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글 쓰는 게 쑥스럽군요.

그래도 유부만두님이 올리신 백일 결심 읽고 용기를 내봅니다. 저라는 인간은 뭔가 계획을 세우면 실천을 밥 먹듯이 안하는 종족인지라 걱정이 되기도 하지만 그냥 해보렵니다

거창하지 않고, 소박하게, 뚜벅뚜벅.....

저는 하루에 책 한 권 읽기같은 건 절대 못해요.

 

1. 당분간 책 사지 않고 집에서 잠자고 있는 책 읽기

-독서 동아리 필독서만 예외로 둠

 


2. 읽다가 멈춘 책(니콜 크라우스의 사랑의 역사2년에 걸쳐 읽고 있는 책에 들어 있어요) 다시 읽기

 


3. 생일 선물 받은 책, 알라딘 서재 친구분에게 선물 받은 책 읽기

 


4. 프루스트의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마무리하기, 그리고 책 잇기

-5월부터 한 달에 2권씩 프루스트의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를 읽고 있어요. 이 책 때문에 삶이 많이 피폐해졌어요. 읽기에 결코 만만하지 않은 책이네요. 그래도 도전해보고 싶었던 책이라 열심히 전진했습니다. 지금 10권까지 읽었고, 10월에 11권을 읽을 예정입니다. 민음사에서 프루스트 100주년을 맞이해 10월말에 마지막 12, 13권을 출간한다고 하니 올해에 이 책을 마무리할 수 있겠습니다.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는 처음부터 시작을 하지 말거나, 시작했다면 한 번만 읽어서는 안 되는 책입니다. 내년에 그레이스님과 함께하는 독서동아리에서 다시 이 책을 읽을 계획이라 프루스트 다지기 해야겠어요. 프루스트가 이 책에서 여러 다른 작품을 많이 언급해 가능하면 책 잇기를 병행하는 프루스트 읽기를 해야겠어요.

저와 함께 프루스트 읽으시죠!



 

 

 

 

 

 

 

 

 

 

 




5. 건강 먼저 챙기기

-중학교 1학년 같은 반에서 만나 친해진 친구들이 있어요. 저까지 10명인데 그 중 두 사람이 먼저 암으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요즘 100세까지 수명이 연장된 것에 비해 너무 일찍 가버렸어요. 얼마 전 알라딘 서재에서 자유 죽 음의 서평대회가 열려서인지 그 책에 대한 리뷰가 많이 올라오더라고요. 저는 잘 모르겠어요. 죽음과 자유가 어떤 연관을 가지는지요(책 꼭 읽어보고 싶어요). 마약 성분의 패치까지 몸에 붙이고, 복수로 배는 부풀어 올라 있고, 오줌줄로 통해 받아낸 유리병에 담겨있는 진한 담갈색의 오줌을 보며 친구들의 육체적 고통을 봤지만, 그 친구들이 남기고 갈 가족에 대한 마음의 걱정과 애통함도 본 듯합니다. 그리고 어제 또 한명의 친구가 암 투병을 하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그래서 아침부터 이런 우울한 소리를 하고 있어요, 이해해주시기를). 우리 친구들 그냥 지금부터 만나지 말고 우정을 포기하면 우리 운명이 달라지는 게 아닐까라는 생각도 해봅니다.

책 읽는 게 뭐가 급하고 중요한가요. 건강을 챙겨야지요.

건강, 건강하기 위해 운동하고, 맥주와 과자 먹지 않고, 커피 줄이고 밥 잘 먹기를 해야겠어요. 남편과 딸아이 건강도 더 많이 챙기고요.

 


6. 시간 아끼기

-아침 시간 활용하고, 스마트 기기 접근 제한

 


7. 일단 하루에 영어 단어 10개 외우기

-독서 동아리에서 3개월에 걸쳐 압둘라자크 구르나의 소설을 읽었습니다. 회원 중 한 분이 영어 원작을 같이 읽으셨다고 했는데 번역본보다 원작의 문장이 훨씬 아름다웠다고 하더라고요. 영어 공부를 하고는 싶은데, 7번이 가장 안 지켜질 수 있는 공약이라 가볍게 시작하려 합니다.

 


8. 글쓰기에 대한 압박 받지 않고 열심히 쓰기

-말이 되냐고요?

그래도 제 마음입니다.

 


댓글(46) 먼댓글(0) 좋아요(5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22-09-23 09:32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아 저도 백일 챌린지로 책 안사기를 해볼까요... 아.. 자신이 없네.... 그렇지만..... 아 저도 해야겠어요.

페넬로페 2022-09-23 09:48   좋아요 3 | URL
힘들겠지만 그래도 공약 걸었으니 해내고 말겠어요^^

잠자냥 2022-09-23 09:58   좋아요 5 | URL
다부장님 뻥치지 마세요... 백일 동안 어떻게 책을 안 사요?!!!
곰과 호랑이가 마늘과 쑥만 먹는 것보다 더 힘들어요.......;;

다락방 2022-09-23 10:00   좋아요 5 | URL
그렇겠죠? 음.. 역시... 저는 안해야겠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거리의화가 2022-09-23 09:52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4,5번 저도 같이 진행하고픈 약속입니다. 건강이 안되니 삶에 질이 훅 떨어져요ㅠ 모두 건강하시길. 그리고 내년에 저도 프루스트 함께 해보고 싶네요^^*

페넬로페 2022-09-23 10:03   좋아요 2 | URL
네, 건강해야 책도 읽을 수 있더라고요. 거리의화가님, 프루스트 같이 읽어요^^

거리의화가 2022-09-23 10:09   좋아요 2 | URL
저는 초독이라 걱정이 됩니다만 그래도 함께 읽으면 따라는 가겠죠ㅎㅎㅎ

잠자냥 2022-09-23 09:57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와 1번을 하시겠다고요???!

잠자냥 2022-09-23 09:58   좋아요 4 | URL
아, 당분간-이구나. ㅋㅋㅋ 당분간 하고 5일 동안 책 안 사고 그러는 거 아니에요? ㅋㅋㅋㅋ

페넬로페 2022-09-23 10:04   좋아요 4 | URL
100 일은 넘 긴가요?
생각해보니 ‘다락방의 미친 여자들‘ 구매하고 싶은데, 이것만 예외로 둘까요 ㅎㅎ

미미 2022-09-23 10:07   좋아요 4 | URL
<다미여>같이 읽어요 페넬로페님!!

잠자냥 2022-09-23 10:30   좋아요 3 | URL
ㅋㅋㅋㅋ 당분간이라고 해놓고 계속 예외두시려고! ㅋㅋㅋㅋㅋ

미미 2022-09-23 10:06   좋아요 6 | 댓글달기 | URL
오오 페넬로페님의 100일 챌린지를 응원합니다💕
<읽,시,찾>은 재독해야 할 작품이라는데 저도 한표👆

페넬로페 2022-09-23 10:18   좋아요 3 | URL
응원 감사합니다.
열심히 실천하겠습니다^^

vita 2022-09-23 10:2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와 페넬로페님 멋져요. 그리고 하신 말씀 중에 제일 맞아요 맞아요 하게 된 건 책 읽는 게 뭐가 중요한가요 입니다. 요즘 제 마음입니다!! 저도 페넬로페님 따라서 100일 챌린지 해볼게요!! 이렇게 함께 하면 정말 꼭 이룰 수 있을 것만 같아요!!!

페넬로페 2022-09-23 10:28   좋아요 1 | URL
정말 건강 먼저 챙겨요~~
vita님 100일 챌린지 어서 들려주세요.
그리고 외국어 공부 팁도 한 번씩 가르쳐주시고요^^

새파랑 2022-09-23 10:20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5번이 제일 중요한거 같습니다~!! 역시 부지런한 페널로페님~!!

전 어차피 지킬 자신이 없어서 안하겠습니다~!!

근데 4번은 땡기네요 ^^

페넬로페 2022-09-23 10:30   좋아요 3 | URL
새파랑님 아직 젊으셔서 5번이 젤 상관없을듯도 해요.
그래도 5번 지켜야합니다.
내년에 미미님과 잃.시.찾 함께 재독합시다^^

stella.K 2022-09-23 10:21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아, 그런 일이 있으셨군요. 그래도 먼저 가신 친구분은 페페님을 알아서 행복했다고 생각하시지 않을까요? 사실 저도 한 20년만에 다시 연락이된 친구가 있는데 이러저러한 생각들이 많이 들더군요. 그래도 다시 만나게된 기쁨만 생각하려구요.ㅎ
맞아요. 건강이 최곱니다. 계획들 건강 잘 유지하면서 차근차근 잘 이루어 가시길 응원합니다! 👍

페넬로페 2022-09-23 10:34   좋아요 4 | URL
친구들과 자주 만나지는 못하지만 워낙에 친했던지라 그냥 그 자리에 있어주기만 하면 좋겠어요.
이런 소식 들을때만 좀 달라지는데 결심한 바는 꼭 지켜내는 사람이 되고 싶더라고요.
스텔라님 응원 받아 남은 2022년 잘 마무리 하겠습니다^^

햇살과함께 2022-09-23 10:27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와~ 페넬로페님 응원합니다~!!
다 만만치 않아 보이지만, 잃시찾 읽는 능력으로 가능하실 것 같아요!


페넬로페 2022-09-23 10:36   좋아요 3 | URL
소소하게 한다면서 좀 과했나 싶기도 한데 평소에 매번 생각해왔던 것이라 한 번 해보려고 합니다.
응원 감사합니다, 햇살과함께님**

레삭매냐 2022-09-23 11:28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사랑의 역사, 저도 읽다 말았어요 ㅠㅠ

페넬로페님의 100일 챌린지를 응원
합니다, 격렬하게.

페넬로페 2022-09-23 12:51   좋아요 2 | URL
사랑의 역사를 맘 잡고 읽으면 금방 읽을 것 같은데 아직 입니다.
좋은 책이 워낙 많아서요.
이 책에 대한 레삭매냐님의 감상 기다리겠습니다^^

단발머리 2022-09-23 11:3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100일 챌린지 응원합니다!!
제게는 4번이 많이 어려워 보여요. (실제로는 6번이구요 ㅎㅎ) 5권까지 구입 완료한 1인입니다^^ 화이팅!!

페넬로페 2022-09-23 12:53   좋아요 1 | URL
5권까지 구입하셨으니 시작하셔도 되겠는데요, 단발머리님!

먼저 스마트폰을 멀리 갖다 놔야하는데 친구분들의 책소식이 궁금해 저한테도 6번이 넘 어려워요 ㅠㅠ

scott 2022-09-23 11:44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페넬로페님 100일 잃시찾 완독 응원하며
쑥과 마늘 대신

마카롱???
노우 ㅎㅎㅎ
마들렌 백개 놓고 가여 ~@@@@
⠀ 💗💗⠀ ⠀ 💗💗
💗🥐🥐💗🥐🥐💗
💗🥐🥐🥐🥐🥐💗
💗 백일응원마들렌💗
⠀ 💗🥐🥐🥐💗
⠀ ⠀ 💗🥐💗
⠀ ⠀ ⠀ ⠀💗

페넬로페 2022-09-23 12:55   좋아요 2 | URL
scott님께서 주신 마들렌 넘 좋아요.
마들렌 먹으며 완독을 향해 가겠습니다.
일단 10권 리뷰 써야하는데 급하네요 ㅎㅎ

책읽는나무 2022-09-23 12:2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저는 4번의 절반은 실천 가능합니다.
읽기가 아닌 책 사다 모으기요ㅋㅋㅋ
이제 세 권만 사면 완벽합니다^^
다른 챌린지 번호들은 아...제겐 다 어려운 문항들이네요??
잃시찾 읽기는 다미여 완독 끝나고 내년에 좀 목표 세워 끊지 말고 페넬로페님처럼 읽어나가야 겠습니다^^ 한 달에 한 권씩 완독!! 이러한 목표를요~ 다른 책들이랑 섞어 읽으니 정말 집중 안되고 진도가 안나가서 페넬로페님의 인내심에 감탄하고 있어요👍
암튼 페넬로페님의 100일 챌린지 저도 응원합니다.
친구분들의 소식 때문에 우울해질 수 있겠지만 힘 내시고 건강도 잘 챙기시구요~^^

페넬로페 2022-09-23 12:58   좋아요 2 | URL
잃.시.찾을 한달에 두 권읽기보다는 한 권씩 읽어나가는게 더 좋을 듯 해요. 책나무님 책 다 구비해 놓으셨으니 다미여 읽고 시작하셔도 될거예요.
저도 다미여 도전해 보려고요
그럼 책 사야하는데 큰일이네요 ㅎㅎ
항상 건강 유의하며 살아요^^

독서괭 2022-09-23 13:0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앗 올해가 벌써 백일밖에 안 남았나요??
페넬로페님, 쉬운 결심이 없지만 5번은 꼭 잘 챙기시길 바랍니다. 친구분들 투병이 그리 많았다니 마음이 많이 힘드셨겠어요 ㅠㅠ 5번을 최우선으로!
저도 나름 백일 챌린지 하고 있는 게 있는데 백일동안 하루도 빠짐없이,는 아니고 꾸준히 백일을 채운다! 라는 목표입니다. 아자아자!

페넬로페 2022-09-23 14:42   좋아요 2 | URL
네, 저도 서재에 들어와 올해가 100일 남은 거 알았어요.
5번 정말 중요합니다.
독서괭님도 건강 잘 챙기시기 바래요.
독서괭님의 백일 챌린지 궁금하네요^^

라로 2022-09-23 14:4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페넬로페님의 100일 챌린지를 응원합니다, 화이팅!!!

페넬로페 2022-09-23 14:44   좋아요 1 | URL
라로님, 감사합니다.
열심히, 아자아자^^

유부만두 2022-09-23 15:18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1번 많이 어려워 보여요. 당분간이 어느 정도일까 상상해봅니다. 4번 프루스트는 가뿐하게 완수하실 거 같고요. 지금까지 이렇게 꾸준히 읽어오셨잖아요. 그리고 건강… 맞아요. 우리 건강 지켜서 책 더 오래 읽읍시다! ^^

페넬로페 2022-09-23 18:02   좋아요 1 | URL
제가 이제사 ‘당분간‘ 이라는 말을 의식했네요.
당연히 100일 입니다~~
프루스트 읽기가 힘들지만 완독하겠습니다.
네, 운동 열심히 해서 오래 책 읽어요^^

바람돌이 2022-09-23 17:0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저한테 절실한 거 스마트 기기 접근 제한! 특히 게임 안하기....ㅠ.ㅠ
책 못읽은 날은 다 게임 많이 한날
위에 나온거 다 어려워보여서 저는 패스지만 그래도 페넬로페님 성공 기원합니다. 빠샤!!!

페넬로페 2022-09-23 18:04   좋아요 2 | URL
제가 스마트 기기에 한 번 들어가면 나올 줄을 몰라요.
얼마전에는 ‘닥터 프리즈너‘라는 드라마를 정주행했어요 ㅠㅠ
좀 자제하고 책을 더 열심히 읽으려고 하는데 잘 될지 모르겠어요.
그래도 이렇게 공개까지 했는데 열심히 해야겠어요, 빠샤!

mini74 2022-09-23 20:4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예전엔 결혼식 돌잔치 그랬는데. 지금은 장례식 갈 일이 많아지네요 ㅠㅠ 페넬로페님 힘내세요.
페넬로페님 100일 챌린지
파이팅입니다 *^^*

페넬로페 2022-09-24 00:52   좋아요 0 | URL
네, 정말요.
한 번씩 이런 생각도 해요
내가 이제 얼마나 많은 사람을 보내야 하는가!
나이드는게 이런건가 봐요.
그래도 힘내서 책 읽고 열심히 살아야겠죠^^
미니님, 감사드려요**

그레이스 2022-09-24 10:08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저는 참고서만 잔뜩 사놓고 공부 안하는 학생입니다.
이 책들 말고도 더 있거든요
오늘도 와요 ^^;;
이 챌린지에 탈락!

페넬로페 2022-09-24 10:58   좋아요 2 | URL
그레이스님께서는 챌린지를 할 필요가 없으신거죠.
그만한 독서력이면 그냥 그대로 쭉 가셔도 됩니다~~
저 같은 사람만 해야해요 ㅎㅎ

페크pek0501 2022-09-24 16:1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몸을 무리하기보단 몰입의 즐거움으로 행복하시길요!!! - 저도 덩달아~~~

페넬로페 2022-09-24 20:54   좋아요 2 | URL
그럼요.
무리하지 말고 몰입하라는 말씀, 새기겠습니다^^

희선 2022-09-25 01:30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무엇보다 건강 잘 챙기는 게 좋지요 건강은 건강할 때 챙겨야 한다잖아요 나중에 안 좋아지고 왜 진작에 생각하지 못했을까 해도 좀 늦은 듯해요 아파도 움직이면 덜 아플지도 모를 텐데, 아프니 더 안 움직이고 그러다 몸은 더 안 좋아지지 않나 싶어요 제가 그런 건 아니예요 저는 괜찮습니다 좀 더 걸어야 할 텐데... 다 즐겁게 하시기 바랍니다


희선

페넬로페 2022-09-25 20:55   좋아요 1 | URL
네, 즐겁게 해야 이런 결심이 부담스럽지 않겠지요.
집에서 좀 늘어져 있을 때 오히려 밖에 나가 걷거나 바람 쐬면 기분이 더 상쾌해져요.
날씨 더 추워지기 전에 좀 더 많이 걸어야겠어요.
희선님도 좋은 사진 많이 올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