멍게철일때 자주 만들어 먹어야하는 멍게 비빔밥이에요. 



지난번에는 생야채들이 없어 비빔밥 재료로 만들었는데, 오늘은 야채가 충분해서 야채듬뿍 넣어 만들었습니다.  (상추, 깻잎, 오이, 파프리카, 양파)



멍게는 다져서 넣을때가 먹기도 편하고, 향도 더 많이나요. 



아삭 아삭 씹히는 야채도 맛있는데, 먹어보니 의외로 야채들을 볶아서 사용했던 비빔밥 재료로 비빌때가 더 부드럽고 풍미가 있는 맛이었습니다.(아무래도 야채를 볶아서 부드럽고, 기름맛이 있어서인것 같아요.) 어쨋든 둘다 맛있네요. 


멍게 좋아하시는 분들은 꼬옥 멍게비빔밥 만들어 드세요~ 10번이상 만들어드세요~


엄마도 인정한 맛입니다~~만....  엄마가 딸들보다 요리를 못하시고, 안하시는게 함정.

은근 주변 사람들을 요리를 만들게 하시는 재주가 탁월하심. (집에서 엄마가 재료를 준비하고 설겆이는 하시는데, 요리는 엄마친구들이 하세요.ㅋㅋㅋ)







댓글(6)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라로 2020-04-25 13:2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아!!! 너무 시원하니 맛있겠어요!!! 멍게, 해삼 너무 그리워하는 1인,,,멍게 소리만 들어도 침이 고인다구요.ㅠㅠ 이 글에서 멍게의 향이 느껴져요!! ㅎㅎㅎ

보슬비 2020-04-25 15:30   좋아요 0 | URL
진짜 외국생활하면 가장 그리운것이 먹을수 없는 음식 같아요. 라로님을 생각하면 가슴이 아프네요..ㅠ.ㅠ 멍게는 한국사람만 먹는 재료래요. 저는 어릴때부터 먹어서인지 지금도 참 좋아해요.

책읽는나무 2020-04-25 15:2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멍게 비빔밥...저 너무 좋아합니다!!!!^^
통영에서 먹어보고 홀딱 반해서 한 번씩 사먹곤 하는데 집에선 잘 안해먹게 되더라구요~~애들이 해산물을 안좋아해서 혼자 먹으려고 준비하려니 넘 손이 많이 가서ㅜㅜ 못참을땐 한 봉지 사와서 혼자 초장에 찍어 혼자 다 먹긴 합니다만^^
아....근데 보슬비님 사진을 보니 애들을 억지로 먹여서 입맛을 바꿔봐???그런 생각이 절로 드네요.애들은 고문이겠죠?ㅋㅋㅋ

보슬비 2020-04-25 15:33   좋아요 1 | URL
저도 멍게 비빔밥 사먹어보고 너무 맛있어서, 이제는 멍게를 구입하면 종종 만들어먹어요. 그런데 2키로를 구매해도, 그냥 먹느라고 멍게 비빔밥 못 만들어 먹을때가 더 많다는게 함정이예요. 다음에는 4키로를 구매하는걸로...^^;;
아이들이 좋아하기에 향이 강하죠. 동생은 좋아하는데, 조카랑 제부는 좋아하지 않아 못 먹어요. 그래서 저희집에서 가끔씩 조인해서 먹는데, 안타깝죠.
책읽는나무님 한봉지 사오셔서 한번 만들어 드셔보세요. 책읽는 나무님은 멍게를 아이들은 아이들이 좋아하는 재료를 넣으면 괜찮을것 같은데..(아이들은 불고기?)

psyche 2020-04-27 05:1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도 멍게 비빔밥 먹고 싶어요!!! 멍게 해삼 먹어 본 게 언제인지 기억도 안나요 ㅜㅜ
거기에 스누피 그릇 너무 귀여워요.

보슬비 2020-04-28 20:26   좋아요 0 | URL
진짜 외국에 살면서 한국에서만 먹고 싶은 음식이 떠올르면 진짜 힘든것 같아요.
괜히 psyche님께 죄송한 마음이.... 그런데 저 또 멍게 2kg 구입해서 내일 기다리고 있어요. -.-;;; 진짜 죄송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