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2주간의 길고 긴 중간고사 시험이 끝났습니다.  

4년 만에 복학해서 치루는 정기고사인 점도 있었지만 무엇보다도 전공과목을 시험친다는 사실에 

개인적으로 정신적인 부담을 많이 가지고 있었는데,,  며칠간 밤잠을 미루면서까지 공부를 

했었는데,,  다행히 생각보다 시험이 어렵지 않아서 중간고사 점수는 무난히 잘 나왔을거라고 

저 스스로 짐작해봅니다. ^^;;     

총 6과목을 시험쳤는데 지금 점수가 공개된  두 과목이 현재 성적순위가 A+, A 정도에 

위치하고 있고,  나머지 과목들은 집중적으로 공부했던 내용으로 많이 출제되어서  

나름 잘 친거 같구요,,  ^^ 

아무래도 기말고사 때 성적이 잘 나오느냐에 따라서 이번 학기 시험이 

대박이냐 쪽박이냐 판가름 날거 같네요. 

 

 

이제 시험도 끝났겠다 오랜만에 읽고 싶었던 책을 읽으려고 하는데,,  

시험기간 때 전공책을 뜯어먹다시피(?) 읽어서 공부해서그런지 활자가 눈에 안 들어오네요,,-_- 

활자 읽는 행위 자체가 질리는 느낌도 들게 되구요,,  

 

  

 

 

 

 

 

 

 

 

얼른 8기 신간평가단 도서 리뷰에다가 독서모임 도서 리뷰까지 써야되는데 말이죠,,  

게다가 하필이면  하루하루 기능이 혼미한 채 기능을 연명하고 있던 저희 집 컴퓨터가  

드디어 사망하게 됨으로써  설상가상으로 리뷰를 학교 도서관 컴퓨터에서  

써야하는 일이 생기고 말았어요,, -_-;; 

(현재 제가 접속하고 있는 곳은 학교 도서관 컴퓨터랍니다. ㅎㅎ;; ) 

 

아무래도 컴퓨터가 고치거나 아니면 새로 사는대로 요 며칠간동안은 본의 아니게  

알라딘 반 잠수를 타야할거 같네요,, ^^;;  

하지만 저에게는 스마트폰을 가지고 있기에 자주 서재에 들려서 흔적 남길께요 ㅎㅎ 

 

  

그리고 어느새 벌써 5월달 독서모임 선정도서가 나왔어요,, 

벌써 5월달이 성큼 다가왔네요,,  

 

그 전에는 독서모임을 위해서 두 권의 책을 읽어야하는데 이번 달에는 

책 세 권을 읽어야해요..   왜냐하면  ,,, 

 

     

 

 

 

 

 

   

 

 

펭귄클래식에서 나온 <제인 에어>가 두 권짜리이기 때문이에요 ^^;; 

살짝 아쉬운게 개인적으로 지루하게 읽었던 <유토피아>가 선정되어서 또 읽어야한다는 

사실에 쪼금은 불만은 가졌지만,,   그래도 <제인 에어>가 선정되어서 조금은 위안을 

삼아봅니다.   

 

사실은 시험 끝나고 제일 읽고 싶었던 책이 샬럿 브론테의 <제인 에어>였거든요,, 

요즘 동명원작의 영화도 개봉된 것도 있고,,   

무엇보다도 로맨스 소설의 고전을 읽어보고 싶었거든요,,   

이 소설이 외로움으로 얼룩진 제 마음을 조금이나마 지울 수 있는 위안의 책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 

 

  

그리고 5월달 선정도서 역시 저희 집에 소장된 책들이라서  

이번에도 Book Sharing을 하려고 합니다.  

공교롭게도 <유토피아>랑 <제인에어> 두 권 역시 소장하고 있거든요,, ^^;; 

  

요즘 화제가 되는 고전이 <제인에어>가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이번 북 셰어링은 댓글을 먼저 남겨주신 2분 에게 나눠드리고 싶어요.  

거기에다가 원서본까지 딸려 있는 세트로 드리겠습니다.    

그러면 <유토피아>를 포함해서 총 4권을 받게 되는 셈이네요, ^^

   

 

다시 한 번 말하자면,, 저의 북 셰어링은 특정 출판사 홍보를 위한 목적이 아닙니다. 

그냥 특정 출판사 독서모임 일원일뿐이며 공교롭게 이미 소장하고 있는 책을 받게 되어서 

친분이 있는 알라디너분들과 함께 책을 공유하고 싶어서 한 것이니,,  오해는 하지 마세요 ^^;; 

 

그리고 앞에서는 2분만 선물한다고 언급했지만,, 

저의 기분 정도(?)가 얼마나 좋으냐에 따라서 2분 이상도 선물할 생각도 가지고 있습니다. 

사실 저도 알라딘 적립금이 많이 모은지라 아낌없이 팍팍 선물해드리고 싶네요,, ^^  

 

 

댓글 등록 기간은  

4월 29일 0시 까지입니다.  물론 댓글은 공개든 비공개든 아무 상관 없습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리구요,,  저는 이제 다른 알라디너분들의 서재에 들르러 가봐야겠습니다. ^^

 

 

 

 

  

 

 

 

 

 

  

   

 

 

 

 

   

 


댓글(29)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감은빛 2011-04-28 16:2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 손들었습니다! ^^
<제인에어>와 <유토피아>를 모두 주신다는 말씀이신가요?
아랫부분이 조금 이해가 안되어서요.
하나만 선택해야 한다면, <제인에어>를 받고싶습니다.

cyrus 2011-04-28 16:37   좋아요 0 | URL
제가 오해의 소지가 있는 내용을 남긴거 같네요.
<유토피아>와 <제인에어> 중에서 한 권만 선택하는 것은 아니에요.
<유토피아>가 <제인에어>보다많이 읽혀지지 않은 책이라서 댓글 신청하신 분들의 취향을 고려해서 그렇게 쓴 것이랍니다. ^^;; 감은빛님처럼 오해를 하실 분들이 생길거 같아서 문제의 내용은 삭제해야겠어요 ㅎㅎ;;

어쨌든 감은빛님 먼저 댓글 다셨으니 <유토피아>랑 <제인에어> 원서본 세트 드릴께요. 님의 성함이랑 주소 비댓으로 남기시거나 쪽지로 보내주세요^^

2011-04-29 03:07   URL
비밀 댓글입니다.

쉽싸리 2011-04-28 17:30   좋아요 0 | 댓글달기 | 수정 | 삭제 | URL
앗, 늦었다. 농담입니다. 안주셔도 되요.

이야, 시험 점수가 너무 좋아요.
즐공하시는 나날.... 한편 부러워요.

cyrus 2011-04-29 00:17   좋아요 0 | URL
아직 점수도 안나온 과목도 있는데 나머지 과목 점수가 잘 나와야할텐데 말이죠.
^^;;

stella.K 2011-04-28 18:2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제인에어가 3권으로 나왔네요.
근데 시루스님은 두권이라구요?
제인에어 까마득한 초등학교 시절에 읽어서
다시 읽고 싶은 마음이 없는 건 아닙니다만,
전 이미 시루스님 선물 받기도 했으니 더 욕심내면 미워할 것 같아요.ㅋ

시험 잘 보셨다니 좋으시겠어요.
열심히 사시는 것 같아 늘 보기가 좋습니다.
즐공하시고, 열독하시길...^^




stella.K 2011-04-28 21:31   좋아요 0 | URL
아, 근데 시루스님, 늦게나마 염체불구하고 받고 싶다고 손들고 싶어졌어요!
지금 자세히 보니 기분 따라서 두 명 이상에도 할 수 있다고 하셔서
너무 받으려고 하는 사람이 없으면 시루스님 실망하실 것 같아요.ㅋㅋ
진짜 읽고 싶구요.^^

cyrus 2011-04-29 00:23   좋아요 0 | URL
원래 두권인데 알고보니 요즘 영화개봉에 맞춰서 펭귄 영문판이 딸려있는
세트도 팔더군요. 스텔라님도 비댓이나 쪽지로 성함, 주소, 전화번호 알려주세요
^^

책을사랑하는현맘 2011-04-28 21: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오랜만이예요.
왠지 cyrus님은 시험을 아주 잘 치셨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워낙 지적이시잖아요..ㅎㅎ
어쨌든, 오랜만의 즐거운 휴식이 되시길 바랄께요.^^

cyrus 2011-04-29 00:26   좋아요 0 | URL
현맘님, 잘 지내고계시죠? ^^
요즘 꿀맛같은 나날을 보내고있어요. 며칠간 놀다가 또 레포트 준비해야하지만요-_-

2011-04-28 21:3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1-04-29 00:36   URL
비밀 댓글입니다.

무해한모리군 2011-04-29 08:5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그러니까 여기서 시험은 잘보셨어요? 이런거 물으면 안되겠지요 ^^
푹쉬시고 자주 소식전해주세요 ㅎㅎㅎ

cyrus 2011-04-29 17:48   좋아요 0 | URL
휘모리님, 잘 지내고 계신가요? ^^
일단 4년만에 쳐보는 정기고사치고는 잘 쳤답니다. 기말 때는 더 잘해야겠죠? ^^

2011-04-29 11:22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1-04-29 18:09   URL
비밀 댓글입니다.

비로그인 2011-04-30 02: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
시험 잘 치르셨군요. 그간 자주 볼 수 없어서 아쉬웠는데, 열심히 살고 계셨다니 좀 기분이 좋아지려고 합니다.(읭? ㅎ)

오랜만에 등장하셔서 책 선물도 주시고,, ㅎ 중간고사도 끝나고 봄이 한창인데 좀 여유롭게 즐거운 시간 되셨음 합니다 ~

cyrus 2011-04-30 22:30   좋아요 0 | URL
바람결님도 잘 지내고계신가요? ^^
오늘 내일 날씨가 좋지 않아서 마음대로 밖에 나갈수도 없고
집에는 컴이 안되서 하루하루가 지루하네요 ^^;
스마트폰으로 댓글쓰기가 불편하구요 ㅠㅠ
내일 비 그치고나면 최악의 황사 온다고 하네요.
외출하실 때 황사조심하세요

blanca 2011-04-29 23:0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선 축하드리고요. 그래서 오늘 우리집앞에 그렇게 대학생들이 바글바글했군요 ㅋㅋㅋ 그들에 섞여 콩불을 먹으며 젊은 척을 했더랬죠. 저도 <유토피아> 정말 엎드려 자며 읽었던 기억이 납니다.^^

cyrus 2011-04-30 22:33   좋아요 0 | URL
원래 이 기간이 시험 끝나는 때라서 그런가봐요.
지금쯤이면 한창 밤새도록 놀고 있어야하는데 날씾가 따라주지 않으니 원망스럽네요 -_-

마녀고양이 2011-04-29 23:5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늦었당.. 나두 제인에어랑 유토피아 없는뎅. ㅎㅎ
시험 잘 치셨다구요! 그런데 그 바쁜 와중에 신간 평가단과 독서 모임을 또 하구요.
으아........ 대단하당~ ^^

바쁜 사이러스님, 건강 챙기면서 하늘도 보면서 하세요.

cyrus 2011-04-30 22:37   좋아요 0 | URL
ㅎㅎ 신간평가단은 이번 기수는 안하구요,, 독서모임은 활동중이랍니다 ^^ 마고님처럼 올 A플러스 받야하는데 말이죠ㅎㅎ

2011-05-02 11:01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1-05-02 16:32   URL
비밀 댓글입니다.

Vita 2011-05-03 03:0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사이러스님이 어여쁜 짓을 하고 계시는군요. 후훗.
그나저나 오랜만에 우리 보겠어요.
나 유토피아 발제자인데 사이러스님 글 읽고 아 정말!!!!!!!!!
짜증나! 싶습니다. 하지만 어쩔 수 없죠. 제 운명이려니 하고 ㅋ


cyrus 2011-05-03 21:03   좋아요 0 | URL
ㅎㅎ 꼭 참석해야되겠는걸요. 지민맘님의 발제, 무척 기대됩니다. ^^

루쉰P 2011-05-11 15:3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뿔싸!!! 완전 늦었네용. ㅋㅋ 그래도 시험의 용자로 복귀하셨다니 축하드려요. 더욱이 알라딘 서재에 이달의 당선작으로 뽑히신 것도 완전 축하, 제가 뽑아드린 것은 아니지만 시험 끝나고 선물 드린 것 같아 왠지 흐뭇해요. ㅋㅋ

cyrus 2011-05-11 22:10   좋아요 0 | URL
아직 기말고사 남았어요, 기말 때 정말 잘해야되겠죠 ^^;;
루쉰님도 당선작으로 뽑히신거 축하드립니다. 이번 달에는 친분이 있는
분들이 많이 당선되셔서 저도 흐뭇하고 기분이 좋네요 ^^

루쉰P 2011-05-13 13:05   좋아요 0 | URL
헤헤 부끄럽네요. ^^;; 저랑 아는 분이 두 분이나 계셔서 좋더라구요. 기말이라 역시 인생도 시험도 끝이 없어요. 기말고사 오시기 전에 리뷰 하나 써 주세요. 시험 공부 들어가시면 못 읽으니까요.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