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사태, EBS 다큐팀이 1/20 우리집에 촬영와요~

 

 

EBS 다큐 촬영을 앞두고 부랴부랴 만든 가로 50센티 세로 40센티<늘푸른 작은 도서관> 간판입니다.

어젯밤에 대문 옆 도로명 주소 아래에 본드로 붙이고, 실리콘으로 마무리했습니다.

어때요?

산뜻하죠!^^

 

나는 그냥 나무로 길죽하게 '늘푸른 작은도서관'이라 붙이려 했는데

나무로 길게 하겠다는 내 말을 듣고는

 

"언니, 경로당 간판 생각하는 거지? 그게 뭐야~ 그런 간판 보고 책 읽고 싶어 들어오는 아이가 있겠어?"
"우리 도서관은 어린이만 오는 곳 아니야, 어른 책이 더 많아."

"그래도 그렇지. 그게 뭐야, 작고 이쁘고 산뜻하게 만들어지!!"

전화로 악을 써댄 독서회원 덕분에 요렇게 이쁜 이름표를 달게 되었습니다.

 

요건 남편이 해준 선물이라 더 푸르게 푸르게 빛납니다!^^

 

 

 

 

몇 해째 커튼을 제대로 걸지 않고 한쪽만 걸든가, 그도 안하던가 그랬는데

어제 드디어 거실 창에 짝으로 완벽하게 커튼을 쳤습니다.

커튼 거는 고리가 많이 빠져서 제대로 걸 수 없었는데, 고리를 하나 하나 끼워 넣어 마무리했어요.

누가?

내가요!!

요 사진은 우리 큰딸 보라고 올리는 거에요.^^

저 커튼이 우리 큰딸 낳은 1989년에 당시로선 거금이었던 9만원을 주고 만들었는데

23년이 지난 지금도 괜찮아보이지 않나요? ㅋㅋ

 

 

 

 

거실 전면에 있던 잡동사니 장식장을 치우고 3단 책장을 두고 책을 꽂았더니 보기에 좀 낫군요.

개관식 하기 전에 여기에 가로 200센티 세로 120센티 책꽂이를 맞춰 그림책을 꽂고, 위에 게시판을 걸 생각이었는데...

이제 책꽂이와 게시판 만드는데 돈이 좀 들어가겠지만, TV를 치우고 그렇게 해 놓으면 도서관 분위기가 날 거 같아요.

다리미는 안 보이게 예쁜 그림으로 가려 놓을까?
우리 아들 초딩때 야구공 던져서 유리를 깼는데, 10년 만에 단장을 해줘야지.ㅋㅋ

 

 

 

화장실 문 옆에 걸린 선반에는 화분을 올려 두었고, 거실 창 앞에 철제 책꽂이를 하나 더 들여서 나란히 나란히.....

 

 

어찌됐든 오늘 EBS 피디와 카메라 담당하신 분이 온다니까, 1시부터 촬영을 하긴 하나 봅니다.

작가는 현재 우리 생활과 조금 다른 연출을 원하는데, 어쩌면 줄다리기를 해야 될 듯합니다.

자기들이 보여주고 싶은 장면을(만) 담으면 다큐가 아니니까....

 

50분 다큐에 직장독서, 가정독서.... 이런 식으로 몇 개 들어가는데

가정(족)독서에 몇 몇 가족이 참여하는 줄 알았는데, 가정(족) 독서는 우리가족만 찍는대서 좀 부담이 되지만,

최대한 우리가족 실생활을 그대로 보여주는 쪽으로 가보렵니다.

 

그동안 도서관에 관한 책이나 독서에 대한 책을 읽고 사고... 현재 늘푸른 도서관 소장도서만 담아봅니다.

<도서관> 엘리자베스 브라운의 삶을 꿈꾸며....

쓸고 닦고 청결 주부보다는 책읽기를 더 좋아한 덕에, 책도 쌓이고 먼지도 쌓이고...^^

 

 

 

 

 

 

 

 

 

 

 

 

 

 

 

 

 

 

 

 

 

접힌 부분 펼치기 ▼

 

 

 

 

 

 

 

 

 

 

 

 

 

 

 

 

 

 

 

 

 

 

 

 

 

 

 

 

 

 

 

 

 

 

 

펼친 부분 접기 ▲

 

아~ 추가하는 자랑질!^^

 

EBS 다큐팀에서 우리집에 촬영온다는 페이퍼를 본

000 출판사에서 늘푸른 작은도서관 소장 리스트를 확인하고, 내게 없는 책과 소식지를 한보따리 보내왔다.

감짝선물은 언제나 감동의 쓰나미를 몰고 온다~~~~ ^^

 

 

 

 

 

 아래 세 권은 공교롭게 구판 소장했는데, 개정판을 얻었다.

 

 

 

 

 

 

 

 

 

 

 

 

 

 

 

 

 

 

 

 

 

 

 

 

 

 

 

 

양철북은 내게 여러모로 고마운 출판사입니다. 소장도서 리스트에 추가하겠습니다!


댓글(18) 먼댓글(0) 좋아요(3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숲노래 2012-01-20 08:1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방송 찍는 덕분에
집안청소(?)까지 하는 셈이네요 ^^;;;
간판도 예쁘장하게 달구요~

오늘 하루 고생 두루 하소서 (__)

비로그인 2012-01-20 08:4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너무 이쁜 간판이에요. 언니, 오늘 촬영 잘 하세요!!

조선인 2012-01-20 08: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히야 근사한 간판이에요.

이매지 2012-01-20 09:4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오늘 드디어 촬영이군요!
촬영 잘 하세요! 방송 기대하고 있을께요. 홍홍홍.

무스탕 2012-01-20 09:5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간판이 정말 늘 푸른 색이네요. 산뜻하니 이뻐요.
오늘 촬영 잘 마치세요. 작가랑 피디랑 조금만 싸우시고요. ㅎㅎㅎ

울보 2012-01-20 10: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도 응원할게요,

잘잘라 2012-01-20 13:2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간판 멋져요^^ 전화로 악써주신 독서회원 그 분도 멋지구요^^ 저렇게 산뜻하고 딱 맞춤한 선물을 해주신 남편.. 아니 제 남편 아니니까 저는 뭐라.. 아하 형부라 부르면 될까요. 흐흣 아무튼 멋져부러~~~!

가만.. 지금 한창 찍고 계시겠네요. 아자 아자 화이팅!!!

wonderkid 2012-01-20 13:4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EBS 방송타시네요. 그런데 연출 때문에 줄다리기를 해야 하는 처지시네요. 그래도 방송탄다는 소식에 이래저래 알려줘서 좋으실듯 합니다.

재는재로 2012-01-20 17:0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간판 좋네요 촬영 잘하세요 화이팅!!!

차트랑 2012-01-20 17:5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도서관 부럽습니다요~
EBS 방송진행을 잘하시도록 뜨거운 응원드립니다~

다크아이즈 2012-01-20 23:3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방송 덕에 순오기님 확실한 전국구 알라디너 되셨어요. 짝짝짝. 며칠 새 새로 들어와 어리바리한 상태라 살짜기 여쭙니다. 언제 방송 타나요, 정해지면 마구마구 알려주세요.

재는재로 2012-01-21 08:0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설연휴 잘보내시고요

세실 2012-01-21 09:4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호호호 어제 목소리 듣는데 저까지 덩달아 기분 좋았어요. 무사히 촬영 끝나심을 축하 축하~~~
우리에겐 더 큰일이 일어나겠지만 무사히 해낼 거예요~ 아자 아자!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행복하시길! 건강도 챙기시구요^*^

프레이야freyja-고마워영화 2012-01-21 10:0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와~~ 감격이에요. 간판 너무 근사해요!!!
촬영은 잘 마치신거죠? 볼 수 있으면 좋겠는데 방영은 언제 하나요? ^^
설연휴엔 좀 쉬기도 하면서 편안히 보내세요.^^

라로 2012-01-21 14:5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언니 서재에서 언니 도서관 사진을 많이 봐서
개관식 가면 너무 익숙한 느낌을 받을 것 같아요,,,ㅎㅎㅎ
맨날 언니집에 들락거린 듯한,,,ㅎㅎㅎ
빨리 촬영 뒷얘기 해주세요~~~.ㅎㅎㅎ
그건 그렇고 제 댓글에도 말씀드렸지만 뭐보다 편집이 중요합니다!!!ㅎㅎㅎㅎ
설엔 온 가족함께 행복한 시간이 되실 것 같아요.^^

수퍼남매맘 2012-01-21 17: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손님 오신다고 하면 일단 집 청소부터 해서 여간 신경 쓰이는 게 많던데.... 하여튼 큰일 하나 치르셨네요. 간판도 싱그럽게 예쁘네요.

단발머리 2012-01-21 23:1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간판 예뻐요. 방송 날자 잡히면 꼬옥~ 공지해주세요. 즐건 설연휴 되시구요.

순오기 2012-01-30 03:5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뒤늦게 댓글 주신 분들도 고맙습니다~~~ 방송 날짜는 2월 11일 토요일 밤 9시 50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