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주간의 생업을 끝내고, 금요일 오후 느긋하게 <별 다섯의 인생>을 읽고 있는데 출판사 푸른00에서 전화가 왔다.

EBS 다큐팀에서 <책읽는 가족>에 올려진 독서하는 사진을 보고 촬영하고 싶다는데 연락처를 알려줘도 되느냐고 묻는다.

헐~~~~ 인터넷 세상은 정말 무섭다!

그래도 지상파 방송을 타는 게 쉽게 오는 기회는 아니라서 가르쳐주라 했고, 곧바로 EBS 다큐 작가로부터 전화가 왔다.

 

올해가 '독서의 해'라서 특집을 준비하는데, 독서하는 우리 가족을 찍고 싶댄다.

어떤 책을 주로 읽는지, 부모의 독서가 자녀들에게 어떤 영향을 주었는지 등등 인터뷰도 하고~

가족이 각자 책읽는 모습을 찍고, 식탁에서 밥을 먹으면서도 책읽는 사진을 봤다며 그런 장면도 찍고 싶다고...
"아우~ 우리식구가 타고난 반골기질이라 그런 연출 싫어하는데요.
 애들 어릴 때 얘기지, 지금은 다 커서 막내가 고2인데 연출을 하겠어요?"
"그래도, 그 장면을 꼭 넣고 싶은데, 반골기질이란 게 뭐죠?"

토요일 저녁에도 오랫만에 김치 김밥을 쌌더니 식탁에서 김밥을 먹으며 책을 읽었지만,

주방이 카오스라서 출입금지 구역이라는 얘기는 차마 못하고, 반골기질을 팔았는데...

설마 작가님이 반골의 뜻을 몰라서 물은 건 아니겠지?^^ 

 

반골2 (反骨/叛骨) [반ː골]
[명사] 어떤 권력이나 권위에 순응하거나 따르지 아니하고 저항하는 기골. 또는 그런 기골을 가진 사람.

 

요산 김정한 선생님이 말씀하신 반골인생과는 비교할 수 없지만, 우린 소시민으로서 반골기질을 갖고 있다는 얘기다.

내 식으로 이해하자면 진보적인 성향이라고나 할까....^^

 

 

<사람 사이에 삶의 길이 있고> 반골인생 /김정한 / 사계절

  나는 지방 신문에 가끔 비판적인 논설을 발표하였다. 그러다가 이승만 씨와 김구 씨가 대립했을 때 김구 선생의 주장을 지지하다가 혼이 난 일이 있다. 김구 선생이 흉탄에 쓰러져도 이승만 박사의 독재 정부하의 신문들이 겨우 1.2단 정도의 눈가림 보도밖에 못 하는 것을 보고는, 구역질이 나서 신문도 잘 들여다보지 않았다.

  이 박사가 김구 선생의 빈소를 다녀간 뒤에야 겨우 3,4단 정도의 보도들을 했지만, 언론의 자유를 압살하는 권력의 횡포와 그것에 굴종하거나 시녀 노릇을 하는 언론의 무기력에 대해서 나대로 기회 있는 대로 비판, 규탄해 왔다.

  문단 복귀 후위 내 작품들 가운데서 간접적으로 신문인들을 빈정거리다가 생각지 않았던 오해를 받는 것도 이런 반골벽, 저항적인 기질의 탓이라고 생각한다.(87쪽)

 

하여튼 세번이나 전화가 와서 묻는 말에 답하고,

다음주에 촬영하고 싶다기에 카오스인 집구석을 치워야 될 거 같아 설 지나고 하면 안되냐고 했더니

2월 초에 방송할거라 시간이 촉박하다고 당장 올 기세였다. 이 사람이 우리집이 광주광역시라는 걸 알고나 그럴까 싶어

"우리집이 어디인지는 아시나요?"

"경기도 광주 아니예요?"
"여기는 광주광역시인데요.ㅋㅋ"

"헉~ 전라도 광주...  피디님과 의논해서 다음주에 연락하겠습니다."

라기에, 내심 안오겠구나 생각했다.

 

오늘 영어그림책 읽어주기 두번째 날 아이들 10명이 몰려와서, 아이들이 거실을 차지하고 엄마들은 서재방에 있는데

영어책 읽어주기가 끝나갈 무렵 거실에 둔 핸드폰이 울렸고... '이비에스다큐'라고 발신자가 떳다.

"안녕하세요? 목요일 날 촬영갈 건데, 몇 시가 좋은가요?"
조금이라도 늦추려고 토요일을 얘기했는데, 함께 할 사람들이 명절 때문에 안된대서 금욜 1시부터 촬영하기로 확정됐다.

50분짜리 다큐지만 우리만 나오는 게 아니니까 길어야 2~3분 정도 나오겠지 생각하지만...

 

다큐의 핵심은

가정 독서가 자녀 독서습관의 뿌리다.

책읽는 부모가 책읽는 자녀를 만든다.

는 취지로, 우리가족이 책읽는 장면을 담고, 개인서재가 작은도서관으로 개방되어 동네 아이들과 함께 하는 영어그림책 읽어주는 장면도 찍고, 독서회 엄마들도 2명쯤 참여하여 책읽기에 관한 에피소드를 이야기하는 장면을 찍기로 했다. 인터뷰할 내용은 정리되면 메일로 미리 보내주기로 했다.

 

작가는 아빠도 꼭 참여해야 한다는 당부를 거듭 했다. 우리남편도 이미 책읽는 가족의 일원으로 충실하게 독서활동을 한다. 지난 달에는 집에 있는 고구려 1.2권을 읽고, 3.4권을 사달래서 적립금 들어오는 10일이 지나야 된댔더니 지역도서관에서 검색해보곤 빌려오라는 문자를 보내와서 빌려다줬다. 인천에 있는 큰딸은 참여하지 못하지만 기숙사에 있는 막내는 담임샘께 말씀드려 그날 외출허가를 받았다.


하여튼 3월에 작은도서관 개관식 한다고 느긋하게 있었는데, 완전 비상사태 선포다.

오늘은 창고처럼 쓰는 큰딸 방에 쌓아둔 신문더미랑 알라딘 박스 등 폐지와 고장나서 방치한 정수기도 치웠고, 
고장난 청소기도 125,000원, 거금을 주고 사왔다. 으~~ 작은도서관 간판도 빨리 걸어야겠고...

 

 


아~ 2009년 00공원 올해의 책 시상식에서, 어린이/가정분야 최고의 책이었던

EBS 아이의 사생활 제작팀의 <아이의 사생활> 출판사(지식채널)에 내가 시상 했는데...

이것도 인연이라면 인연인데.... 난, 여태 이 책을 구입하지도 않았구나.

이참에 기념으로 사볼까... 것도 세트 2권 다? ^^

 

 

 

 

 

                                                                                                                

                                                          


댓글(34) 먼댓글(1) 좋아요(3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1. 오늘...
    from 엄마는 독서중 2012-01-20 09:20 
       EBS 다큐 촬영을 앞두고 부랴부랴 만든 가로 50센티 세로 40센티<늘푸른 작은 도서관> 간판입니다.어젯밤에 대문 옆 도로명 주소 아래에 본드로 붙이고, 실리콘으로 마무리했습니다.어때요?산뜻하죠!^^ 나는 그냥 나무로 길죽하게 '늘푸른 작은도서관'이라 붙이려 했는데나무로 길게 하겠다는 내 말을 듣고는  "언니, 경로당 간판 생각하는 거지? 그게 뭐야~ 그런 간판 보고 책 읽고 싶어 들어오는 아이가 있
 
 
마녀고양이 2012-01-16 19:5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오, 멋지다...........
그래서 집안 대청소를 하고, 작은 도서관 자리잡기도 더 한층 속도를 내겠군요.
언니, 멋지게 TV 나오시고, 방영 시간 꼭 알려주세요!

재는재로 2012-01-16 19: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와 멋지네요 이번 기회에 방송한번 타시고 축하드려요 나중에 한번방송보게 시간좀..

하늘바람 2012-01-16 19: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는 님이 유명해질줄 알았어요. 사실 출판사에 계속 있었으면 그림책으로 만들고 싶었는걸요

2012-01-16 20:24   URL
비밀 댓글입니다.

프레이야freyja-고마워영화 2012-01-16 20:5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와~ 대박! 언니 꼭 귀여우신 그분도 출연하셔야죠 당연히요.^^
훌륭해요 정말!

비로그인 2012-01-16 21: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옷, 언니 담에 만날 때 싸인 받아야겠는걸요~~ 방송은 언제인지 꼭 알려주세요!

중전 2012-01-16 21:4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새해에 대박~대박~
방영시간 꼭 광고하세요.
그리고 축하드려요, 순오기님.

blanca 2012-01-16 22:1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방송계획 잡히면 꼭 알려주세요! 경기도 광주에 빵 터졌어요. 갑자기 제가 경기도 이천 얘기하는제 사람들이 다 서울 이촌에 간다는 줄 알았던 기억이 납니다.^^;;

라로 2012-01-16 22: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대박!! 언니 너무 잘됐어요!!
언니의 꿈에 점점 가까와 지는 느낌이 들어요!!
방송이 분명 도움이 될 거에요!! 제발~~~

라로 2012-01-16 22:2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늘 633, 총 456654 방문

멋진 숫자 아니에요!!!^^

수퍼남매맘 2012-01-16 22:5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축하 드립니다. 한 장의 사진이 이렇게 공중파 방송까지 나오게 되는 인연을 낳았네요. 물론 님이 평생 책과 함께 한 결과물이지만요. 방송날짜 잡히면 꼭 알려 주세요. 본방사수!!! 다시 한 번 감축 드립니다.

oren 2012-01-16 23:1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정말 반가운 소식이네요.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나중에 방송이 되고 난 이후에라도 이곳에 '동영상' 올려주시면 저도 꼭 보겠습니다.

비로그인 2012-01-16 23:1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소설쓰는 김정한 님 책이 다시 나왔나 보네요.
아아아...

방송국 사람들 참...
너무도 생각없어요.
그런 생각없는 매무새로 찍는들
책삶을 널리 나누는 이야기를
어떻게 찍어 어떻게 보여줄까요.

책가방 2012-01-17 00:1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알라딘에서의 유명세가 전국으로 확산될 듯..^^
꼭 한번 뵙고 싶었는데 방송보고나면 더더더더더더더 뵙고 싶을 것 같아요.
반골에 열정에 노력과 부지런함까지... 그러니까 기회가 알아서 찾아오나 봅니다.
방송 꼭 보고싶어요.
알면 알수록 멋진 분이세요..^^

실비 2012-01-17 00: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와... 대단하신 순오기님 ^^
기대되는걸요~~~~
축하드려욤~~~~
멋쟁이 순오기님 ^^

블루데이지 2012-01-17 01:0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우! 멋지세요~
재미있게 촬영하시구요...촬영후기도 들려주세요~~

차트랑 2012-01-17 09:5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기뿐인님께서 사고를 내셨습니다^^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오기님~

그리고 방송은 언제 나가는지
그 정보가 필요합니다 ㅠ.ㅠ

덕분에 청소도하시고...^^
방송도 타고...

갑자기 어떤 문구가 떠올라 추가합니다

서중자유천종록(書中自有千種祿)이라는
말이 쫌, 아니 많이 부합하는 경사 같다는 생각이 납니다.
위의 뜻은 '책을 열심히 읽다보면 자다가도 떡이 생긴다'
뭐 대략 그런 문구인 듯 합니다 ㅋ

여러분~ 열독합시다요~~

울보 2012-01-17 01: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역시,멋져요,
북적북적하시겠네요,

희망찬샘 2012-01-17 07: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TV로 순오기님의 작은 도서관을 만날 수 있는 거군요. 이거 정밀 완전 대박이예요. 2월초 정확한 방송날짜 정해지면 알려주세요. 텔레비전을 안 보지만, 그 날만큼은 꼬옥꼬옥 볼거예요. 정말 축하드립니다.

조선인 2012-01-17 08: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순오기님, 축하드려요. 역시 언니야.

세실 2012-01-17 09:0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혹시 예쁘고, 잘 웃는, 보조개도 들어가는 참한(?) 이용자 안 필요하세요? ㅎㅎ
화려한 출발이 좋은데요~~ 이렇게해서 전국적으로 유명해지는 울 오기언냐.

hnine 2012-01-17 09: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방송국 일정과 생각보다는 순오기님의 그동안 수고하시고 생각하신 방향대로 잘 방송되도록, 그렇게 되기를 바랍니다.
자기네 일정에 맞춰, 자기네가 보이고 싶은 쪽으로 맘대로 찍고 편집하는 방송은 곤란하지요.
'오기'는 이때도 필요하네요 ^^

무스탕 2012-01-17 10:3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멋진 소식입니다. 축하드려요. 이 기회에 작은 도서관 확실하게 광고 되겠어요 ^^

2012-01-17 10:41   URL
비밀 댓글입니다.

saint236 2012-01-17 11:4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호...그런 일이..방송 잡히면 공지해 주세요.

꿈꾸는섬 2012-01-17 13:5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너무 멋져요.^^
순오기님 가족이라면 방송 타실만 하죠.ㅎㅎ
경기도 광주면 촬영날 구경이라도 가고 싶어요.ㅎㅎ 역시 전라도 광주는 너무 멀어요.ㅜㅜ
방송되는 날 알려주세요. 본방 사수할게요.^^

소나무집 2012-01-17 15: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간단하게 축하 드린다는 말만.^^
방송 꼭 볼게요. 알려주세요^^

2012-01-17 17:0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2-01-17 22:04   URL
비밀 댓글입니다.

잘잘라 2012-01-17 23:0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 멋져요. 순오기님^^
2월초 방송! 우와~ 정말 비상사태!!^^

잎싹 2012-01-18 00:1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래저래 반질반질 구정맞이 대청소하시겠네요.
인터넷이 정말 무섭긴 하죠?
꿈꾸는 마을도서관이 더욱 빛나시길 바라겠습니다.~~

마노아 2012-01-18 10:1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와아아아~ 대박 사건이에요! 무려 ebs라니요!
책 읽는 가족의 오랜 내공이 이렇게 폭발하네요.
방송에서 어떻게 나올지 잔뜩 기대가 되어요. ^^

순오기 2012-01-18 10:5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우~ 주렁주렁 댓글 고맙습니다!!
파마한지 1년도 더 된 머리칼에 힘 좀 주고, 드러난 흰머리도 감추느라 알라딘 로긴도 못했네요.
개인적인 소중한 경험을 속삭여주신 님, 참고하겠습니다~ 고마워요!!

페크(pek0501) 2012-01-18 13: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우..., 그 피디님이 제대로 사람 보고 취재결정 하셨네요. 안목있으시다. ㅋㅋ
순오기님, 축하드려요. 가문의 영광일 듯해요.
멋지게 방송 타세요. 꼭 어떻게 되었는지 알려 주시고요.
방송을 알려 주시면 꼭 꼭 챙겨 보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