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로해주려는데 왜 자꾸 웃음이 나올까 - 남의 불행에 느끼는 은밀한 기쁨 샤덴프로이데
티파니 와트 스미스 지음, 이영아 옮김 / 다산초당(다산북스)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샤덴프로이데에 대한 긍정적 영향력을 일러주는 저자의 글에도 불구하고 그저 일상에서 사소한 실수를 웃으면서 넘기는 정도에서 그쳐야 하는 것이 샤덴프로이데라고 생각한다.

댓글(3) 먼댓글(0) 좋아요(1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0-07-07 09:38   URL
비밀 댓글입니다.

이하라 2020-07-07 09:43   좋아요 1 | URL
네. 이 책을 보니 일상에서 그런 성향이 이렇게나 많았던가 싶더라구요. 난 아니야라고 할 수 있을 사람은 거의 없을 것 같습니다.

waxing moon 2020-07-07 10:01   좋아요 1 | URL
네.. 맞습니다... 위선으로 가려져있을 뿐이지요... 행복한 이야기는 뉴스기사가 안 되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