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서 26년간 판매된 스터디셀러 수학책입니다.일본판 수학의 정석이냐구요?아닙니다.

제목 그대로 원주율을 기록한 책입니다.그런데 이런책을 26년간 간행한 출판사나 이 책을 26년간 구입한 독자들이나 제 입장에서 본다면 모두 뵨태같은 느낌이 드는것은 왜인지 모르겠네요^^

by caspi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1980년과. 2024년의 빅맥 비교입니다

가격 올리는건 물가랑 시장 사정 땜시 어쩔수 없다고 이해는 해주지만왜 양까지 쳐 줄이는 건지 진심 이해가 안되는 군요.

앞으로는 빅맥이 아니라 소맥으로 불러야 될것 같네요.

by caspi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혈당이 올라가면 당뇨병등 여러병을 일으키는 요인이 됩니다.우리가 먹는 음식중 알게 모르게 혈당을 급격히 올리는 음식조합들이 있습니다.


우리가 늘상 먹는 음식들인데 혈당 스파이크를 올리는 음식물 조합이라니 상당히 놀랍습니다.

좋아하는 음식이지만 되도록 자제해야 겠네요.

by caspi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알라딘에서 헌책을 공급받는 루트는 아마도 오로지 개인들이 알라딘 중고서점에 판매하는 책이 아닐까 싶습니다.

솔직히 예전에는 출판사에서 안팔리는 재고도서들을 알라딘 중고서점에 덤핑으로 넘기는 것이 나닌가하는 의심을 한 적이 있지요.왜냐하면 동일한 책들이 많이 있는 경우가 있어서죠.그 책이 베스트셀러라면 많은이들이 구매하고 다 읽은 후 되팔수 있겟지만 보다보면 이 책이 베스트 셀러인가하고 고개를 갸웃거리게 하는 책도 있기 때문입니다.

ㅎㅎ 물론출판사와 알라딘이 그런 꼼수를 쓰기야 하겠습니까?


아무튼 초기를 지나 알라딘 중고서점이 활성화 되면서 이제 헌책 팔기는 대세가 알라딘 중고서점이 되었습니다.기존 헌책방보다 사는것 근처에 알라딘 중고서점이 있기도 하거니와 판매예상금액을 추정할수 있는 시스템이 있기 때문이죠.

그러다보니 알라딘 중고서점에는 캐리어에다 책을 한 가득 싣고 가져오는 분둘도 많이 보게 됩니다.

그런데 가끔은 나까마로 추정되는 분들도 알라딘에 책을 판매하러 오는 것 같더군요.행색이나 책을 가져오는 행태를 보면 일반인이 아닌것을 알수 있지요.

나까마는 일반 중고책방에서 책을 많이 공급하시는 분들인데 이분들도 알라딘 중고서점이 좀 더 헌책 가격을 쳐주는지 알라딘에서 구매할 만한 책들은 알라딘 중고서점으로 가져오는 것 같습니다.


이러다보니 일반 헌책방에서는 예전에 비해 근자에 발매된 헌책들을 과거처럼 자주 찾아 볼수 없는 것 같습니다.물론 최근 구매한 책들은 사람들이 버리지않고 알라딘 중고서점에 판매해서 더욱 그렇지만요.

아무튼 나카마도 알라딘 중고서점에 올 정도니 일반 헌책방들의 헌책 유토량은 더욱 더 줄어들것 같습니다.

by caspi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며칠전에 또 각막내 실핏줄이 터졌습니다.실핏줄이 터지는 이유는 아무래도 다른 질환탓이지만 주의를 기울여도 어쩔수는 없습니다.몸에 무릴를 하지 말아야되는데 스트레스 받거나 잠을 자지 못해 몸의 컨디션이 안좋으면 혈압이 높아지고 그게 한 원인이 되기도 하지요.

그나마 다행인게 이전처첨 심하진 않아서 마치 짙은 안개속을 헤매는 느낌으로 살고 있습니다.
시간이 지나 피가 빠지면 나아지겠지만 언제 될지 좀 갑갑하기는 하네요.
by caspi



댓글(2)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24-06-01 21:24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4-06-03 00:44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