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는 시간에 뭔가 거칭한 일을 하려 하거나 떠들썩하게 보내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 쉬는 시간은 일상 중에 원기를 북돋워 주는 것이어야 합니다... 내가 충분히 잠을 자고나서 몸과 마음이 가뿐해졌다면 그것으로 충분한 휴식이 될 것입니다... 매일 쉬는 시간이 주어지고 또 ‘쉬는 시간‘으로 우리를 초대하는 상황은 얼마든지 있습니다. 그것은 기대치 않은 일상의 작은 ‘선물‘입니다. 이러한 선물을 누리기 위해서 우리는 능률에 대한 압박에서 벗어나야 합니다.(p26 ~ p29)


댓글(6) 먼댓글(0) 좋아요(3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페크(pek0501) 2020-10-18 18:4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압박감에서 해방되어 훨~ 훨~

겨울호랑이 2020-10-18 19:28   좋아요 0 | URL
작은 시간의 틈도 끊임없이 무언가로 채우려는 것이 현대인의 마음임을 생각해본다면, 온전하게 쉬는 것도 쉽지 않음을 느끼게 됩니다...

samadhi(眞我) 2020-10-18 22:3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그래서 멍때리는 시간이 꼭 필요하지요.

겨울호랑이 2020-10-18 22:38   좋아요 0 | URL
^^:) 멍때리는 것도 쉽지 않은 것 같아요... 무엇을 채우려 하는 것보다 가만히 있는 것이 얼마나 힘든 것인지...

samadhi(眞我) 2020-10-18 22:44   좋아요 1 | URL
그래서 캠핑을 즐긴답니다. 자연 속에서 ˝그저 멍하니 하늘만 바라봐~ ˝-박명호, <사진> 이라는 노래 가사예요. 그저 멍하니 하늘, 바다, 모닥불만 바라보면 그렇게 행복할 수 없지요.

겨울호랑이 2020-10-18 22:48   좋아요 1 | URL
그렇군요... ^^:) 자연에서 자신을 비우고 새롭게 채우는 것도 쉬는 멋진 방법이라 여겨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