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뻑 이벤트에 참여합니다.


1. 외모

어느 시인은 절 보자마자 이렇게 노래했다죠.

“작은 눈에 갸름한 얼굴, 그리고 긴 다리...”

외모 때문에 죽어버리고 싶던 시절도 있었지만, 지금 생각해보면 전 외형적으로도 많은 축복을 받고 태어난 것 같습니다. 눈의 존재 이유가 미적 기능보다 보는 게 우선이라면, 시력이 늘 1.0에 육박하는 제 눈은 ‘좋은 눈’에 속하겠지요. 게다가 다리는 얼마나 깁니까(사진 참조). 어려서부터 스테이크를 멀리하고 찌개 종류만 먹었던 한국적인 인간으로서, 저렇듯 긴 다리를 갖고 있다는 건 얼마나 멋진 일입니까.


와 길다!

2. 지구력

하루 마시면 다음날은 쉬어야 하는 사람이 대부분이지만, 전 며칠을 연짱으로 마셔도 끄떡없습니다. 게다가 후유증도 없어 술을 마신 다음날 새벽같이 일어나는 걸로도 유명하죠. 주량이 작은 게 흠이지만, 일주에 마시는 양을 따지면 누가 절 따라오겠어요?


3. 귀염성

외모의 불리함을 커버하고자 귀염성에 주력한 결과 이젠 그게 제 컨셉으로 자리잡았습니다. 제가 미녀들에 둘러싸여 있는 건 남자로서는 드물게 여자와 수다를 떠는 게 가능한 것도 있지만, 제 귀염성이 없다면 미녀들이 저를 거들떠나 봤겠습니까. 또래 친구들에 비해 약간 젊어 보이는 비결도 바로 귀염성의 추구에 있답니다^^(사진 참조)




4. 배후

변비에 걸려 고생하는 사람이 많은 이때, 평균 4.5회의 배변횟수를 기록 중인 건 분명 자랑이라고 생각합니다. 참고로 6월2일은 좀 이상한 날이어서 7회의 기록을 세웠다는...


5. 저서

책도 책 나름이긴 하지만, 저서도 있잖아요^^

 

 

 

 

 

 

* 참고로 검색어로 '대통령과'를 넣고 판매량순으로 검색하면 서른두개 중 제 책이 일등!

* '헬리코박터'를 넣고 판매량순으로 검색하면 역시 제가 단독 1위! 음하하핫.

 

6. 즐찾

리뷰나 페이퍼를 잘쓰시는 분이 즐비한 알라딘에서 800이 넘는 즐찾수를 가진 서재가 얼마나 되겠어요? 호호호.

 

 마이리뷰: 311편   
 마이리스트: 15편   
 마이페이퍼: 38110점   
 808분께서 즐겨찾고 있음


7. 모자

예쁜 야구모자가 무려 60개나 있답니다.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텍사스 레인져스                    뉴욕 메츠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오늘 쓰고간 세인트루이스        아틀랜타 브레이브스

 

 

피츠버그 해적들                        작년 우승팀 시카코 흰양말    오클랜드 어슬래틱스

 

 

시카코 커브스                           엘에이 다저스

 


8. 돈

제가 재벌2세인 건 다 아시죠? 신용불량자가 되었다는 설은 사실이 아닙니다^^

 

 

 

 

* 이 시리즈 4권에 제가 나와요. 못믿겠는 분들, 서점 가서 보시길^^


9. 속살

제가 수영장에 가면 다들 놀라서 한마디씩 합니다.

“진짜 희다!”

제 속살은요, 눈처럼 하얗답니다.

 

 

 

 

 


10. 머리숱

전 머리숱이 너무 많아서 가끔은 귀찮을 때가 있어요. 호호호.

 

 

 

 

 


11. 네티즌

알라딘의 존재를 알게 되고, 그 덕분에 많은 알라디너를 사귄 것이야말로 진정한 자랑거리가 아닐까요? 늘 감사드려요!



* 참, 휴대폰 두개인 것도 자랑이어요!!!!



댓글(34) 먼댓글(0) 좋아요(8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야클 2006-06-03 00: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흠..... 9번은 제가 보증하지요. 엥? =3=3=3

아참, 추천! ^^

조선인 2006-06-03 00: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60개라구요? 그새? 놀랍습니다.

히피드림~ 2006-06-03 01:0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정말 저분들이 친구분들 맞아요?
형과 동생을 넘어서서 삼촌과 조카 분위긴데요.ㅋㅋ

세실 2006-06-03 01:0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푸하하 압권입니다...3번은 제가 보증합니다.
같은 학번이 귀엽다고 인정하는 건 진짜 귀여운거죠?
음 추천 할까 말까???? 요~~~

ceylontea 2006-06-03 01: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정말 대단하세요.. 즐찾 800 ^^
귀염성.. 맞구요.. 거기에 자상함과 타인에 대한 배려도 마태님의 장점.. ^^
모자 60개. 와우.. 언제 그리 모았어요? ^^

balmas 2006-06-03 01: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 어쩜 그렇게 모자가 잘 어울리세요?

아영엄마 2006-06-03 02:3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자랑거리 하나 하나마다 추천을 해드리고 싶지만 한정이 되어 있는지라 아쉽지만 한 번만 추천헙니다. ^^

Joule 2006-06-03 02:5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노력이 가상하셔서 추천은 눌러드리는데요. 이 얘기는 꼭 해드리고 싶었어요. 마태님 사진은 한 장만 보면 편하고 유쾌한데 두 장 이상을 한 꺼번에 보면 이상하게 속이 좀 울렁거려요. (.. )( '') 왜 그렇죠, 박사님!

바일라 2006-06-03 06: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헤헤헤헤
추천!>ㅁ<

마늘빵 2006-06-03 07:2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

다락방 2006-06-03 08:0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추천이 대세군요, 그럼 저도 :)

깐따삐야 2006-06-03 08: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대단하네요. 저는 지금까지 마태우스님이 굉장히 겸손하신 분인줄 알았어요.

paviana 2006-06-03 09:2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몹니까.참가 안 하시는 줄 알았는데 이렇게 뒤늦게 나타나시고, 나빠요.
사진도 너무 많잖아요.흥흥...

비로그인 2006-06-03 09: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랑 공통되는 게 너무 많으셔서 추천을 안할수가 없군요..ㅎㅎ

sooninara 2006-06-03 09:3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떻게 댓글보다 추천이 더 많냐구요??????

울보 2006-06-03 09:4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랑 공통성은 없지만 추천,,

chika 2006-06-03 09:4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음... 내겐 야구모자가 하나도 없어서! 추천안하고 싶은데.... ㅡ,.ㅡ
왜 추천하기,를 먼저 클릭한걸까요? ㅡ,.ㅡ

물만두 2006-06-03 09: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음하하하 마태님 저한테 넘 밀리는 약점을 공개하시다니요^^ 구염하면 전데^^ㅋㅋㅋ

Mephistopheles 2006-06-03 10:0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확실히..대스타들은 언제나 쇼의 마무리를 장식한다고 하던데...??
혹시 마태님도...?? ㅋㅋㅋ

비자림 2006-06-03 10: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마태우스님 너무 재밌어요. 2번, 4번, 11번이 가장 기억에 남는군요.

플레져 2006-06-03 10:2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추천할게요. 모자, 더 많이 모으세요 ^^

마태우스 2006-06-03 12:4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플레져님/추천 감사드려요. 제가 존경하는 플레져님!!! 모자는 100개까지 모을 거예요!
비자리님/오오 님도 변비시군요! 쾌유를 빌겠습니다.
메피님/그런 의도는 아니었지만 결과적으로는 그렇게 되버렸군요 음하하하핫.
만두님/님과 저는 귀염성의 방향이 다르지요 저는 실제는 아닌데 그런 척 하는 거잖아요 일종의 위장술?
치카님/야구모자, 선물용으로 좋습니다 가까운 친지분들에게 선물받으시어요^^
울보님/흐음, 님은 변비시죠? 크크
수니님/오랜만이어요. 사실은요 부리도 하나 추천했어요!
사야님/안녕하시어요. 님같은 분과 공통점이 많다니 즐겁습니다. 제가 생각하는 님은요, 만나면 편안하고 인격도 높고, 그런 분이랍니다.
파비님/흥, 저야 원래 뒤통수치기가 특기죠^^
깐따삐야님/음하하핫 세상에 겸손한 사람이 어디 있습니까. 제 맘 속엔 자랑욕구가 꿈틀댄다는...^^
다락방님/여러가지로 감사드립니다. 제맘 아시죠?
아프님/추천은 하셨죠?^^
바일라님/그 귀여운 웃음의 의미는 뭐죠?
쥴님/그건 지극히 자연스러운 현상이라고 생각합니다. 제가 사실은 한장 이상은 안올리려 하는데요, 알라딘 분들이 비쥬얼한 걸 좋아해서 좀 무리했어요 죄송!
아영엄마님/감사드려요!!! 하나만으로도 넘 감사하죠
발마스님/제가 전생에 야구선수가 아니었을까요. 예를 들면 베이브 루스라든지...^^
실론티님/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이태원을 뻔질나게 드나든 끝에 이룬 쾌거랍니다^^ 모자 말이어요
세실님/전 세실님의 미모를 믿는만큼 님의 추천을 믿습니다^^
펑크님/제가 원하는 대답이 바로 그겁니다. 캬캬.
조선인님/제가 원래 한다면 하는 놈이잖습니까. 음하하
야클님/이렇게 우리 관계를 노출시키다니, 술도 안사주면서...

로드무비 2006-06-03 13:1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추천 안 늦었지요?ㅎㅎ

하이드 2006-06-03 13:2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필라델피아 필리스 모자가 없네? ㄱ ㄱ ㅑ~

하이드 2006-06-03 13:3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댓글이 점수에 들어간다더니, 내 페이퍼 댓글이 하나 없어졌어요. 하하하

클리오 2006-06-03 15:2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호. 늘 자학 혹은 좌절 모드에 가깝던 마태님이 자뻑에 들어가니 더 귀엽고 좋아요. 자주 해주세요!! ^^

치유 2006-06-03 15:2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끼가 줄줄 넘쳐요..얼른 추천부터 하구요..아..시간 남았던가요??
아..이사진 제 비밀 페퍼에 올립니다. 누구 맘대루??배꽃 맘대루..그러면서 언제 공개 확!!!해버릴지는 아무도 모름.ㅎㅎㅎㅎ
글을 볼때마다 제가 웃는라 ..데굴 데굴 굴리는 몇분중의 한분이시라서 추천은 당근입니다..

모1 2006-06-03 16:0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벤트가 불이 붙는군요. 와~~~~모두들..대단..모두 추천분위기니..음..전 다리긴것에 추천..

해적오리 2006-06-03 18:4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제야 봤어요. 짐 막 들어왔거든요.
마태님도 귀여움을 컨셉으로 하신다니 언제 한번 귀연 사람들끼리 모여봐요. ^^

비로그인 2006-06-03 20:5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뭐에요 ㅎㅎ 안웃을 수가 없는 글솜씨에 추천 ^^

승주나무 2006-06-03 21:3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태님은 진정한 도전자, 아니 챔피언^^(추천 유도형 홍보 멘트임)
이런 글에는 추천보다 땡스투가 제격이네요. 하지만 땡스투는 추천에 포함되지 않는다는 점~(노마진 버전)

프레이야 2006-06-04 04: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지막 사진 넘 귀여우세요..^^ 마태님 막강 자뻑에 추천 ~~

딸기야놀러가자 2006-06-04 11:0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태님 정말 귀여우시다 ^^

마태우스 2006-06-04 11: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딸기님/그런 척 발바둥치는 거랍니다 님처럼 내츄럴 본 미모가 없다보니...ㅠㅠ
배혜경님/추천 감사합니다. 앞으로 잘하겠습니다^^
승주나무님/늘 도전자라는 자세로 살아가도록 하겠습니다. 근데 땡스투는 안되요!!!!! 제 책 문제 많습니다^^
캐서린님/헤헤 좋게 봐주셔서 감사해요.
해적님/진정한 귀염성을 지닌 분들은 두렵사와요. 전 그런 척하는 사람이라.....
모1님/바지를 올려입는다는 설도 있다는..^^
배꽃님/웃게 해주는 몇 중 하나라고 말씀해 주시니 무지하게 기쁩니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구요, 추천 감사드려요.
클리오님/제가 유난히 자학모드긴 하죠.. 저도 좀 밝게 살고 싶었는데, 메피님이 이렇게 기회를 주시네요^^
새벽별님/미녀는 모자를 좋아해...--
하이드님/저...필라델피아 모자 사실은 필요해요 글구 저 머리 커요^^
로드무비님/어머낫 무비님의 추천은 제게 산소지요 오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