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가 될거야! 이야기 보물창고 14
헬렌 레스터 지음, 신형건 옮김 / 보물창고 / 200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얼마전에 초등학교에 입학한 딸아이가 "엄마 선생님이 장래희망을 그려오래요,,"
라고 하면서 "엄마 그래서 난 요리사가 될거야,,,"라고 하면서 그림을 보여주더군요 

그래요 요즘 딸아이의 장래희망은 요리사 발레리나 사진작가 등등 아주 많아요
우리때는 이다음에 커서 뭐가 되고 싶냐고 물으면 거의 비슷하게 과학자. 간호사. 선생님,의사 정도였는데 아니지 대통령도 있었다
그런데 요즘 아이들은 아주 현실적이더라구요,,
의사. 간호사 선생님은 어김없이 나오고요,,특이하게 피아니스트. 아티스트라고 적은 친구들도 있다더군요 우리가 생각지도 못한 답을 적은 아이들도 많더라구요,,ㅎㅎ
그런모습을 보면 세대가 참 많이 변햇구나 싶기도 해요,
우리의 작가 선생님도 처음에는 그랬데요,
글쓰기를 좋아하던 아주 작은 꼬마가 있었는데 언제나 글을 쓰는 것을 좋아햇지요 그런데 학교에 가서 알았습니다 자신이 다른 아이들과 다르다는것을 그래도 좌절하지 않고 열심히 노력을 해서글씨 쓰기도 성공을 하고 글쓰기를 했지요 하지만 그 글쓰기란 것이 어디 쉬운일인가요
제목붙이기도 힘들고. 내용도 그렇고. 그러다가 적성에 맞는 선생님이 되었답니다
그런데 글쓰기는 아직 포기하지 않으모양입니다 친구가 아이들을 위한 책을 써보란 말에 작가 선생님은 아이들을 위한 그림책을 쓰기 시작을 했지요
그런데 자신이 있었는데 도전이 바로 성공하지 못햇지요 몇번의 좌절끝에 작가 선생님은 아이들을 위한 책을 내게 되었지요ㅡ 

이 그림책은 작가란
어떻게 글을 쓰는지를
글쓰기가 얼마나 어려운일인지를,,
그러나 그 방법은 어떻게 책을 만들기 전까지 작가들이 노력하는지를 이야기와 그림으로 설명을 해주고 있습니다
지금 우리가 이렇게 재미난 그림책을 읽기 위해서 작가 선생님들이 얼마나 열심히 노력을 하는지를 

아기자기한 그림이 글이 내용과 잘 일치가 되어서 더욱더 재미있다, 

한소녀가 꿈을 꾸기 시작을 해서
자신의 꿈을 이룬과정을 우리아이들에게 재미나게 들려주고있다
 이책을 읽는 우리아이들도 꿈과 희망을 가지고 열심히 노력을 하겠지요
자신의 장래희망을 위해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