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어 회화의 결정적 표현들
오석태 지음 / 사람in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영어는 늘 공부해야지 하면서도 잘 되지 않는 골칫덩어리인데 특히 회화는 실제 일상에서 사용하지를

않다 보니 좀처럼 늘지를 않는다. 지속적으로 영어를 해야 하는 상황에 놓여 있는 사람이라면 어쩔 수

없이 영어로 말하다 보면 조금씩이나마 늘겠지만 혼자서 공부하는 사람들은 책을 보는 그 순간이

지나가 버리면 익혔던 문장들이 순식간에 사라져 버린다. 작년에는 유럽 여행 간다고 나름 여행 영어라도

공부를 했건만 실전에서는 그리 많이 써먹지도 못하고 금방 다 까먹어서 또다시 제로 베이스가 되고

말았는데 이 책 제목을 보니 그야말로 영어 회화에서 꼭 필요한 결정적인 표현들을 만나볼 수 있지

않을까 기대가 되었다.

 

이 책에선 파트 1에서 생각, 감정, 의견과 관련된 표현들을, 파트 2에선 인사, 감사, 교류와 관련된

표현들을, 파트 3에선 약속, 건강, 용모와 관련된 표현들을, 파트 4에선 업무, 학교, 통화, 돈에 관련된

표현들을 다루고 있다. 사실 그동안 여러 영어 회화책들을 거쳐봤기 때문에 책마다 고유한 스타일이 있기 마련인데 이 책도 나름의 특징을 갖고 있다. 우리가 일상에서 흔히 쓰는 일상적인 구어체

대화와 이에 상응하는 영어식 표현을 소개하면서 영어 단어나 숙어 등을 간략히 정리하는 방식으로

영어 회화의 결정적인 표현들을 쉽게 익힐 수 있도록 구성하고 있는데 한국말로는 복잡해보이는

표현들도 영어로 바꿔놓으니 생각보다 훨씬 간단하게 표현할 수 있는 것 같았다. 한국말로는

뉘앙스가 조금씩 달라질 수 있는 의미들을 영어로 어떻게 표현할지 고민이 되곤 했는데 이 책에

수록된 표현들을 잘 익히면 훨씬 섬세한 표현력을 기를 수 있지 않을까 싶었다. 문제는 눈으로 볼 때는

이런 말들을 영어로 이렇게 표현하는구나 하고 쉽게 다가오지만 정작 말로 해보라고 하면 금방

술술 나오지가 않는다는 점이다. 각 파트마다 마지막에 리뷰라고 해서 앞에서 배운 표현들을

한국말들만 늘어놓으면서 영어로 바꿔보라고 하고 있는데 제대로 입에서 나오질 않아 앞에서 

공부한 게 무용지물이 되어 다시 처음부터 반복해야 했다. 역시 눈으로 아무리 이해를 해도 말은

입으로 자동으로 나와야 내것이 됨을 다시 한번 깨달았는데 각 페이지에 있는 QR코드로 MP3

파일을 들으며 반복 연습을 해야 이 책에 수록된 있는 영어 회화의 결정적 표현을 언제든지 사용할

있게 되지 않을까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