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국지는 어쩌다 세상을 보는 창이 됐을까 - 삼국지로 배우는 인간관계의 법칙 120
페즐 지음, 다나카 지즈코 그림, 김현희 옮김 / 생각의창 / 2021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삼국지는 어쩌다 세상을 보는 창이 됐을까 - 삼국지로 배우는 인간관계의 법칙 120 _페즐 / 생각의창

 

 

 

1.

아무리 세상이 변해도 사람이 살아가면서 놓지 못하는 것, 놓지 말아야 할 것은 인간관계이다. 인간사 갈등은 거의 인간관계의 불협화음에서 일어난다. 자신을 제대로 알지 못하는(주제파악이 안된)경우와 타인에 대한 배려와 공감대가 부족한(나뿐인가 하노라 하는 나쁜 인간)경우 인간관계에 손상이 간다. 마음의 칼날을 곤두세우고 다니면서, 오히려 상처를 받고 산다고 엄살 부린다. 그렇게 시퍼런 칼날을 들고 다니면서 상처를 입지 않는 것이 오히려 비정상이다.

 

2.

삼국지는 스테디셀러중의 스테디셀러이다. ‘삼국지 덕후로 소개되는 이 책의 저자 페즐은 대학에서 동양사를 전공하게 된 계기도 삼국지 덕분이라고 한다. 저자는 나관중이 정사 삼국지를 토대로 쓴 역사소설 삼국지연의에 등장하는 120개의 이야기를 인간관계에 초점을 두고 풀어낸다.

 

3.

관우, 유비, 장비가 만나는 장면부터 시작된다. 184년 중국에서 반란이 일어났다. 나라에선 반란을 진압할 관군을 모집한다. 그 방이 붙어있는 것을 바라보던 돗자리 장수 유비를 향해 뒤에서 한 사내가 어이!”하며 말을 걸었다. 장비였다. 그렇게 둘은 안면을 튼다. 한잔하러 들어간 주막에선 유비가 한 사내에게 말을 건다. 관우였다. 다음 날 세 사람은 복숭아나무 아래에서 도원결의(桃園結義)를 한다. _낯선 사람에게 말을 거는 것은 서로 조심스럽다. 길을 걷던 중, 불쑥 앞을 막으며 말을 거는 사람들은 몹시 거북하다 못해 불쾌하다. “()를 아십니까?” 이 세 사람이 만난 것이 우연일까? 서로의 운명에 예정된 상황이었을까?

 

4.

이견(異見)이 있어도 처음부터 부정하는 건 좋지 않다.’ _유비. 공명을 만나러간 유비가 공명을 못 만나고 돌아오는 길에 공명의 지인인 최주평을 만나게 된다. “공명과 함께 천하를 다스리고 싶습니다.” 유비의 이 말에 최주평이 비웃듯 말한다. “평화로운 시대는 끝나고 지금은 난세이니, 공명이 있어도 평화는 이룰 수 없소.” 이에 유비는 반론을 하지 않고 말한다. “옳은 말씀입니다.” 그리고 정중하게 이렇게 덧붙였다. “그러나 세상의 흐름을 거스르고서라도 평화를 되찾고 싶습니다.” 최주평에게 자신의 생각을 전한 후 유비는 다시 공명을 방문할 기회를 엿본다. _상대방과 대화를 나누는 중 특히 조심해야 할 몇 가지가 있다. 마치 무슨 말을 할지 이미 다 안다는 뜻으로 말을 끊고 자신이 말을 만들어내는 것 그리고 대화 도중 딴 짓하는 것(요즘은 애나 어른이나 시도 때도 없이 폰 들여다보는데 너무 열심이다). 유비는 상대방의 말이 마땅치 않았지만, 일단 정중히 받아들인다. “그럴 수도 있지요.”

 

5.

몇 번이나 충고를 무시한 조조는 대패하고 말았다’. 조조는 병사들이 뱃멀미를 하지 않도록 배와 배를 쇠사슬로 연결하라는 명령을 내린다. 그러나 정욱이 그것에 계속 반대한다. 적이 화공으로 공격해오면 바로 그 불이 쉽게 퍼져 속수무책으로 당할 수밖에 없다는 판단 때문이었다. 하지만 계속 충고해도 조조는 그 말에 귀를 기울이지 않았다. 가짜 항복으로 조조의 수군을 향해 오던 황개의 배에서 쏜 불화살에 전멸되고 말았다. 조조 역시 큰 부상을 입었다.
_우리 대부분은 충고를 못 견딘다. 나 역시 그렇다. 같은 말을 두 번 들으면 더욱 짜증이 난다. 역으로 대부분 자신이 충고(라고 적고 잔소리라 읽는다)를 할 땐 상대방의 태도에 화를 낸다. 충고를 하는 사람의 말투도 중요하다. 비난 섞인 충고는 충고를 빙자한 화풀이다.

 

6.

한 토막 이야기를 두 쪽 분량에 담았다. 한 면은 카툰 형식의 그림이다. 그저 아무 때나 아무 곳을 펼쳐 읽어도 되겠다. 청소년 자녀와 함께 읽기에 좋은 책이다.

 


 




 


댓글(10) 먼댓글(0) 좋아요(3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서니데이 2021-10-08 18:1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이달의 당선작 축하합니다.

쎄인트saint 2021-10-08 19:14   좋아요 2 | URL
감사하신 평안하신 주말과 휴일되셔요~~^^

초딩 2021-10-13 09:0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쎄이트님 이달의 당선작 선정 축하드려요 ^^
좋은 하루 되세요~

쎄인트saint 2021-10-13 10:42   좋아요 1 | URL
감사합니다~~^^
이제보니..초딩님은 2관왕이시네요~
왕축하드립니다~!!

오늘도 맑음 2021-10-13 09:3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삼국지 아직 안 읽은 1인 입니다😅 쎄인트님 글을 보니 읽고 싶은 용기가 생기네요^^ 우선 이 책 부터 시작해야겠어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

쎄인트saint 2021-10-13 10:43   좋아요 2 | URL
감사합니다.
삼국지는..작정하고 봐야겠더라구요~^^

thkang1001 2021-10-13 13:1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쎄인트saint님! 이달의 당선작 축하드립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쎄인트saint 2021-10-13 17:34   좋아요 0 | URL
감사합니다~평안하시고 건강하셔요~~^^

thkang1001 2021-10-13 18:0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쎄인트saint님! 감사합니다!

하나의책장 2021-10-19 23:0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늦었지만 이달의 당선작 축하드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