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산이 정말 거기 있었을까 - 성년의 나날들, 박완서 타계 10주기 헌정 개정판 소설로 그린 자화상 (개정판) 2
박완서 지음 / 웅진지식하우스 / 2021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 많던 싱아는 누가 다 먹었을까>를 재밌게 읽었습니다. <그 산이 정말 거기 있었을까>는 <그 많던 싱아는 누가 다 먹었을까>의 후속작입니다. 박완서 작가의 자전적 이야기를 담은 소설입니다. '싱아'는 일제 강점기부터 6.25전쟁까지 이야기를 담고 있고. '그 산이'는 1951년부터 1953년 결혼할 때까지 성년의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싱아'를 너무 재밌게 읽어서 '그 산이'는 전작보다 재미없으면 어쩌나 했는데 기우였습니다. 전작보다 재밌으면 재밌었지 못하지 않았습니다. 후속작이 전작보다 재밌기 어려운데 말입니다. 


 작가님의 글이 참 솔직하다는 느낌을 많이 받았습니다. 자신의 부끄러운 과거의 모습도 적나라하게 묘사합니다. 글을 읽으면서 '흠~ 박완서 작가님, 실망이야.' 라고 생각을 했다가도. 제 20대 초반의 모습을 떠올려보니...충분히 이해가 되었습니다. 저는 차마 부끄러워서 제 20대 초반의 부끄러운 일화들이나 생각들을 글로 쓸 수 없을 거 같습니다. 작가님이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작가님의 글도 훌륭하지만 몰랐던 우리나라의 과거의 모습들을 생생하게 볼 수 있어서 재밌었습니다. 6.25때 피난가는 모습이나 미군 FX 이야기, 그 때 생활 풍경들이 신선하고 재밌었습니다.


 재밌는 소설입니다. 추천합니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2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붕붕툐툐 2021-05-10 21:0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ㅎㅎ고라님 이야기도 하나 풀어내 보시죠~ㅋㅋㅋ 저도 싱아 추천받아서 집에 모셔만 놨는데 왜 산 책은 더 안 읽게 될까요?ㅎㅎ

고양이라디오 2021-05-11 12:38   좋아요 1 | URL
진짜 쥐구멍이라도 들어가고 싶은 이야기들이 많습니다ㅠ 안됩니다ㅎㅎㅎ

읽고 싶을 때 바로 읽어야지 안 그러면 묵혀놓게 되더라고요ㅎㅎ

초록사과 2021-05-16 21:3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넘 재미있게 읽었던 기억이나네요. ㅋ 표현력이 좋아서 항상 감탄하면서 읽어요.

고양이라디오 2021-05-17 10:45   좋아요 0 | URL
네 박완서 작가님 글 너무 좋네요. 계속 읽고 싶습니다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