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11월에 본 영화들
2013년 12월의 문화 생활

2014년으로 바뀐지 일주일 가까이 되었는데, 그래서 이런 페이퍼는 무척 뻘쭘하지만, 그래도 이렇게 정리하지 않으면 섭섭해서 나름의 2013년을 정리해 보려고 한다.


2013년에는 모두 276권의 책을 읽었다. 

이중 동화책이 64권, 만화책이 142권, 소설은 32권, 그밖의 책이 28권이다. 내 짐작보다는 소설을 많이 읽어서 정리해 보고 놀랐다.

영화는 극장에서만 모두 94편을 보았다. 집에서 시청한 dvd 등도 포함시킨다면 거의 100편에 육박하지 싶다.

그밖에 콘서트나 뮤지컬, 각종 전시회 등을 포함한 문화 생활은 62회. 줄기차게 나다녔나 보다. 


2013년 올해의 귀염 : 문라이즈 킹덤

2013년 올해의 CG : 라이프 오브 파이

2013년 올해의 SF : 클라우드 아틀라스, 오빌리비언

2013년 올해의 반전 : 서칭 포 슈가맨

2013년 올해의 서늘 : 더 헌트

2013년 올해의 슈트빨 : 신세계

2013년 올해의 스타일 : 스토커, 장고-분노의 추적자









2013년 올해의 립싱크 : 파파로티

2013년 올해의 청소년 : 월플라워, 명왕성

2013년 올해의 (슬픈) sex  : 셰임

2013년 올해의 모정 : 몽타주

2013년 올해의 졸작 : 애프터 어스, 스파이

2013년 올해의 과포장 : 7번 방의 선물









2013년 올해의 뜻밖 : 전설의 주먹, 친구2

2013년 올해의 기대 이하 : 맨오브스틸, 퍼시픽 림

2013년 올해의 역사 : 로얄 어페어

2013년 올해의 원작에 못 미친 : 고령화 가족

2013년 올해의 원작을 넘는 : 설국열차

2013년 올해의 다큐 : 춤추는 숲









2013년 올해의 중년 : 월드워 Z

2013년 올해의 모노 : 더 테러 라이브

2013년 올해의 노익장 : 레드-더 레전드

2013년 올해의 애니메이션 : 에픽-숲속의 전설

2013년 올해의 공포 : 숨바꼭질

2013년 올해의 중국영화 : 일대종사

2013년 올해의 미래사회 : 엘리시움

2013년 올해의 용두사미 : 관상









2013년 올해의 이해불가 : 러시안 소설

2013년 올해의 적나라함 : 블루재스민

2013년 올해의 지루 : 라 당스

2013년 올해의 억울 : 그래비티

2013년 올해의 단편 : 어떤 시선

2013년 올해의 후속작 : 아이언맨3

2013년 올해의 행복 : 어바웃 타임

2013년 올해의 대한민국 : 집으로 가는 길

2013년 올해의 일상 : 연애의 온도

2013년 올해의 제작비 낭비 : 화이트 하우스 다운










2013년 올해의 영화 : 프리즈너스

2013년 올해의 액션 : 용의자

2013년 올해의 인물 : 변호인

2013년 올해의 감독 : 우디 앨런

2013년 올해의 배우 : 송강호

2013년 올해의 재발견 : 이정재

2013년 올해의 연기 : 황정민

2013년 올해의 미소 : 레이첼 맥아담스

2013년 올해의 드라마 : 학교 2013

2013년 올해의 기대주 : 김우빈

2013년 올해의 수수께끼 : 히든 싱어

2013년 올해의 목소리 : 불후의 명곡2 심수봉 편 JK김동욱 "백만송이 장미"


2013년 올해의 베스트 뮤지컬 : 레베카, 엘리자벳

2013년 올해의 워스트 뮤지컬 : 아르센 루팡, 미스터 온조

2013년 올해의 사진전 : 라이프 사진전

2013년 올해의 미술전 : 미국 인상주의 특별전

2013년 올해의 반짝 : 스왈로브스키전

2013년 올해의 배꼽 : 기막힌 스캔들

2013년 올해의 근육 : 이원국의 월요 발레 (2013년 5월의 문화생활)

2013년 올해의 감동 : 닭들의 꿈, 날다

2013년 올해의 조상님 : 조국으로 가는 길 (조국으로 가는 길)

2013년 올해의 나들이 : 하늘 공원 억새 축제 (오늘까지랍니다.)









2013년 올해의 팩션 : 별을 스치는 바람 (시를 사랑한 죄수, 시인을 지켜낸 검열관)

2013년 올해의 완결 :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 (부끄러운 역사 속에 자랑스러운 이들이 있었다.)

2013년 올해의 반전 : 파이 이야기 (호랑이와 함께 한 태평양 위 227일)

2013년 올해의 스릴러 : 탄환의 심판 (정의의 실현을 기다리지 못하는 총알 심판)

2013년 올해의 그림책 : 내 꿈은 기적 

2013년 올해의 어린이 책 : 기호3번 안석뽕 (석뽕 가라사대, 일등만 좋아하는 학교 너나 가지삼!)

2013년 올해의 일러스트 :  (비어 있어서 무엇이든 담을 수 있는 잔)









2013년 올해의 시리즈 : 병만이와 동만이 그리고 만만이 (엎어지면 코 닿을 데가 이렇게 멀 줄이야!)

2013년 올해의 가족 : 고령화 가족 (마흔 여덟 사내의 기막힌 성장 소설)

2013년 올해의 지식 : 지식 e 8 (지식 그 이상의 지식)

2013년 올해의 활약 : 흑집사 (경기는 끝났고 다과회는 시작되었지.)

2013년 올해의 두주먹 불끈! : 천암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진실에 가장 가까운 남자)

2013년 올해의 쇼킹 : 인 디즈 워즈 1 (악몽이 현실이 되는 끔찍한 공포)

2013년 올해의 고전 : 아주 사적인 독서 (이토록 이로운 독서라니!)










2013년 올해의 노가다 : 내가 바로 디자이너 (눈은 즐겁고, 무릎은 고통스럽고...)

2013년 올해의 순정 : 부디 내게 닿지 않기를 (원컨대, 당신에게 닿기를... )

2013년 올해의 문장 : 생의 이면

2013년 올해의 역사 : 오월의 달리기 (그해 광주에선...)

2013년 올해의 에세이 : 독서공감-사람을 읽다 (다락방의 이야기 씨앗)

2013년 올해의 베스트 : 28 (절망의 구덩이에서 외치는 희망의 서사시)









2013년 올해의 도전 : 요리!

2013년 올해의 교훈 : 보험은 고객님 편이 아니다!

2013년 올해의 한탄 : 친구들 (거의) 다 시집 갔다!

2013년 올해의 두통 : 뉴스 틀면 나오는 그 사람!(그래서 뉴스 안 본다.)

2014년 올해의 바람 : 상식적으로 살자. 나도 너도!


2013, 어워드, 영화, 공연, 전시회, , 문라이즈킹덤, 라이프오브파이, 클라우드아틀라스, 오빌리비언, 서칭포슈가맨, 더헌트, 신세계, 스토커, 장고, 분노의추적자, 파파로티, 월플라워, 명왕성, 셰임, 몽타주, 애프터어스, 스파이, 7번방의선물, 전설의주먹, 친구2, 맨오브스틸, 퍼시픽림, 로얄어페어, 고령화가족, 설국열차, 춤추는숲, 월드워Z, 더테러라이브, 레드, 더레전드, 에픽, 숲속의전설, 숨바꼭질, 일대종사, 엘리시움, 관상, 러시안소설, 블루재스민, 라당스, 그래비티, 어떤시선, 아이언맨3, 어바웃타임, 집으로가는길, 연애의온도, 화이트하우스다운, 프리즈너스, 용의자, 변호인, 우디앨런, 송강호, 이정재, 황정민, 레이첼맥아담스, 학교2013, 김우빈, 히든싱어, 불후의명곡, JK김동욱, 백만송이장미, 레베카, 엘리자벳, 뮤지컬, 아르센루팡, 미스터온조, 라이프사진전, 미국인상주의특별전, 스왈로브스키전, 기막힌스캔들, 이원국, 발레, 닭들의꿈날다, 판소리, 조국으로가는길, 억새축제, 별을스치는바람, 박시백, 조선왕조실록, 파이이야기, 탄환의심판, 내꿈은기적, 기호3번안석뽕, , 병만이와동만이그리고만만이, 지식e, 흑집사, 천안함은좌초입니다, 인디즈워즈, 아주사적인독서, 내가바로디자이너, 부디내게닿지않기를, 생의이면, 오월의달리기, 독서공감, 사람을읽다, 28, 요리, 교통사고, 보험, 시집, 뉴스, 정치, 상식, 소망
댓글(16) 먼댓글(0) 좋아요(3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곰곰생각하는발 2014-01-07 03:5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정말 이런 리뷰는 성실하지 못하면 할 수 없는 리뷰군요... ㅎㅎㅎㅎ.

마노아 2014-01-07 12:54   좋아요 0 | URL
아하하핫, 나름 '집착'이 나름 '성실'로 포장되네요. 좋아요, 좋아.^^

아무개 2014-01-07 08: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헉....암튼..... 꼼꼼스런 사람같으니라규!

이승우 문장이 좋지요? 그래도 <28>이 베스트로군요.

마노아 2014-01-07 12:55   좋아요 0 | URL
아, 이승우의 문장을 꼽아 놓고 밑줄긋기도 안 했다는 걸 방금 깨달았어요! 이런 실수를!^^ㅎㅎㅎ

울보 2014-01-07 09: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정말 님의 열정에 박수를 보냅니다, 전 작년한해 참 어영부영 힘만 빠진한해였는데,,ㅎㅎ

마노아 2014-01-07 12:58   좋아요 0 | URL
뭔가 '혼자서도 잘해요'를 열심히 한 기분이에요. 울보님 2014년 올해는 우리 기운 차게 보내도록 해요.^^

mira 2014-01-07 11:1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올해의 무엇을 뽑는다는일은 대단한 열정인것 같아요. 재미있네요

마노아 2014-01-07 12:59   좋아요 0 | URL
이맘 때에만 할 수 있는 이벤트 같은 거지요. 그래서 놓치면 섭섭해요.^^

비로그인 2014-01-07 11:3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세상에나.. 대단하시네요.. ~~ 우아... 허걱이라는 말이 저로 나오네요~~

마노아 2014-01-07 13:00   좋아요 0 | URL
이런 것 보면 내가 본 것 몇 개 있나 세어보는 재미가 있잖아요. 선정하는 재미도 못지 않아요.^^

섬사이 2014-01-07 11:5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감탄이 저절로 나오고 입이 쩍 벌어집니다.
최고예요. 한해를 이렇게 정리할 수 있다니!
예전에 오랫동안 마노아님 서재를 지키던 문장이
'열정의 방향'에 대한 것이었죠?
마노아님의 열정을 제대로 보여주는 페이퍼네요. ^^

마노아 2014-01-07 13:04   좋아요 0 | URL
아하하핫, 열정이라고 해주셔서 감사해요. 힘이 펄펄 납니다.
2014년은 나만 즐거운 것 말고 더불어 즐거운 일을 더 많이 만들고 겪어야겠어요.
섬사이님의 2014년도 에너지가 가득하길 바랄게요. 새해 복 많이 받으셔요.^^

꿈꾸는섬 2014-01-07 20: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노아님 2013어워드 보고 엄청 부끄러워하고 있어요.ㅜㅜ 대체 어찌 살고 있는건지......
올 해부터는 좀 더 많은 기록을 남겨야겠다는 생각을 더 많이 들게 하네요.
마노아님 매일 매일 멋지게 살고 계신 것 같아요.^^

마노아 2014-01-08 12:33   좋아요 0 | URL
이게 기록하지 않으면 기억에서 까맣게 사라지더라구요. 머리를 믿을 수 없는 시점이 오고야 만 겁니다. 하하핫^^;;;;
올해는 좋은 기억 많이 만들고 기분 좋은 기록도 많이 남기도록 해요.
꿈섬님 새해 복 많이 받으셔용~ ^^

그렇게혜윰 2014-01-07 21:3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안그래도 아들이 뉴스놀이를 하자더니 바그네대통령이로 무조건 시작ㅠㅠ 뒤는 저도 들은게없던지 지하철 파업이라고ㅠㅠ

마노아 2014-01-08 12:34   좋아요 0 | URL
이게 땡전뉴스도 아니고 참...ㅜ.ㅜ 아이들 교육에도 뉴스가 안 좋은 영향을 끼쳐요. 흑....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