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3 - 2019.10.19

 

 

준비한다는 것은 언제나 마음 한 켠에 기대감과 불안함을 가져야만 하는 것 같다.
……
온 몸에 털이 쭈뼛 설 정도로
눈에 마음껏 담고, 코로 마음껏 마시고, 피부로 마음껏 느꼈다.
-
하늘도, 구름도, 산도, 바다도 심지어 햇살도, 바람도, 공기도 완벽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숨쉬고 싶은 나날들

 

 

 칠흑같은 어둠이 내려온 밤하늘을 올려다보면 요즘 그런 말이 나온다.

"오늘 하루, 참 길다……."

하루가 이렇게 길다는 느낌도, 시간이 흐르지 않는다는 느낌도 처음인 것 같다.

-

어리기에, 여자이기에, 서 있는 위치에서의 한계를 느끼며 생각했다.

만약 내가 어리지 않았더라면, 만약 내가 여자가 아니었더라면…….

-

엉키고, 엉키고... 풀지 못할 정도로 복잡하게 엉켜버린 목걸이 줄은 오랜 시간을 공 들인다면 결국은 풀리는데...

열심히 풀어내면서 혹여나 끊어지는 순간이 오면... 참 가슴 아플 것 같다.

끊어지고 싶지 않다. 끊어지지 않았으면 좋겠다.

-

아무렇지 않게 웃고, 아무렇지 않게 말하고, 아무렇지 않게 행동하고, 아무렇지 않게 일상을 지속하는 것.

쉼 없이, 그 누구보다 더 열심히 살아왔는데... 아마 지쳤나 보다. 힘들었나 보다.

일부러라도 생각은 멈추고 바쁘게 살며 언제나처럼 버텨볼 것이다.

그런데 나... 많이 지쳤나 보다. 힘들었나 보다.

 

 

 

2019.10.28 A.M 3:45

...모든 것이 꿈만 같은 요즈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9.10.12

 

 

일탈=일상의 범주에서 벗어남, 참 짜릿함을 주는 단어이다.
한 번도 해보지 않았기에 더 그런 느낌을 주는게 아닐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9.10.11

 

 

수십송이의 빠알간 장미를 화병에 꽂아
새하얀 피아노 위에 올려놓으니
절로 지어진 미소에 향기까지 머금은 기분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9.10.10

 

 

그런 날도 필요하다, 눈 감고 모른 척 하는 날.
유들유들하게 사는 것도 똑똑하게 사는 법 중 하나이기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