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추리소설의 시조새라고 할수 있는 애드거 앨러 포 전집 완전판이 나왔지요.

 

 그런데 추리 소설 애독자 입장에서 보면 출판사가 스스로 완전판이라고 말하는 추리소설전집이 있습니다.바로 완전판 뤼팽 전집(정가 317,000원)이지요.

 

 

아르테에서 올7월에 나온 결정판 아르센 뤼팽전집의 책소개글을 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역사상 가장 매혹적인 도둑 아르센 뤼팽
35년에 걸친 모험담과 오리지널 삽화를 빠짐없이 수록한
세계 최초의 결정판 전집

프랑스 뤼팽협회가 인정한 유일한 결정판, 최신 발굴 작품 6편 국내 최초 공개!
원고 총 30,000매, 오리지널 삽화 370여 컷 수록!
번역가 성귀수의 16년에 걸친 치열하고 집요한 도전의 성과물

중단편 39편, 장편 17편, 희곡 5편
1905년 첫 연재작 「아르센 뤼팽 체포되다」부터
병마와 싸워가며 완성한 「아르센 뤼팽의 마지막 사랑」까지
아르센 뤼팽의 35년 모험담을
370여 컷의 오리지널 삽화와 함께 빠짐없이 수록
최근 발굴된 7편의 희귀작까지 총망라한 세계 최초의 결정판 전집

출판사의 책소개로만 본다면 아르테에서 나온 뤼팽전집은 말그대로 뤼팽 완전판이라고 할수 있습니다.게다가 뤼팽전문가이지 프랑스어 번역가인 성귀수님이 직접 발로 뛰면서 미 발표작을 번역한것이에서 역시 믿음직 하지요.

확실히 아르테에서 나온 성귀수님 번역 결정판 아르센 뤼팽전집은 여타 출판사에서 나온 아르센 뤼챙전집보다는 훌륭하고 믿음직하단 생각이 듭니다.하지만 가격면에서도 역시 타 출판사의 뤼팽에 비해서 가격이 안드로메다급이네요ㅜ.ㅜ

 

타 출판사의 아르센 뤼팽 전집 가격은 아래와 같습니다.

 

까치판 아르센 뤼팽전집(20권):정가 174,000원

 

 

황금가지 아르센 뤼팽전집(21권):정가 143,000원

 

 

코너스톤 아르센 뤼팽 전집(20권):정가 65,000원

 

일단 아르테외에 아르센 뤼팽 전집이 나온 출판사는 까치,황금가지,코너스톤 3개 뿐입니다.셜록 홈즈 전집이 많은 출판사에 나온 반면 뤼팽의 경우 그 명성에 비해 3개 출판사에서밖에 전집이 안나온 이유는 아무래도 홈즈 시리즈(장단편포함 7~9권내외)에 비해 20권이나 되는 방대한 분량이기에 아무래도 출판사에서 판매의 부담때문에 전집을 쉽게 결정하지 못해서가 아닐까 추측됩니다.

 

뤼팽 전집을 낸 3개 출판사중 현재 까치판은 절판 상태이고 황금가지판은 전집은 절판이지만 개별낱권으로 구매가능합니다.

아르테에서 나온 결정판 뤼팽 전집(10권)의 정가는 317,000원입니다.까치와 황금가지에 비해서는 거의 2배이상의 가격이고 코너스톤에 비해서는 거의 5배이상의 차이가 납니다.

물론 까치와 황금가지는 2003년도에 나와 15년 뒤인 2018년에 나온 아르테 뤼팽전집의 가격이 물가등을 고려해 비쌀수 밖에 없지만 2015년에 나온 코너스톤의 전집가격보다 5배나 비싼 것은 좀 의외란 생각이 듭니다.

물론 요즘 추리소설혹은 소설책 가격이 평균 15,000원이니 2권분량이 하나로 나온 아테온의 뤼팽이 권당 33~35,000원선인 것은 그닥 이상하지 않지요.

 

 

사실 프랑스 전문 번역가면서 뤼팽 전문가인 성귀수씨의 번역이 코너스톤의 집단 번역보다 훨씬 나을거라는 사실은 추리소설 애독자라면 누구가 알수 있습디다.하지만 두권분량이라지만 권당 가격이 33~35,000원 사이라는 사실은 추리소설 애독자지만 고개를 갸우뚱 거리지 않을수가 없네요.

 

실제 요즘 나오는 추리 소설의 경우 대부분 작가들이 생존해 있는 경우가 대다수 입니다.무슨말인가 하면 책 가격에 제작비와 마케팅비외에 저작권료와 번역료가 포함되어 있다는 말이죠.개인적인 생각에 아르테의 결정판 뤼팽은 아마도 까치 뤼팽 전집에서 출판사가 밝혔듯이 7개의 미발표 작품을 합친 것이라고 생각됩니다.왜나햐면 두 출판사의 뤼팽전집의 번역가가 성귀수씨이기 때문이죠.

그럼 아르테에서 결정판 뤼팽 전집을 출간할적에 저작권료는 빠지고 번역료역시 완전히 새로운 작품을 번역하는 것보다는 다소 낮지 않을까 생각됩니다.그리고 제작비 역시 양장본이지만 2권을 한권으로 만들기에 좀 낮아질거란 생각이 드는군요.게다가 도서정가제로 인해 할인폭도 낮아서(나중에 한번 글을 올리겠지만 도서정가제 당시 출판사에서는 책 가격이 낮아질 거라고 했지요) ,기본 베이스가 되는 2003년에 나온 까치판 뤼팽전집에 비해 가격이 2배정도 되야하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추리소설중 아르테에서 나온 뤼팽보다 가격이 낮은것은 아마도 주석달린 셜록홈즈가 아닐까 싶습니다.권당 25~27,000원 수준이지요.

 

하지만 주석달린 셜록홈즈 전집은 일반적인 셜록 홈즈가 아니라 주석이 달린것이어서 비싸긴 하지만 가격에 대해 수긍이 갑니다.

 

아르테에서 나온 결정판 뤼팽 전집은 말 그대로 뤼팽 시리즈의 결정판이란 생각이 들고 또 전문 번역가인 성귀수씨의 번역이라 다른 출판사의 뤼팽 번역에 비해 믿음이 가는 것은 사실입니다만 믿음으로 구매하기에는 추리소설 애독자라도 가격이 너무 비싼거도 사실이네요.

개인적으로 뤼팽을 읽어보지 않거나 혹은 완전판 뤼팽을 갖고 싶다면 아르테판 뤼팽전집도 훌륭하다고 생각됩니다.

<진열된 결정판 뤼팽전집.10권이니 서가에 진열할 맛이 납니다>

 

<결정판 뤼팽 앞표지>

 

<결정판 뤼팽 뒤표지>

 

<결정판 뤼팽 책 두께.2권을 한권으로 만들어서인지 두께가 만만치 않습니다.양장본이서 책읽기가 약간 불편할것 같군요.개인적으론 양장본이지만 까치본의 두께가 책 읽기에 적당한것 같네요>

 

<책안의 오리지널 삽화>

 

하지만 단순히 흥미위주로 뤼팽을 읽고 싶다면 황금가지나 아니면 좀더 부담을 줄이고 싶다면 코너스톤도 괜찮을 거란 생각이 듭니다.그리고 좀더 완벽한 번역을 원한다면 절판이 되었기에 발품을 좀 팔거나 알라딘 중고서점을 뒤져서 까치판 뤼팽을 찾는것도 좋을 듯 싶습니다.(한번에 구하기가 어려워서 그렇지 까치판 뤼팽은 알라딘이나 예스24중고서점에 종종 나옵니다)

 

ㅎㅎ 저한테 묻는다면 전 까치판 뤼팽전집을 모두 갖고 있어서 아르테판 뤼팽전집을 새로 번역된 7개의 단막극을 위해 새로히 구매하지는 않을것 같네요^^

by caspi

 

 


댓글(4)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박균호 2018-12-13 13:0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장정이나 디자인도 멋지고 완전 소장각인데요. 카스피님 정말 대단한 장서가 이신 것 같습니다. 글 재미나게 보고 가요.

카스피 2018-12-20 01:35   좋아요 0 | URL
ㅎㅎ 댓글이 늦었네요.네 좀 비싸긴 하지만 뤼팽전집이 없으신 분들은 사실만 하세요^^

승이맘 2020-11-19 22: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수정 | 삭제 | URL
안녕하세요 로마인이야기 전권을 읽는 초5아이가 뤼팽전집을 사달라고 해서 알아보고 있습니다. 어떤 것이 나을지 ㅠㅠ 조언 부탁드립니다 ^^

카스피 2020-11-19 23:36   좋아요 0 | URL
이글을 읽으실지 모르겠지만 답변 드리겠씁니다.
뤼팡은 현재 아르테어서 나온 결정본 뤼팡전집아 제일 좋은 것으로 생각됩니다.픛아스어 전공 번역자인 성귀수씨가 번역하셨고 말그대로 프랑스에도 없는 완벽한 뤼팽 전집이기 떄문이죠.
그런데 자제분이 초 5라고 하시니 선뜻 권하기가 망설여집니다.왜냐하면 가격도 가격이려니와 아르테판은 성인용이기 떄문입니다.그러다보디 초등학생이 읽기에는 다소 어렵고 부담되는 내용이 상당수 있습니다.따라서 초등학생용으로 나온 뤼팽을 권해드리고 싶지만 아쉽게도 초등학새용으론 아마 전집이 없을거란 생각이 듭ㄴ디.
그래도 뤼팽을 읽히길 원하신다면 알라딘 중고서점에서 까치본 뤼팽전집(역시 성귀수 번역)을 낱권으로 사셔서 어머님이 먼저 읽어보시고 자제분에게 독서하길 권해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