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2013년 2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3-03-01
'엔드 오브 왓치', '반창꼬', '몬스터 호텔', '월플라워', '메리다와 마법의 숲', '브레이킹던 파트2', '신세계'까지 총11편을 기록해 설 연휴 영향으로 정말 오랜만에 두자리 숫자를 기록했다.  나름 최신작과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보게 되었는데 그런대로 괜찮았다는 느낌이 든다. 아무래도 연수 중이라 좀 여유가 있는 게 긍...
북마크하기
2013년 1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3-02-02
'킬러 조', '음치 클리닉', '클라우드 아틀라스', '레미제라블', '내가 살인범이다', '더 임파서블'까지 총 8편으로 2013년을 출발했다. 나름 신작들 위주로 보긴 했는데 새해 들어 새출발을 하다 보니 아직은 뭔가 낯설고 적응이 안 된 상태라 좀 어수선한 분위기다. 이럴 때는 추위를 녹여 주면서 몰입할 수 있는 그런 영화...
북마크하기
2012년 12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3-01-01
'조조 - 황제의 반란', '내가 고백을 하면...', '로우리스', '용의자 X', '내 인생의 마지막 변화구', '더 스토리', '마진콜'까지 총 10편으로 정말 정신없이 바쁜 나날을 보냈던 것에 비하면 준수한 성적이다. 예년에 비하면 좀 실적이 저조했다고도 할 수 있는데 2013년에는 더 좋은 영화와 좋은 시간을 보낼 수 있었으면 하...
북마크하기
2012년 11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2-12-02
'루퍼', '위험한 관계', '19곰 테드', '살인 소설'까지 총 7편으로 저조한 실적을 기록했다. 주말마다 행사가 있어서 여유로운 시간이 적었던 탓도 있고 그렇게 끌리는 영화가 없었던 탓도 있다. 2012년의 마지막에는 마음이 따뜻해지는 영화와 만나고 싶다.
북마크하기
2012년 10월에 본 영화들 ( 공감1 댓글0 먼댓글0) 2012-10-31
'하얀 면사포', '이웃사람', '공모자들', '피에타', '알투비:리턴투베이스', '익스펜더블2'까지 총 9편으로 다시 두 자리 숫자 달성에 실패했다. 추석과 개천절이 있었지만 한 주에 두 편 이상 보기가 힘든 페이스라 앞으로도 두 자리 숫자 달성은 결코 쉽지 않을 것 같다. 9편 중 한국영화가 4편으로 상대적으로 선전한 편인데 내가 원했던 가을...
북마크하기
2012년 9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2-10-01
'두 개의 달', '연가시',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다크 섀도우', '아이스 에이지4', '8일째 매미',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까지 총 10편으로 오랜만에 두자리 숫자를 기록했다. 추석 연휴 등이 있다 보니 그나마 선전한 것 같은데 '그 시절'외엔 가을에 걸맞는 작품을 만나기는 쉽지 않았던 것 같다. 깊어가는 가을엔 가을스러운...
북마크하기
2012년 8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2-09-02
'차형사', '다크나이트 라이즈', '배틀쉽', '더 레이븐', '케빈 인 더 우즈', '모모와 다락방의 수상한 요괴들'까지 총 9편으로 이번에도 두 자리 달성에 실패했다. (확인해보니 '헝거게임'을 누락해 총 10편이었음ㅎ) 휴가도 있고 해서 시간이 적지 않았음에도 여전히 탄력을 받지 못하고 있는데 일주일에 5~6편을 보던 시절에는 도대체 어떻게...
북마크하기
2012년 7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2-08-04
'락아웃', '내 아내의 모든 것', '후궁'까지 총 5편으로 역대 최악(?)의 성적을 기록했다.   (확인해 보니 '투스카니의 태양'을 누락해 총 6편인데 그래도 아마 최악이지 않을까ㅋ)   나름 바쁜 7월이기도 했고, 볼 만한 영화가 떨어지기도 했기 때문인데   8월에는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 줄 영화들과 ...
북마크하기
2012년 6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2-07-01
'은교', '헤드헌터', '멜랑콜리아', '반지를 끼워주고 싶다', '간기남', '시체가 돌아왔다',   '돈의 맛', '코쿠리코 언덕에서', '스윙 보트'까지 총 10편으로 간신히 두 자리 숫자를 기록했다.   여전히 공급이 수요에 미치지 못하는 상황에다가   예전과 같은 중독(?) 상태에서 벗어났기 때문에 좋은 실...
북마크하기
2012년 5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2-06-01
'금지된 사랑', '하울링', '가비', '멋진 악몽', '세이프 하우스', '백설공주'까지 총 9편으로   정말 오랜만에 두 자리 숫자를 기록하지 못했다.    여러 가지 일로 바쁜 것도 있고 볼 만한 영화가 별로 없었던 것도 작용한 것 같다.   6월부터는 아마 블록버스터들이 나오기 시작할 것 같은데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