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런 버핏 라이브 - 버크셔 해서웨이 주주총회 33년간의 Q&A 지상 중계
대니얼 피컷.코리 렌 지음, 이건 옮김, 신진오 감수 / 에프엔미디어 / 2019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저도 이제 버크셔 해서웨이의 주주가 됐습니다.(비록 B주 2주 이지만) 손실을 기록하고 있지만 장기투자자는 마음이 편합니다. 


 워런 버핏. 오마하의 현인. 제가 굉장히 존경하는 어르신입니다. 그의 성품과 유머, 그리고 실력까지 모두 좋아하고 존경합니다. <워런 버핏 바이블>에 이어 <워런 버핏 라이브>까지 즐겁게 읽었습니다. <워런 버핏의 주주서한>과 <워런 버핏과의 점심식사>까지 앞으로 읽을 예정입니다. 


 <워런 버핏 라이브>는 버크셔 해서웨이 주주총회 33년 간의 Q&A를 기록한 책입니다. 이런 책을 읽을 수 있다니 감사할 따름입니다. 버핏 옹과 찰리 멍거 옹의 유쾌하고 재기넘치는 육성 답변을 들을 수 있습니다. 


 674p의 두꺼운 책입니다. 저는 책장이 술술 넘어갔습니다. 너무 재밌게 읽었습니다. 투자 뿐만아니라 인생의 지혜도 얻을 수 있는 책입니다. 

 

 투자에 관심이 있는 분, 워런 버핏 옹을 좋아하고 존경하는 분, 인생의 지혜를 얻고자 하시는 분이라면 꼭 읽어보시길 추천드립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