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 알라딘에서도 운전하시는 분들이 많으실 거란 생각이 듭니다.요즘 뉴스를 보면 빙판길 차 사고로 많은 분들이 죽거나 다치시는 것 같습니다.특히 겨울철에는 눈이 비가 내릴경우 추위 때문에 살얼음이 도로에 깔리는 경우가 상당히 많은데 문제는 이 얼음들이 어두운곳에서는 잘 보이질 않는다는 것이죠.

 

저 역시도 개인적인 사정때문에 매일 새벽이나 한밤중에 운전을 하는 경우가 있는데 특히 차가 잘 안다니는 한밤이니 새벽의 경우는 저도 모르게 과속을 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그런데 이 경우 돌발상황으로 급 브레이크를 밟는 경우가 있는데 이때 다른 계절과 달리 살얼음때문에 차를 제대로 조종하지 못해 식은 땀이 나는 경우가 겪곤 합니다.

 

어제도 새벽 6시경 관세청 사거리를 지나가는데 이 시간에 차가 막혀 웬일인가 싶었는데 사거리를 지나가면서 보니 차 두대가 정면으로 충돌해서 경찰차와 렉카 엠블런스가 뒤엉켜 있었습니다.특히 택시의 경우 앞부분이 거의 대파가 되어서 운전사분이 심하게 다치신것이 아닐까 걱정이 되더군요.

 

아무래도 새벽이라 과속과 블랙 아이스때문에 제대로 브레이크가 작동되지 않아선것 같습니다.저도 목요일 한밤중에 한바터면 대형 교통사고가 날 뻔해서인지 전혀 남일 같지 않았습니다.

 

알라디넌 여러분 요즘처럼 갑작스레 추워져 도로가 빙판되는 일이 종종있는 한겨울 안전 운전에 유념하시길 바랍니다.

by caspi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불과 얼마전까지만 해도 날씨가 따뜻해서 모기가 웽웽거리면 날아다녔던 것 같은데 12월이라고 순식간에 추워졌네요.추운날 별반 대책없이 밖에 돌아다녀선지 오늘 아짐에 일어나는데 미열이 있고 목도아프고 콧물도 줄줄나고 몸도 쑤시고 아무래도 감기 같네요.그래 병원에 가서 주사한데 맞고 약 처방 받아 왔습니다.

 

아직 건강하다고 독감 예방주사도 맞지 않았는데 혹 독감이 아닌지 슬슬 걱정이 되네요.추운 겨울 알라디너 여러분들도 감기 조심하세요.

 

by caspi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일본 여성들이 싫어하는 남자들의 최악의 취미라고 하는군요.

뭐 상당부분은 좀 오덕스러워서 여성들이 싫어 할만한데 시쓰기,소설쓰기와 왜 최악의 취미인지 알 이해가 가질 않네요^^;;;

by caspi

 

 

 

 


댓글(2)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9-12-02 11:2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12-06 18:11   URL
비밀 댓글입니다.
 

얼마전 중국의 스파이가 호주로 망명한 사건이 있었죠.그런데 그 스파이가 위조된 한국 여권을 사용했다고 하는군요.

 

"중국 스파이 위조 한국여권으로 대만서 공작"..중국은 부인

 

그런데 중국의 스파이가 사용되는 여권이 참 엉성하네요.

 

 

 

여권 자체는 사용해 보신 분들은 알겠지만 대한 민국 여권인 듯 싶습니다.그런데 자세히 보면 한국 사람이라면 담박에 알아 보겠지만 영문성이 왕이고 영문이름이 강입니다. 즉 영문명은 장강이죠.그런데 한국 성명은 조경미죠.

ㅎㅎ 얼굴보면 남성얼굴인데 이름은 조경미 즉 여성 이름이죠.솔직히 중국의 스파이 당국이 만들었다고 여기기에는 한참 어설퍼 보이네요

 

아무튼 한국 여권 파워가 세계2위라고 하는데 그래선지 중국 정보당국도 한국 여권을 위조해서 사용했나 봅니다.

by caspi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요즘 보통 새벽 1시정도에 자서 5시 정도에 일어나는것 같습니다.피곤한 편인데 어쩔수가 없지요.수면부족이란 생각이 드는데 사실 수면 부족은 건강에 참 안좋다고 하는군요.

 

알라디너 여러분들도 잠은 푹 주무시길 바랍니다^^;;;

by caspi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