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협하게 읽고 치열하게 쓴다 정희진의 글쓰기 3
정희진 지음 / 교양인 / 2021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정희진. 그를 읽으면 읽을 수록 지식욕, 사색력과 필력에 대한 욕망이 생겨나고 동시에 남은 생을 다써도 그처럼은 읽어내거나 쓸 수 없다는 생각이들어 좌절하게 되고, 이런 글을 읽을 수 있어 너무 좋은데, 살짝 이해한 것 같다 싶어 안도하면 또 저만큼 가계시고ㅋㅋ 이번에도 만감이 교차하여 공허한 기분으로 알라딘 장바구니 배만 불리고 있다. 언젠가부터 나는 그걸 정희진의 저주라고 표현하는 데, 저와 같은 저주에 걸리신 분?

댓글(14) 먼댓글(0) 좋아요(4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수연 2021-04-17 02:18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저 빼고 다 읽으셨구만유!!! 다들 왜 이리 바지런해!!

공쟝쟝 2021-04-17 18:22   좋아요 0 | URL
읽기 수월하지는 않앗습니다만, 뭔가 열심히 읽어버렸다!!! 지금까지 나온 3권 시리즈 중에 제일 좋았어요 ㅋ

미미 2021-04-17 08:2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저요 여기 있습니다ㅋㅋㅋㅋ🤚🤚

공쟝쟝 2021-04-17 18:22   좋아요 1 | URL
같은 저주 받은 사람들끼리 친하게 지내요 🤭

잠자냥 2021-04-17 09:22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정희진의 저주 ㅋㅋㅋㅋㅋㅋ공감합니당 ㅋㅋㅋ

공쟝쟝 2021-04-17 18:23   좋아요 1 | URL
ㅋㅋㅋㅋ 읽고 난뒤의 공허와 박탈감은 역시 장바구니에 책 쓸어담기로... 또르르😭

단발머리 2021-04-17 11:33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이 짧은 리뷰는 내가 하고 싶은 말을 모두 담고 있네요. 참으로 놀랍습니다. 다만 한 가지....
‘남은 생을 다써도 그처럼은 읽어내거나 쓸 수 없다는 생각‘은 내게는 완벽하게 해당되는 말이지만, 그대라면 혹 할 수도 있을 거라는 생각을 나는 해봅니다. 살포시^^

공쟝쟝 2021-04-17 18:25   좋아요 0 | URL
절대 못해요!! 희진샘은 몸으로 읽고 쓰신다 했는 데, 전 운동 욜심히 해서 체력왕이 될꺼거등요 ㅋㅋㅋ 뭐랄까 그분과 우리는 멜랑꼴리의 딥함이 달라 ㅎㅎㅎ

얄라알라북사랑 2021-04-17 12:58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와우!!! 와우!! 정희진님은 공장쟝님 페이퍼 읽으시면 10년치 영양제 드신 기분이실듯. 그 영양으로 좋은 글 팍팍 써주세요^^

공쟝쟝 2021-04-17 18:27   좋아요 0 | URL
맞아요! 이 페이퍼를 보시거나 그럴리 옶겠지만 정희진선생님 제가 사랑드릴테니 글 더써요.. 손목 조심하시구요 ㅠㅠ 손목요가하세여 ㅠㅠㅠ

북다이제스터 2021-04-17 18:45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정희진은 무의식을 캐내는 방법을 잘 아는 듯 합니다.
이렇게 많은 사람의 감탄을 자아내며 공감을 이끌어 낼 수 있다는 사실이 대단합니다. ^^

공쟝쟝 2021-04-19 16:52   좋아요 1 | URL
정희진샘은 오래전부터 정희진샘이었는 데, 세상이 많이 바뀌어서 감응하는 사람들도 많이씩 늘어나고 있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요. 저 역시 아주 오래 전에 읽었을 땐 그분의 글을 전혀 이해할 수도 옹호할 수도 없었거든요. 여러모로 대단하신 분인건 사실입니다!

얄라알라북사랑 2021-04-17 19:5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정희진에 대해 로쟈님이 썼던 글을 여러 달 전에 읽었는데 갑자기 그러한 평가가 무척 궁금해져서, 마음이 바빠집니다. 읽을 거리가 넘넘 많네요^^

공쟝쟝 2021-04-19 16:53   좋아요 1 | URL
페미니즘의 도전도 좋지만, 바쁜 와중에 한권만 읽어야 한다면 전 이책! 아니면 정희진처럼 읽기를 추천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