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을 사랑하면 철학자가 된다 - 만남부터 이별까지, 반려동물과 함께한다는 것
이원영 지음, 봉현 그림 / 문학과지성사 / 2017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말이 통하지 않는 반려동물과 관계를 맺는다는것은 참 이상한 인연같아요. 토토와 은비를 통해 동물의 인권에 대해서 생각하게 되고, 다른 반려동물도 좋아요. 읽으면서 토토가 다시 한번 우리를 얼마나 배려해주었나 하는 생각에 고맙고 그리웠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