019-12-31 23:46   좋아요 2 | URL
서니데이님 감사합니다. 서니데이님께서도 항상 건강하시고 원하시는 바 이루시는 한 해 되세요!^^:)

초딩 2019-12-31 23:2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겨울 호랑이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여~~~😍😍😍

겨울호랑이 2019-12-31 23:47   좋아요 2 | URL
초딩님 감사합니다. 초딩님께서도 행복한 2020년 되세요!^^:)

2020-01-02 07:42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1-02 08:44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