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되는 집안의 10cm 비밀]을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잘되는 집안의 10cm 비밀 - 풍수 인테리어를 이용한 정리와 배치의 기술 내 손으로 하는 풍수 인테리어 시리즈 1
이성준 지음 / 예문 / 2013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잘되는 집안의 10cm비밀]정리와 배치의 기술, 복을 부르는 풍수 인테리어!^^

 

 

집안의 방 배치, 물건 배치만 잘해도 재물 운, 시험 운, 건강 운, 행운을 부른다고??

고부갈등 등 가족위계 질서문제를 풍수지리로 풀어준다고??!

현관을 정리만 잘해도 복을 부른다고?!

화분, 가구배치만 잘해도 금전 운, 시험 운이 따른다고?

기 흐름을 고려한 실내장식, 가구배치의 방법을 알려 준다고?!

복을 부르는 인테리어가 있다니 놀랍다.

 

땅에도 기운이 있고 생명력이 흐른다는 풍수지리를 현대 건축과 접목해서 해석해 놓은 것을 풍수 인테리어라고 한다.

풍수인테리어는 집 안에 흐르는 공간 에너지를 잘 활용해 집안에 생기를 불어넣어 주고 건강하고 화목하고 풍요로운 집안이 되도록 하는 공간 배치 기술이다.

 

기가 원활하게 흘러야 일이 풀리고, 공부가 잘되고, 집안이 일어난다. 기가 통할 수 있도록 적어도 10cm 공간을 만들어 주는 것이 바로 잘 되는 집안의 비밀! (책에서)

 

인생이 술술 풀리는 풍수 인테리어 상식은 무엇일까.

집 주변의 환경부터 살펴보면.....

좋은 터는 따뜻한 기운이 감돌고, 기운의 소통이 원활한 장소이다. 햇볕과 안전감, 교통의 접근성은 중요하다.

 

왜 가구를 바짝 붙이는 것이 나쁠까?

가구와 벽 사이에 최소한 10cm의 여유는 원활한 기 흐름을 위해서다.

만약에 너무 좁은 공간이라면 작은 화분이라도 놓아야 기 흐름이 좋아진다.

공간 활용을 위해 벽에 붙이는 것이 좋다고 생각했는데 기 흐름을 고려한다면 그럴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몸의 혈액순환이 중요하듯이 기 순환도 중요할 터이니.

 

풍수 인테리어는 현관부터라고 한다. 출입구의 분위기는 무조건 밝아야 한다. 유쾌하고 환영하는 분위기는 모두에게 생기를 준다.

그러니 현관의 조명은 밝게 하고 입구는 깔끔하게 정돈한다. 신발정리, 우산정리는 기본이다.

커다란 현관거울은 좋지 않다고 한다. 들어오는 기운을 반사한다는 의미의 거울, 달아난다는 의미의 신발은 보이지 않는 것이 좋다고 한다. 현관은 기의 출입구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집에서 가장 밝아야 하는 곳은 화장실이라고 한다. 밝고 환하고 깨끗한 화장실이 좋은 기운을 불러온다.

 

치우고 정리 정돈하는 것만 잘해도 기를 잘 통하게 한다.

사용하지 않는 물건이 쌓인다는 것은 공간의 기운을 떨어뜨리고 악영향까지 미치게 된다. 오늘은 버려야 할 신발부터 정리정돈 해야겠는 걸.

 

 

침대는 창문과 적어도 10cm 이상, 30cm까지 떼어 놓으면 좋다고 한다.

집 밖의 기운에 바로 닿기보다 집 안의 기운에 감싸여 있도록 하라는 거다.

거실은 집안의 중심이다.

소파를 베란다 앞이나 입구 바로 옆에 놓는 것은 금물이다. 귀중한 손님을 옆 눈으로 째려보는 느낌, 정면으로 노려보는 느낌은 분명 좋지 않겠지..

 

공간이 비좁아 침대가 방 한가운데를 차지하고 있는 것처럼 되더라도, 침대는 창문과 벽으로부터 반드시 떼어 놓아야 한다.

식탁도 벽에서 10cm 이상 떼놓아야 한다. 주방에 비해 식탁이 크거나 하면 벽 쪽으로 붙이는 경우가 많지만 이는 기의 흐름을 거슬러 가족의 화목을 해친다. 지나다니기가 조금 불편하고 앉기 비좁다 해도 주방 공간의 한가운데에 있는 둥근 식탁에서 가족들이 서로 얼굴을 맞대고 식사하는 것이 좋다. (책에서)

 

부엌의 배치는 가정의 금전 운과 밀접하다. 그러니 깨끗하고 깔끔하고 환한 인테리어가 기본이다.

원룸의 경우 부엌, 화장실, 거실, 침실 등이 모두 한 공간에 배치되는 경우는 좋다고 할 수가 없다. 하지만 어쩔 수 없는 경우는 마음가짐이라도 밝게 가져야 할 것이다.

공부방이나 서재는 북동이나 북서쪽에 위치해야 집중력에 도움이 된다.

 

지면과 가까운 저층이 피로회복도 빠르고 건강에도 좋다.

가구 위에는 물건을 올려놓지 않는 것이 좋다.

 

화분이나 그림, 소품의 활용은 기의 흐름을 돕는다. 화분은 흉한 기를 막아주는 역할을 한다. 화사한 넓은 잎의 키 작은 화분이 좋다.

어둡고 괴상한 그림이나 뾰족하고 기이한 가구는 좋지 않다.

평화롭고 신선한 느낌의 풍경화, 부드러운 곡선이 흐르는 가구가 좋다.

창문은 미닫이 형태보다 바깥쪽으로 열리게 해야 기의 진입과 운을 향상 시킬 수 있다.

 

좋은 집을 고르는 법칙은…….

 

황금분할의 원칙에 따른 직사각형일수록 좋다.

온도, 습도, 환기, 충분한 일조량, 적절한 조명으로 몸과 마음이 편해야 한다.

지나치게 큰 규모보다 관리가 가능한 적절한 규모가 좋다.

안방은 집의 중앙선 뒤쪽에 위치해야 안정적이고 숙면을 취하기 쉽다.

앞에 학교나 공원이 있으면 좋다. 흙 마당의 기운을 가져올 수 있기 때문이다.

 

풍수 인테리어에서는 환경도 중요하지만 사람의 마음가짐과 태도, 행동도 중요하게 본다고 한다. 모든 것은 마음에서 출발한다는 것은 동양철학의 기본이기도 하다.

전망과 전경, 화분배치, 가구배치도 심리적인 안정을 위한 배려 같다.

 

사람과 사람 사이의 최소한의 거리가 필요하듯, 공간에서도 물건과 물건 사이에 공간이 필요함을 생각한다.

집안 내부를 어떻게 꾸미느냐에 따라 건강, 사업운, 재물운, 시험운, 행운이 달라진다니 그럴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보이는 것에 따라 기분이 좌우되기도 하니까 말이다.

집안의 가구배치를 조금만 바꿔도 활기 넘치는 가족으로 변할 수 있다는 게 공감 간다.

정리정돈, 밝은 분위기, 아기자기한 소품들에 조금만 신경을 써도 분위기가 달라짐을 안다.

 

이 책에는 잘되는 집안의 풍수 인테리어, 100세 건강을 좌우하는 10cm의 지혜, 시험 운을 부르는 풍수 인테리어. 금전 운을 좌우하는 10cm 비밀 등이 자세하게 나와 있다.

공간을 내편으로 만드는 방법을 다룬 책이랄까. 행복을 부르는 집안정리법이랄까.

10cm만 떼놓아도, 정리정돈만 잘해도, 소품 하나만 잘 놓아도 복을 부른다는 말이 기분을 좋게 한다. 거창하지도 않고 어렵지도 않은 일이기에 부담도 없다.

 

대각선 방향으로 흐른다는 기의 흐름만 알고 있어도 정리정돈의 즐거움은 예전과 다를 것이다. 안다는 것은 소소한 즐거움을 주고 하루를 행복하게 함을 생각한다.

재미있는 책이다.

 

** 알라딘 공식 신간평가단의 투표를 통해 선정된 우수 도서를 출판사로부터 제공 받아 읽고 쓴 리뷰입니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꿀꿀페파 2013-11-18 01: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리뷰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