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자가 된 청소부 - 산다는 것과 초월한다는 것
바바 하리 다스 지음, 류시화 옮김 / 정신세계사 / 199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인간의 욕망과 집착을 비판적으로 바라보며 마음의 평화와 초월을 지향하는 수도자의 삶에 관한 일곱 편의 이야기이다. 하지만 진정한 초월은 현실의 생활을 떠나지 않으며 실제적인 관계 안에서 이루어지는 것임을 생각할 필요가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엑소시스트
윌리엄 피터 블래티 지음, 조영학 옮김 / 문학동네 / 2023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개인적으로 선호하지 않는 장르의 작품이지만, 가톨릭 수도회인 예수회가 배경이 된다는 이유로 선택하여 읽은 책이다. 빙의를 핵심 소재로 이야기를 전개하면서, 궁극적으로는 신앙과 구원의 문제를 다루고 있다. 오컬트 분야의 대표적인 고전으로서 상당히 잘 쓰여진 소설이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24-04-10 20:4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우엇 이 책을 읽으셨군요, 라파엘 님!! 반가워요!! 💕

라파엘 2024-04-10 21:52   좋아요 1 | URL
예전에 다락방님의 리뷰를 보고 마음에 담아두었다가 오늘 읽었어요!! 다락방님의 글은 언제나 제게 많은 도움을 주어서 항상 감사해요!! 🥰
 
영어원서 깊이 읽기 - 원서에서 보석을 캐는 최적의 독법
함종선 지음 / 북하우스 / 2022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영어 원서를 읽는 것은 단지 영어 실력의 향상을 위해서가 아님을 이야기한다. 저자는 영어 원서 읽기를 통해 영어 실력 너머의 것까지 얻어내는 독서를 직접 보여준다. 특히 문학을 읽는 데 있어서, 독서란 진정 어떻게 이루어져야 하는지를 모범적으로 제시하는 좋은 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영어 원서, 어디까지 읽어 봤니? - 만만한 영어 원서 완독의 힘
류영숙 지음 / 넥서스 / 2023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영어 원서 읽기에 관하여 단지 일반인의 경험담을 서술한 책이 아니라, 해당 분야를 전공하고 오랜 교육 경력을 지닌 전문가의 실용적인 저서이다. 따라서 구성도 체계적이고, 영어 원서 읽기를 시작하는 사람에게 가장 실제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좋은 안내서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해인의 말 - 수도생활 50년, 좋은 삶과 관계를 위한 통찰 마음산책의 '말' 시리즈
이해인 지음, 안희경 인터뷰어 / 마음산책 / 2020년 12월
평점 :
품절


곁에 아무도 없다고 서운해하는 모습이 외로움이라면 고독은 침묵 속에서 더 근원적인 실체를 헤아리는 고차원적인 홀로 있음인 것 같습니다. 고독은 철학적인 추구, 외로움은 유아적인 욕망에 가깝다고 생각해요. - P55

베네딕다 수녀님께서 몇 가지를 물어보셨어요. "만약에 자매가 수도자의 삶을 산다면 어떤 수녀가 되리라 상상하는가?"라고요. "수도 생활을 한다면 현실도피적이거나 부정적인 요소를 전파하는 수녀상이 아니라, 제가 받은 글 쓰는 재능을 이용해서 많은 사람들에게 수도 생활의 긍정적이고 아름다운 면모를 보여주고 싶다."고 답했어요. 큰 뜻을 담고 한 말은 아니에요. - P121

그 지원자가 그 수녀가 된다는 말이 있습니다. 살면서 변화할 수 있지만, 첫 마음과 첫 노력 또한 중요하다는 의미지요. 수도 생활은 이성적인 똑똑함보다는 신심에 따라 좌우되는 것 같아요. 수도원을 쉽게 떠나는 이들의 성향을 보면 안 갖춘 게 없이 똑똑한 분들이 많아요. 그런데, 어떤 일이 일어났을 때 해석하는 방향이 신앙 안에서 풀기보다 옳고 그른 것을 가리면서 스스로 못 견디고 떠납니다. 지식의 문제가 아니죠. - P164

‘판단 보류의 영성‘은 제가 종교학에서 배운 이론입니다. ‘판단은 보류하고 사랑은 빨리하라.‘ 함부로 남을 평가하지 말라는 말이죠. 남을 탓하기 전에 자신을 보는 거예요. - P218

하느님께 몰두하기 위해서 세속의 것을 멀리한다고 생각하면 됩니다. 그런데 그 멀리함이 단절이 아니라, 멀리하면서도 그 안에 우주를 품는 거예요. - P249

사랑에는 희생이 따르는 것 같아요. 내 시간을 내서, 하고 싶은 것을 미루고 나누는 그것이 사랑이고 구원이지, 둘레를 쳐서 필요할 때 적당히 나누는 것은 아닌 것 같습니다. - P267

우리는 단지, 사랑하려는 노력을 하다가 떠나는 사랑의 순례자입니다. 사랑에 대해 너무 말을 많이 했는데요. 그럼에도 진짜 사랑은 쉽지 않다고 생각해요. (...) 끊임없이 탐구하는, 사랑 공부가 필요합니다. 사랑의 기술, 우정의 기술은 인내하고 배려하고 겸손함으로써 닦아지는 기술인 것 같아요. 전문가가 되려면 얼마나 많은 것을 알아야 합니까? 그처럼 우리가 가톨릭 수도원에서 잘 쓰는 말로 "존재는 죽을 때까지 깨어 있어야 한다"는 말을 하고 싶습니다. - P296


댓글(12) 먼댓글(0) 좋아요(2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잠자냥 2024-02-14 10:4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헐 살아 있었어....ㅋㅋㅋㅋㅋㅋㅋ

라파엘 2024-02-14 10:53   좋아요 2 | URL
현실의 삶을 경험하면서 인간의 실존을 배워가는 중에 있어요 😊

독서괭 2024-02-14 13:33   좋아요 2 | URL
역시 인간이 아니라 천사셨던 거..

라파엘 2024-02-14 13:55   좋아요 1 | URL
직접 겪어봐야 깨닫는 미련한 존재일 뿐입니다... 😂

은오 2024-02-14 10:4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ai가 고장난줄 알았습니다~!!ㅠㅠ

라파엘 2024-02-14 10:54   좋아요 1 | URL
우리는 수시로 자신의 고장난 부분을 발견하고 그것을 고쳐가며 살지요 😄

잠자냥 2024-02-14 10:5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전 사실 라파엘 님 수녀인 줄 알았거든요... 제 의심이 맞는 거 같습니다~!!

라파엘 2024-02-14 12:18   좋아요 1 | URL
제게 주어진 삶의 자리에서 언제나 수도자의 마음으로 살아가기를 희망합니다 😊

단발머리 2024-02-14 14:0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수도자의 마음으로 ㅋㅋㅋㅋㅋㅋ
라파엘님 안녕하시죠? ☺️

라파엘 2024-02-14 15:30   좋아요 1 | URL
단발머리 자매님!! 안녕하시죠? 저는 안녕하지만, 문제가 많은 세상에서 여러 가지 생각을 하고 있어요 😅

다락방 2024-02-14 14:3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우엇 라파엘님이닷!!!!!!!!!!!

라파엘 2024-02-14 15:32   좋아요 1 | URL
다락방님!!!! 반겨주셔서 정말 감사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