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만이 하는 것 The Ride of a Lifetime - CEO 밥 아이거가 직접 쓴 디즈니 제국의 비밀
로버트 아이거 지음, 안진환 옮김 / 쌤앤파커스 / 2020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뒷 부분을 조금 남겨놓았다가 어제 드디어 다 읽고 마무리했습니다. 


 저는 CEO들이 쓴 책이나 CEO의 자서전, 전기 등을 좋아합니다. 스티브 잡스, 나이키 창업자 필나이트, 픽사 사장 에드 캣멜 등 그들의 이야기는 왠만한 소설보다 훨씬 재밌습니다. 그만큼 파란만장하고 색다른 인생을 사신 분들의 이야기다보니 배울 점도 많고 재미도 있습니다. 


 <디즈니만이 하는 것>은 2005년부터 2020년 연초까지 15년간 CEO로 역임했고, 2012년부터 지금까지 회장으로 재임 중인 로버트 아이거의 회고록입니다. 그의 인생여정과 디즈니에서 이룬 혁신과 성과들을 알 수 있었습니다. 특히 그는 스티브 잡스와 손잡고 픽사를 인수한 인물이기도 합니다. 픽사, 마블, 스타워즈, 21세기 폭스까지 인수하면서 거대한 디즈니 제국을 건설한 분입니다. 그는 스티브 잡스의 친구였습니다. 그와 스티브 잡스의 다양한 일화들도 무척 재밌었습니다. 


 기업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것들이 초반 성장을 거쳐 안정화 단계에 들어섭니다. 점점 변화를 싫어하고 안정을 선호하게 됩니다. 하지만 현재의 안정은 쇠퇴와 퇴보인 경우도 많습니다. 그렇게 공룡처럼 거대했던 기업들은 시대에 뒤쳐서 사라집니다. 로버트 아이거는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았습니다. CEO 초창기부터 픽사를 인수하는 등 거대한 변화를 이루어냈습니다. 그는 또한 품위를 잃지 않았습니다. 원칙과 정도를 지키고 따뜻한 배려의 리더쉽을 보여줬습니다.


 이 책을 읽고 디즈니의 밝은 미래에 대한 확신이 생겼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디즈니의 매출과 주식이 주춤합니다. 제겐 디즈니라는 기업의 주식을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습니다. 디즈니 주식를 매입했습니다. 그리고 이 책을 구입해서 읽었습니다. 저는 마블과 픽사의 영화를 좋아합니다. 앞으로 좋은 영화로 다시 만나고 싶습니다. 디즈니 랜드도 언젠가 꼭 가보고 싶습니다. 디즈니의 밝은 미래를 기원하며 이 글을 마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