뿔의 이언 플레밍 007시리즈에 발 맞추어 계속 007과 관련된 글을 올립니당^^

이언 플레밍의 스파이 소설 007는 출간당시인 1950년말에 영국을 필두로 엄청난 인기를 얻었는데 그 덕분에 영화로도 만들어져 전 세계 사람들이 사랑하게 된 가장 긴 시리즈의 영화가 되지요.워낙 영화가 흥행을 하다보니 원작 소설을 안 읽었어도 영화는 모두 본 사람들이 훨씬 많을 정도 입니다.

 

이언 플레밍은 생전에 총 12권의 장편과 2권의 단편집을 출간했습니다.이왕 007이야기가 나왔으니 그럼 원작소설과 영화를 동시에 함 볼까요.

제목

원작간행연도

영화상영연도

비고

카지노 로얄

1953

1967/2006

Casino Royale

죽느냐 사느냐

1954

1973

Live and Let Die

문레이커

1955

1979

Moonraker

다이아먼드는 영원히

1956

1971

Diamonds Are Forever

위기일발

1957

1963

From Russia, with Love

살인번호(닥터 노)

1958

1962

Dr. No

골드핑커

1959

1964

Goldfinger

유어 아이즈 온니()

1960

1981

For Your Eyes Only

뷰투 어 킬()

1960

1985

From a View to a Kill

퀀텀 오브 솔러스()

1960

2008

Quantum of Solace

위험한 거래()

1960

 

Risico

힐데브란트물고기()

1960

 

The Hildebrand Rarity

썬더볼

1961

1965

Thunderball

나를 사랑한 스파이

1962

1977

The Spy Who Loved Me

여왕폐하 대작전

1963

1969

On Her Majesty's Secret Service

두번산다

1964

1967

You Only Live Twice

황금총을가진 사나이

1965

1974

The Man with the Golden Gun

옥터퍼시()

1966

1983

Octopussy

리빙데이 라이트()

1966

1987

The Living Daylights

한여인의 자산()

1966

 

The Property of a Lady

뉴욕의 007

1966

 

007 in New York

 
현재 읽을수 있는 007 시리즈는 아래와 같습니다.
 

007 시리즈는 영화의 흥행에 따라 국내에서도 이미 60년대에 아리랑사에서 책을 출간한바 있는데 66년에 나온 옥터퍼시를 비롯한 4편의 단편을 제외한 전 작품이 번역된바 있습니다.

위표에서 보셔도 알수 있듯이 원작 소설 출간 순서와는 달리 영화는 출간 순서와 달리 상영되었는데 원작 소설은 카지노 로얄(1953)이 제임스 본드 시리즈 최초롤 간행되었지만 영화는 1958년에 간행된 6번째 소설 닥터 노가 1962년 제임스 본드 영화 시리즈로는 최초로 상영되었습니다.

 

007 시리즈 영화는 아래와 같습니다.

영어 원제목

제작년도

주연배우

국내 상영제목

Dr.No

1962

숀 코네리

(살인번호)

From Russia With Love

1963

숀 코네리

(위기일발)

Goldfinger

1964

숀 코네리

(골드핑거)

Thunderball

1965

숀 코네리

(썬더볼)

You Only Live Twice

1967

숀 코네리

(두번 산다)

On Her Majesty's Secret Service

1969

조지 라젠비

(여왕폐하 대작전)

Diamond Are Forever

1971

숀 코네리

다이아몬드는영원히

Live and Let Die

1973

로져 무어

(죽느냐 사느냐)

The Man With The Golden Gun

1974

로져 무어

황금총을가진사나이

The Spy Who Loved Me

1977

로져 무어

나를 사랑한 스파이

Moonraker

1979

로져 무어

문레이커

For Your Eyes Only

1981

로져 무어

포유어 아이즈 온니

Octopussy

1983

로져 무어

옥터퍼시

A View To A Kill

1985

로져 무어

뷰 투 어 킬

The Living Daylights

1987

티머시 달튼

리빙데이 라이트

License To Kill

1989

티머시 달튼

살인 면허

Golden Eye

1995

피어스 브르스넌

골든 아이

Tomorrow Never Dies

1997

피어스 브르스넌

네버다이

The World Is Not Enough

2000

피어스 브르스넌

언리미티드

Die Another Day

2002

피어스 브르스넌

어나더 데이

Casino Royale

2006

대니얼 크레이그

(카지노 로얄)

Quantum of Solace

2008

데니얼 크레이그

(퀀텀 오브 솔러스)

                         

 

007 시리즈는 이언 플레밍의 원작을 바탕으로 영화화 되었는데 원작 자체가 12편의 장편과 9편의 단편밖에 없다보니 티머시 달튼과 피어스 브르스넌의 주연한 6개의 작품(위표에서 볼드체로 표시된 영화들)은 이언 플레밍의 원작과 상관이 없는 오리지널 시나리오로 만들어만 작품인 것 같습니다.

그러다보니 대니얼 크레이그-기존의 바람둥이 성향의 007이 아닌 격투가 느낌이 나는 마초맨-부터는 다시 원작을 리바이벌 하는 것 같단 생각이 드는군요.

 

007 시리즈 소설-이번 뿔에선 나온 책들-을 읽어보신 분들은 알겠지만 007 시리즈가 50년도에 나온 작품이다보니 영화에서 본 현란한 느낌을 소설에선 잘 느낄수 없습니다.그래서 소설보다 영화로 먼저 제임스 본드를 보신 분들이라면 오히려 책을 읽으면 다소 실망할수 있을 것 같습니다.

by caspi


댓글(2)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노이에자이트 2012-09-07 23: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007 주연은 모두 떴는데 조지 레젠비는 예외죠.우리나라에서는 외팔이 시리즈로 유명한 왕우와 공연한 '스카이 하이'가 더 인기를 끌었습니다.

카스피 2012-09-08 21:51   좋아요 0 | URL
넵,조지 레전비도 자신의 007연기가 숀 코네리보다 낫다고 말한것을 어딘선가 본 기억이 나는데 아무래도 바람둥이 기질의 제임스 본드는 숀 코네리가 훨 낫다고 당시 많은 여성들이 생각했을것 같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