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2020 에듀윌 공인중개사 2차 한 손에 잡히는 부동산공시법 / 부동산세법 - 핵심만 압축한 초압축 핸드북! 2020 에듀윌 공인중개사 한 손에 잡히는
김민석.신성룡 지음 / 에듀윌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하나, 책과 마주하다』


요새 각광받는 자격증 중 하나가 바로 '공인중개사' 자격증이다.

20대부터 4-50대까지 나이에 상관없이 도전하는 자격증이기도 하다.

며칠 전, 큐넷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었는데 바로 제 31회 공인중개사시험 원서접수가 시작되었기 때문이다.

공인중개사 1, 2차 원서접수가 동시에 진행되며 제 31회 공인중개사 원서접수는 2020년 8월 10일부터 2020년 8월 19일까지다.

참고로,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일정은 2020년 10월 31일이다.


개개인의 공부 방식에 따라 다르겠지만, 나같은 경우는 항상 기간을 정해 그 기간 동안만 몰입하여 공부해서 시험을 치르곤 한다.

특히, 학업이 아닌 자격증 같은 경우는 오롯이 '합격'이 목적이기 때문에 기간을 길게 보지 않고 단기간에 확 몰입하여 공부하곤 하는데 그게 가장 내게  잘 맞는 타입인 것 같다.

교재 또한 핵심 정리가 잘 되어있는 교재로 공부하는 편이다.

제대로 공부하려면 기본서부터 차근차근 공부하는 게 맞지만 제대로 할 자신이 없다면 핵심요약집을 달달 외우는 것을 시작으로 기출문제 푸는 것을 추천한다.

물론, 제대로 공부하시는 분들은 예외지만 기본서부터 공부하겠다고 두꺼운 책을 여러 권 사다놓고는 뒷부분에 비해 앞부분에만 시간을 많이 할애하고 허둥지둥 기출문제만 푸는 것을 직접 보았기 때문이다.

그렇게 할 바에는 핵심요약집으로 대신하라고 말하고 싶다.


공인중개사 2차 시험 과목 중 하나인 【부동산공시법/부동산세법】

【부동산공시법】과 【부동산세법】은 각각 다른 과목이다. 워낙 압축한 미니북이다보니 두 과목이 합쳐졌다.

앞서 법에 관심이 있어서 민법을 따로 수강했을 정도라고 했었는데 세분화된 주제는 다르지만 세법 또한 수강한 적이 있었다.

바로 소득세법이었다. 이건 굳이 들으려고 했던 건 아니고 어떻게 하다가 어쩔 수 없이 들었던 과목이었는데 참으로 고되고 힘들었었다.

민법은 재미있기라도 해서 달달달 외웠다고 하지만 공학용 계산기까지 들고 다니면서 어마어마한 두께의 소득세법을 공부하려고 하니 너무 힘들었었다.

그래서 세법이라고 하면 덜컥 겁부터 나는데 부동산세법은 그저 물 흐르듯 잘 넘어갔으면 좋겠다.


개강 전, 제대로 된 자격증을 취득하고 싶은 대학생들에게도 '공인중개사'는 꼭 추천하고 싶은 자격증 중 하나이다.

(몇 년 전으로 돌아갈 수만 있다면, 공인회계사, 공인중개사같은 자격증들을 준비했을텐데.)

그나마 OCJP가 그 아쉬운 마음을 위로해준다.

아무래도 학업과 알바를 병행하다보니 대학교에 다니면서 (내 기준에 있어서) 작은 자격증들만 취득하고 정작 큼직큼직한 자격증들을 미리 취득하지 못해서 아쉬움이 항상 남는다.

자기계발의 일환으로 자격증 공부하는 것 또한 집콕의 아쉬움을 달랠 수 있지 않을까.

9월에 눈코뜰새 없이 바쁠 예정이라 31회차 시험을 볼 수 있을진 모르겠지만 분명한 건 32회차는 꼭 볼 예정이다.

(성취도있게 공부하면 뭐랄까, 스파클이 튀듯 더 마음을 다잡게 되는데 남은 해에 열심히 일하고 열심히 공부해야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0 에듀윌 공인중개사 2차 한 손에 잡히는 부동산공법 - 핵심만 압축한 초압축 핸드북! 2020 에듀윌 공인중개사 한 손에 잡히는
김희상 지음 / 에듀윌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하나, 책과 마주하다』


요새 각광받는 자격증 중 하나가 바로 '공인중개사' 자격증이다.

20대부터 4-50대까지 나이에 상관없이 도전하는 자격증이기도 하다.

며칠 전, 큐넷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었는데 바로 제 31회 공인중개사시험 원서접수가 시작되었기 때문이다.

공인중개사 1, 2차 원서접수가 동시에 진행되며 제 31회 공인중개사 원서접수는 2020년 8월 10일부터 2020년 8월 19일까지다.

참고로,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일정은 2020년 10월 31일이다.


개개인의 공부 방식에 따라 다르겠지만, 나같은 경우는 항상 기간을 정해 그 기간 동안만 몰입하여 공부해서 시험을 치르곤 한다.

특히, 학업이 아닌 자격증 같은 경우는 오롯이 '합격'이 목적이기 때문에 기간을 길게 보지 않고 단기간에 확 몰입하여 공부하곤 하는데 그게 가장 내게  잘 맞는 타입인 것 같다.

교재 또한 핵심 정리가 잘 되어있는 교재로 공부하는 편이다.

제대로 공부하려면 기본서부터 차근차근 공부하는 게 맞지만 제대로 할 자신이 없다면 핵심요약집을 달달 외우는 것을 시작으로 기출문제 푸는 것을 추천한다.

물론, 제대로 공부하시는 분들은 예외지만 기본서부터 공부하겠다고 두꺼운 책을 여러 권 사다놓고는 뒷부분에 비해 앞부분에만 시간을 많이 할애하고 허둥지둥 기출문제만 푸는 것을 직접 보았기 때문이다.

그렇게 할 바에는 핵심요약집으로 대신하라고 말하고 싶다.


공인중개사 2차 시험 과목 중 하나인 【부동산공법】

(공인중개사 합격한 지인의 말에 따르면, 【부동산공법】이 참 힘들게 하는 과목이었다고 한다.)

아마, 외워야 할 분량이 굉장히 많은 것도 이유 중 하나일 것 같은데 확실히 정신적으로 지치게 할 것 같은 과목이긴 하다.

(앞서 공인중개사법령에 시간을 많이 할애할 것 같다고 했었는데 생각해보니 공법에 더 많은 시간을 할애해야 할 듯 싶다.)

부동산공법의 핵심 내용만 압축적으로 담겨 있으니 중간중간 비어있는 빈칸들을 자연스레 채울 수 있을 정도로 달달달 외워야겠다.

작고 가벼운 핸드북 타입이다 보니 들고 다니며 달달달 외울 수 있어 참 좋다.


개강 전, 제대로 된 자격증을 취득하고 싶은 대학생들에게도 '공인중개사'는 꼭 추천하고 싶은 자격증 중 하나이다.

(몇 년 전으로 돌아갈 수만 있다면, 공인회계사, 공인중개사같은 자격증들을 준비했을텐데.)

그나마 OCJP가 그 아쉬운 마음을 위로해준다.

아무래도 학업과 알바를 병행하다보니 대학교에 다니면서 (내 기준에 있어서) 작은 자격증들만 취득하고 정작 큼직큼직한 자격증들을 미리 취득하지 못해서 아쉬움이 항상 남는다.

자기계발의 일환으로 자격증 공부하는 것 또한 집콕의 아쉬움을 달랠 수 있지 않을까.


댓글(2)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0-08-18 20:2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8-18 20:5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 에듀윌 공인중개사 2차 한 손에 잡히는 공인중개사법령 및 중개실무 - 핵심만 압축한 초압축 핸드북! 2020 에듀윌 공인중개사 한 손에 잡히는
임선정 지음 / 에듀윌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하나, 책과 마주하다』


요새 각광받는 자격증 중 하나가 바로 '공인중개사' 자격증이다.

20대부터 4-50대까지 나이에 상관없이 도전하는 자격증이기도 하다.

며칠 전, 큐넷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었는데 바로 제 31회 공인중개사시험 원서접수가 시작되었기 때문이다.

공인중개사 1, 2차 원서접수가 동시에 진행되며 제 31회 공인중개사 원서접수는 2020년 8월 10일부터 2020년 8월 19일까지다.

참고로,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일정은 2020년 10월 31일이다.


개개인의 공부 방식에 따라 다르겠지만, 나같은 경우는 항상 기간을 정해 그 기간 동안만 몰입하여 공부해서 시험을 치르곤 한다.

특히, 학업이 아닌 자격증 같은 경우는 오롯이 '합격'이 목적이기 때문에 기간을 길게 보지 않고 단기간에 확 몰입하여 공부하곤 하는데 그게 가장 내게  잘 맞는 타입인 것 같다.

교재 또한 핵심 정리가 잘 되어있는 교재로 공부하는 편이다.

제대로 공부하려면 기본서부터 차근차근 공부하는 게 맞지만 제대로 할 자신이 없다면 핵심요약집을 달달 외우는 것을 시작으로 기출문제 푸는 것을 추천한다.

물론, 제대로 공부하시는 분들은 예외지만 기본서부터 공부하겠다고 두꺼운 책을 여러 권 사다놓고는 뒷부분에 비해 앞부분에만 시간을 많이 할애하고 허둥지둥 기출문제만 푸는 것을 직접 보았기 때문이다.

그렇게 할 바에는 핵심요약집으로 대신하라고 말하고 싶다.


공인중개사 2차 시험 과목 중 하나인 【공인중개사법령 및 중개실무】

(개인적으로, 【부동산학개론】에 비해 살짝 부담스럽게 느껴지는 과목이 바로 【공인중개사법령 및 중개실무】이다.)

공인중개사법령과 중개실무의 핵심 내용만 압축적으로 담겨 있다.

중간중간 비어있는 빈칸들을 자연스레 채울 수 있을 정도로 달달달 외워야 하는데, 살짝 헷갈리는 부분들이 있어서 시간을 더 투자해야 할 것 같은 과목이다.

그래도 작고 가벼운 핸드북 타입이다 보니 들고 다니며 달달달 외울 수 있어 참 좋다.

(왠지 다른 과목보다 더 많이 들고 다닐 것 같은 느낌이 든다.)


개강 전, 제대로 된 자격증을 취득하고 싶은 대학생들에게도 '공인중개사'는 꼭 추천하고 싶은 자격증 중 하나이다.

(몇 년 전으로 돌아갈 수만 있다면, 공인회계사, 공인중개사같은 자격증들을 준비했을텐데.)

그나마 OCJP가 그 아쉬운 마음을 위로해준다.

아무래도 학업과 알바를 병행하다보니 대학교에 다니면서 (내 기준에 있어서) 작은 자격증들만 취득하고 정작 큼직큼직한 자격증들을 미리 취득하지 못해서 아쉬움이 항상 남는다.

곧, 대학생들은 개강을 앞두고 있지만 아직 시간이 남아있으니 자기계발의 일환으로 자격증 공부하는 것 또한 집콕의 아쉬움을 달랠 수 있지 않을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0 에듀윌 공인중개사 1차 한 손에 잡히는 민법 및 민사특별법 - 핵심만 압축한 초압축 핸드북! 2020 에듀윌 공인중개사 한 손에 잡히는
심정욱 지음 / 에듀윌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하나, 책과 마주하다』


요새 각광받는 자격증 중 하나가 바로 '공인중개사' 자격증이다.

20대부터 4-50대까지 나이에 상관없이 도전하는 자격증이기도 하다.

며칠 전, 큐넷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었는데 바로 제 31회 공인중개사시험 원서접수가 시작되었기 때문이다.

공인중개사 1, 2차 원서접수가 동시에 진행되며 제 31회 공인중개사 원서접수는 2020년 8월 10일부터 2020년 8월 19일까지다.

참고로,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일정은 2020년 10월 31일이다.


개개인의 공부 방식에 따라 다르겠지만, 나같은 경우는 항상 기간을 정해 그 기간 동안만 몰입하여 공부해서 시험을 치르곤 한다.

특히, 학업이 아닌 자격증 같은 경우는 오롯이 '합격'이 목적이기 때문에 기간을 길게 보지 않고 단기간에 확 몰입하여 공부하곤 하는데 그게 가장 내게  잘 맞는 타입인 것 같다.

제대로 공부하려면 기본서부터 차근차근 공부하는 게 맞지만 제대로 할 자신이 없다면 핵심요약집을 달달 외우는 것을 시작으로 기출문제 푸는 것을 추천한다.

물론, 제대로 공부하시는 분들은 예외지만 기본서부터 공부하겠다고 두꺼운 책을 여러 권 사다놓고는 뒷부분에 비해 앞부분에만 시간을 많이 할애하고 허둥지둥 기출문제만 푸는 것을 직접 보았기 때문이다.

그렇게 할 바에는 핵심요약집으로 대신하라고 말하고 싶다.



공인중개사 1차 시험 과목 중 하나인 【민법 및 민사특별법】

민법과 민사특별법의 핵심내용만 정리되어 있어 여기에 나오는 모든 내용은 다 알고 있어야 한다. 고로, 다 외워야 하는 내용들이다.

법을 전공한 건 아니지만 한때 법의 매력에 빠져 민법총칙을 들었었는데 그 내용이 새록새록 기억나는 것 보니 허투루 들은 것은 아니었던 것 같다.

중간중간 비어있는 빈칸들을 자연스레 채울 수 있을 정도로. (참고로, 정답은 밑에 조그맣게 표시되어 있다.)

특히, 이 책이 좋은 이유가 핸드북 타입이다보니 작고 가벼워 들고 다니며 공부하기에 더할나위 없이 좋다.


개강 전, 제대로 된 자격증을 취득하고 싶은 대학생들에게도 '공인중개사'는 꼭 추천하고 싶은 자격증 중 하나이다.

(몇 년 전으로 돌아갈 수만 있다면, 공인회계사, 공인중개사같은 자격증들을 준비했을텐데.)

그나마 OCJP가 그 아쉬운 마음을 위로해준다.

아무래도 학업과 알바를 병행하다보니 대학교에 다니면서 (내 기준에 있어서) 작은 자격증들만 취득하고 정작 큼직큼직한 자격증들을 미리 취득하지 못해서 아쉬움이 항상 남는다.

곧, 대학생들은 개강을 앞두고 있지만 아직 시간이 남아있으니 자기계발의 일환으로 자격증 공부하는 것 또한 집콕의 아쉬움을 달랠 수 있지 않을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0 에듀윌 공인중개사 1차 한 손에 잡히는 부동산학개론 - 핵심만 압축한 초압축 핸드북! 2020 에듀윌 공인중개사 한 손에 잡히는
이영방 지음 / 에듀윌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하나, 책과 마주하다』


요새 각광받는 자격증 중 하나가 바로 '공인중개사' 자격증이다.

20대부터 4-50대까지 나이에 상관없이 도전하는 자격증이기도 하다.

며칠 전, 큐넷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었는데 바로 제 31회 공인중개사시험 원서접수가 시작되었기 때문이다.

공인중개사 1, 2차 원서접수가 동시에 진행되며, 제 31회 공인중개사 원서접수는 2020년 8월 10일부터 2020년 8월 19일까지다.

참고로,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일정은 2020년 10월 31일이다.


개개인의 공부 방식에 따라 다르겠지만, 나같은 경우는 항상 기간을 정해 그 기간 동안만 몰입하여 공부해서 시험을 치르곤 한다.

특히, 학업이 아닌 자격증 같은 경우는 오롯이 '합격'이 목적이기 때문에 기간을 길게 보지 않고 단기간에 확 몰입하여 공부하곤 하는데 그게 가장 내게  잘 맞는 타입인 것 같다.

교재 또한 핵심 정리가 잘 되어있는 교재로 공부하는 편이다.

제대로 공부하려면 기본서부터 차근차근 공부하는 게 맞지만 제대로 할 자신이 없다면 핵심요약집을 달달 외우는 것을 시작으로 기출문제 푸는 것을 추천한다.

물론, 제대로 공부하시는 분들은 예외지만 기본서부터 공부하겠다고 두꺼운 책을 여러 권 사다놓고는 뒷부분에 비해 앞부분에만 시간을 많이 할애하고 허둥지둥 기출문제만 푸는 것을 직접 보았기 때문이다.

그렇게 할 바에는 핵심요약집으로 대신하라고 말하고 싶다.


공인중개사 1차 시험 과목 중 하나인 【부동산학개론】

(개인적으로, 딱 부동산의 기본 과목이어서 그런지 개념만 제대로 이해하고 외우면 되기에 다른 과목에 비해 쉬운 느낌이 드는 것 같다.)

핵심내용만 정리되어 있어 여기에 나오는 모든 내용은 다 알고 있어야 한다.

고로, 다 외워야 하는 내용들이다.

중간중간 비어있는 빈칸들을 자연스레 채울 수 있을 정도로. (참고로, 정답은 밑에 조그맣게 표시되어 있다.)


개강 전, 제대로 된 자격증을 취득하고 싶은 대학생들에게도 '공인중개사'는 꼭 추천하고 싶은 자격증 중 하나이다.

(몇 년 전으로 돌아갈 수만 있다면, 공인회계사, 공인중개사같은 자격증들을 준비했을텐데.)

아무래도 학업과 알바를 병행하다보니 대학교에 다니면서 (내 기준에 있어서) 작은 자격증들만 취득하고 정작 큼직큼직한 자격증들을 미리 취득하지 못해서 아쉬움이 항상 남는다.

근래, (집단이기주의의 끝을 보여준) 특정 교회로 인해 다시금 코로나가 기승을 부려 외출은 무조건 자제해야 하는 실정인데, 자기계발의 일환으로 자격증 공부하는 것 또한 집콕의 아쉬움을 달랠 수 있지 않을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