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무와 게로의 일요일 벨 이마주 114
시마다 유카 지음, 이귀림 옮김 / 중앙출판사(중앙미디어) / 200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기다리던 바무와 게로시리즈네요,,
아이랑 서점에 갔다가 이책을 발견하고 그자리에서 둘이 서서 즐겁게 읽었다
너무너무 아기자기한 그림덕에 우리는 바무와 게로를 너무 좋아한다
너무 귀여운 바무, 너무 귀여운 게로, 

이번이야기는 두친구의 일요일 나기,
너무귀여운 바무가 창가에 턱괴고서 재미난 그림을 그리는 장면 그위에 대롱대롱 매달린 그 일본인형인데 저게 뭐라고 했는데 기억이 가물가물 아무튼 바무는 그러다가 책을 읽으려고 한다 책을 읽기전에 어질러진 방안을 청소하기로 마음을 먹고 자 청소 시작,, 

열심히 여기저기 지저분한 곳을 두루두루 청소를 한다,
나 같다 나도 가끔 아이들이 어질러둔 곳을 가만 두고 혼자 앉아 책을 보다가 문득 주위를 둘러보면 너무 지저분한것같아 이제 청소하고 다시 책을 보자 하는 마음으로 열심히 청소를 한다 그리고 아이간식도 만들고, 그런데 우리의 바무도 꼭 그렇다 열심히 청소를 끝냈는데 밖에 나가서 참방참방 놀던 게로가 들어온다,
어! 어!  .....진흙투성이 게로는 여기저기 흙탕물을 묻히면서 지나다닌다,
이런,,
나같으면 벌써 소리를 질렀을텐데,,
바무는 그런게로를 데리고 목욕탕으로 들어가 둘이서 깨끗이 목욕을 한다
목욕을 하고 지저분해진 곳을 다시 깨끗이 딱고나서,
간식거리고 도넛을 만든다,,
도넛도 만들고 이제 책을 읽자
책을 읽기 위해 다락방으로 갔는데 이런,
과연 바무와 게로는 재미나게 책을읽었을까,,ㅎㅎ 

너무너무 귀여운 바무와 게로친구들,
두친구를 만나면 괜실히 얼굴에 베시시 미소를 던지게 된다
너무나 귀여운 그림과 화려한 색상덕에 아이들이 이책을 사랑하는가 보다,
너무 재미난 친구 바무와 게로
난 바무처럼 게로의 말썽을 잘 이해하고 받아주는 착한 엄마가 되어야 할텐데,,ㅎㅎㅎ 

2010-11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같은하늘 2010-02-02 01: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느분이 바무와 게로 얘기를 하시는데 저는 처음 듣는 책이라 했는데...
유명한 책이었군요. ^^

울보 2010-02-02 22:25   좋아요 0 | URL
참 재미난 책이예요 기회가 된다면 한번 읽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