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니아 연대기 : 사자, 마녀 그리고 옷장 CE (2disc)
앤드류 애덤슨 감독, 조지 헨리 외 출연 / 브에나비스타 / 2006년 4월
평점 :
품절


감 독 : 앤드류 아담슨

출 연 : 조지 헨리(루시), 윌리엄 모슬리(피터), 스캔다 킨즈(에드먼드), 안나 포플웰(수잔)

왜? 나니아 연대기는 영화가 없을까? 생각했었는데 이렇게 영화로 만나니 너무 기쁘네요.

영화 예고편을 봤을때 너무 보고 싶었는데, 솔직히 신랑은 이 영화를 그리 보고 싶어하지 않았답니다.
(책이 재미없었다고..^^)

그리고 어머니는 판타지 영화를 좋아하지 않으시거든요.

순전히 제가 밀어 붙여서 본 영화인데, 신랑도 어머니도 너무 재미있게 본 영화랍니다.

우연히 옷장 속으로 루시가 들어가 나니아를 발견하지요.

[루시와 툼누스 너무 귀엽고 잘 어울렸어요.]

새 하얀 눈에 덮힌 나니아의 모습을 보면서 겨울에 참 자어울리는 영화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영화속의 캐릭터들마다 원작과 너무 닮아서 영화를 보는내내 즐거웠답니다.

[겨울 마녀 역시 너무 잘 캐스팅 했어요.]

영화를 보고 신랑은 책을 읽어보더군요.

원래 신랑은 마법사의 조카만 읽고 말았거든요. 확실히 사자, 마녀, 그리고 옷장이 훨씬 재미있게 느껴지나봅니다.

사실 그리 길지 않은 원작을 2시간 가량을 완벽하게 재연한것을 보니 '해리포터와 불의잔'과 좀 비교가 되긴했어요. (해리포터는 너무 내용이 많았는데 많이 생략되는 바람에...)

솔직히 영화와 원작 어느것이 더 좋으냐고 물은다면 영화가 훨씬 좋았거든요.

게다가 4남매 케스팅이 너무 완벽했어요.

책속의 인물을 너무 잘 표현했다고 느낄만큼 4명의 캐릭터들이 너무 잘 어울렸거든요.

어쩜 그래서 이 영화가 더 좋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나니아를 읽어지 않으신분이라도 영화는 꼭 추천해 드리고 싶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