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문화재단 지원사업 당선자들

교육이 있어서

순천으로 살짝 나들이를 간다.


아침부터 이래저래 부산하다.

밥 차리고 뭐 하고 

부랴부랴 마무리짓고

얼른 길을 나서야지.


바람이 잦아들어

아이들이 마당에서 놀기에 좋겠네.

마당에 천막을 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