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의 저자 타라 웨스트오버 그의 형제자매들은 공교육을 불신하는 부모의 신념 때문에 16 혹은 17살까지 학교 교육을 받지 못한 채로 자랐다. 사람이 생활하며 겪을 있는 일들 많은 것들을 그의 가족은스스로해결하며 살았다. 이상의 배경 설명은 책을 읽게 사람들의 흥미를 빼앗을 있어 하지 않겠지만, 많은 사람들이 책을 읽었으면 하는 마음만은 간절하다. 하지만, 이런 생각. 바로 이런 생각이 얼마나 위험한 생각인지를 책을 읽으며 확인하게 된다. 내가 옳다는 생각, 말이 맞다는 생각, 모르는 너는 이야기를 들어야만 한다는 생각. 


실제로는 저자의 부모보다는 저자의 나이와 가까운 세대이지만, 나는 부모라서, 엄마라서부모 자리를 생각하며 책을 읽었다. 내가 어떤 부모였지를 자주 생각했다. 우리 부모님이 어떠했는지를 자꾸 생각했고, 그래서 지금 내가 현재의이런부모가 되었는가 하고 생각했다. 




모든 것이 우리 자신의 선택이 아니었다는 기쁨과 슬픔을 느낀다. 태어나보니 딸아이는 내가 엄마인 거고, 태어나보니 아들은 남편을 아빠라 부르게 거다. 우리 엄마가 엄마라서 나는 얼마나 행복한지 모른다. 엄마가 착한 엄마라서, 희생적인 엄마라서 나는 헤아릴 없는 많은 혜택을 누리고 살았다. 하지만 아이들도 그럴까. 아이들도 내가 엄마라서 좋을까, 행복할까. 


저자의 아버지가 특별한 종교적, 정신적 배경을 가지고 있다는 점은 부인할 없지만, 인생의 어느 순간, 어느 시점이던지 부모는 자녀에게절대성에 가까운 위력 발휘한다. 아이들은 부모가 세상을 바라보는 방식대로 바라본다. 세상에 대한 부모의정의 암기한다. 부모의 예언이 이루어진다고 진심으로 믿는다. 가정이 특별했던 , 이들이 폐쇄적인 삶을 살았기 때문이고, 생활이 고착화되었기 때문이다. 




소설이라고 부를 있을 정도로소설 같은이야기가 펼쳐지는 책이다. 손에서 없어 아이들 봉사활동을 따라갈 때도, 마트에 나갈 때도 쪽이라도 읽겠다고 들고 나갔다. 꿈만 같던 시간들이 지나가 버려, 나는 다른 시작을 준비한다. 











댓글(14) 먼댓글(0) 좋아요(3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20-01-09 14: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오 다 읽으신거에요? 좋다고 하시니 정말 다행입니다. 좋을 줄 알았지만 정말 좋아서 다행이에요!

단발머리 2020-01-09 16:32   좋아요 0 | URL
책이 두껍잖아요~~~!!! 이 책이... 근데 제가 위에 썼듯이 시작하자마자 손을 뗄수 없더라구요. 아주 개인적이고 특별한 이야기지만 어쩌면 평범한 가정의 이야기구요. 아주 좋은 시간을 보냈어요.
감사해요, 다락방님^^

moonnight 2020-01-09 15: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앗 저도 읽어보겠습니다. 두근두근@_@;;;;

단발머리 2020-01-09 16:23   좋아요 0 | URL
전 정말 흥미진진하고 가슴 아픈 며칠을 보냈어요, 이 책과 함께요.
사람들에게 권하고 싶은 책이에요. 혹 책읽기가 어려운 사람이라도 일기처럼 쓰여진 이 책은 쉽게 접근할 수 있을 것 같고요.
가족, 사랑, 연애, 종교, 의학, 교육, 페미니즘 등등 많은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책인데, 읽으실 분들을 위해 간단히 리뷰를 올렸어요. 나중에 또 이야기할 기회가 있을 것 같아서요^^

레삭매냐 2020-01-09 17:0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도 곧 읽기에 돌입합니다.

궁금해서 빨랑 읽고 싶네요.

단발머리 2020-01-09 17:11   좋아요 0 | URL
앗! 반갑습니다!!
레삭매냐님 서재에 제가 아는 책이 1권 추가되는군요. 매우 기쁩니다!!!

han22598 2020-01-09 23: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많은 분들의 극찬이 이어지네요 ^^그래서 앨런 쇼 나온 영상이랑 여러가지 인터뷰를 찾아서 일단 좀 봤는데 왠지 책을 읽어야 진수를 느낄 수 있을 것 같아서..바로 구입들어가야할 것 같아요 ^^

단발머리 2020-01-10 11:20   좋아요 0 | URL
han22598님 말씀 듣고 저도 어제 밤부터 타라 동영상 보고 있어요. 너무 좋으네요.
전 이 책 참 좋았어요. 구입 환영입니다^^

비연 2020-01-10 10: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잇. 이 책 다 읽으셨군요! 저도 읽어보고 싶어요!^^

단발머리 2020-01-10 11:22   좋아요 0 | URL
전 친구에게 선물받아 읽었는데 너무 좋아서요. 한 번 더 읽을까 하고 있어요. 식구들과도 이야기 나누고 있고요.
휴가 뒤 편안한 치소(아시죠? 치소?ㅋㅋㅋㅋㅋㅋㅋㅋ)의 시간에 함께하시면 아주 좋을 듯 합니다!!

비연 2020-01-10 11:25   좋아요 0 | URL
치소 치소 ㅎㅎㅎ

단발머리 2020-01-10 11:30   좋아요 0 | URL
치소! 치맥! 치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비연 2020-01-10 11:36   좋아요 0 | URL
저 이 책 방금 보관함에 넣었어요...ㅜ
아 정말 알라딘에 들어오면 책 뽐뿌 당하는 걸 막을 수가 없어요. ㅜㅜ

단발머리 2020-01-10 11:38   좋아요 1 | URL
매우 축하드리고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비연님 어떻게 읽으실지 기대됩니다. 읽으실 분 많을것 같아서 사실 제가 하고 싶은 이야기를 못 했어요. 비연님 읽으시고 나서 이야기 나눠요! 우아! 신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