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커상 수상작이라 성급하게 하드커버로 구입해 두고선 여지껏 완독하지 못한 상태다. 첫 챕터를 끝내는 데 시간이 많이 걸렸다. 책은 날카롭고 기운차다. 


문장들은 의도적으로 소문자로 시작하고 마침표를 찍지 않는다. 우리말 번역본 역시 마침표가 없는데 소문자/대문자의 차이는 어떤 식으로 표현했을지 궁금하다. 


게으른 독자라 첫 챕터만 읽은 사람이지만 꽤 멋진 책입니다. 여자들의 이야기, 그런데 그 안에도 여성 마초 지분이 꽤 있는 이야기입니다. 이 페이퍼는 나 자신에게 "어이, 읽던 책 좀 끝내는 게 어뗘?!" 라는 말을 하기 위한 것입니다..... 새 책들 좋은 게 너무 많아서 나는 오늘도 흔들리고 장바구니를 채우고 .... 


오늘 해가 지기 전에 내가 이 책을 주문한다, 안 한다, 한다..... 


일단 알라딘을 나간다, 안 나간다, 나간다... 


댓글(7) 먼댓글(0) 좋아요(1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단발머리 2020-11-16 08:3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주문한다에 한 표요!!
마거릿 애트우드라 공동수상이라 상대적으로 빛을 못 봤다 그런 이야기를 들은적 있는데 괜찮은 책이네요. 저도 일단 킵합니다!

유부만두 2020-11-17 06:29   좋아요 0 | URL
하하하 저는 주문하지 않았습니다! 그 고비를 잘 견디면 다른 책에 관심이 쏠리는 팔랑개비이기 때문이지요. 하지만 책은 장바구니에 고이 남아있지요. 다른 책 몇 백 권과 함께요.

라로 2020-11-16 09:3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제 표도 주문한다에 던집니다! 알라딘은 일단 안 나간다에 한 표.
이렇게 책을 많이 읽으시는 유부만두 님도 자책을 하시니,,, 저는...(저도 소문자로 쓰고 싶어요, 이 부분, 아니, 제가 소문자가 되고 싶어요.)

유부만두 2020-11-17 06:30   좋아요 1 | URL
알라딘은 조금 더 있다가 나갔고요. 잘 참아서 어젠 주문을 하지 않았어요.
하지만 .... 라로님 포스팅에 불이 당겨져서 (???) 빵집으로 뛰어가 단팥빵을 열 개나 사왔고요. 아 저는 대문자 만두입니다.

라로 2020-11-18 16:34   좋아요 0 | URL
단팥빠앙~~~~~!!ㅠㅠ
저는 소문자 라로,,, 소심한 라로...ㅎㅎㅎㅎㅎㅎㅎㅎㅎ

수연 2020-11-16 11:2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읽고싶다 저도 킵!!

유부만두 2020-11-17 06:31   좋아요 0 | URL
함께 킵! 하고 맘으론 첫 쪽 열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