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스웰 몰츠 성공의 법칙 - 부와 성공을 부르는 마음의 법칙 사이코사이버네틱스
맥스웰 몰츠 지음, 신동숙 옮김, 매트 퓨리 해설 / 비즈니스북스 / 201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960년 출간된 이후 3,000만 부 이상 팔린 이책의 저자 맥스웰 몰츠 박사는 성형외과 의사로 수많은 시술과 임상을 통해 외모가 바뀌었을 때 사람들 내면의 변화를 관찰했는데 수술 후 어떤 사람들은 자신감을 얻어 긍정적인 인생을 사는 반면 어떤 사람들은 외모가 나아졌음에도 여전히 부정적인 자아, 실패에서 벗어나지 못한다는 사실을 발견하는데 내면에 각인된 불행과 실패의 자아 이미지를 바꾸지 않고서는 외모 성형만으로는 인생을 변화시킬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다. 이 책은 단순한 베스트셀러류의 가벼운 자기계발서가 아닌 의학 심리학 두뇌 생리학 사이버네틱스 등의 탄탄한 과학적 이론을 통해 부정적인 자아 이미지를 긍정적으로 바꿔주는 마음 실천법을 알려준다 한달 남은 2019년 자아를 구속하는 고삐는 풀어서 던져 버리고 자신감을 키워보자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야리바바 2019-12-02 19:4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자연스럽게 늙어가는 모습을 보여준 오드리 헵번을 보며 오히려 늙어가는 모습이 더 아름답다는걸 보았었어요. 뭐, 오드리 헵번이니까 늙어도 아름다웠겠지만서도...
뭐, 김태희로 태어난거 아니면 그냥 긍정적으로 편안하게 내려놓고 사는거죠 뭐^^

scott 2019-12-02 21:08   좋아요 0 | URL
마음실천법이라도 해서 정신만이라도 젊고 건강하게 살아볼려고요.
야리바바님의 미소는 헵번보다 예쁩니다.^.^
 
빈티지 인더스트리얼 디자인 - 1900~1950 기계시대의 디자인 아이콘
미샤 드 포테스타 외 지음, 남효정 옮김 / BOOKERS(북커스) / 2019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투박하고 거칠지만 마감이 덜 된 듯 시멘트 금속의 거친 특성을 그대로 살려서 가공되지 않은 날 것의 느낌으로 공간을 채우는 물건들을 멋진 사진과 에피소드를 통해 보여주는 인더스트리얼 디자인의 역사와 결과물들이 현재 우리 삶에 한부분을 채우고 있는 높낮이 조절과 회전이 가능하며 여러 겹 쌓아올려 공간을 활용할 수 있는 의자, 대량의 문서나 장비를 보관할 수 있는 수납장, 수술이나 시계 조립 등 정밀한 작업을 할 수 있도록 그림자가 지지 않는 조명등의 디잔인을 통해 보여지는 단순하면서도 균형 잡힌 라인, 불필요한 요소를 걷어내고 특정 기능에 충실하도록 설계한 이들 가구에는 자연스런 아름다움을 느낄수 있습니다

본 리뷰는 출판사이벤트 응모용으로 작성하였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래도록 젊음을 유지하고 건강하게 죽는법 - 장수의 역설
스티븐 R. 건드리 지음, 박선영 옮김, 이용승 감수 / 브론스테인 / 2019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식이요법, 정신 건강, 피부 관리, 운동에 이르기까지 누구나 쉽게 실천할 수 있는 방법과 함께 실제로 젊어졌다고 느낄 수 있게 해주는 간단한 비법이 담겨 있는 이책 각종 질병을 예방하고 건강한 몸을 되찾게 해줄 것 같습니다.(젊음을 유지하고 건강하게 죽을수 있다면 더 바랄것이 없을것 같네요)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야리바바 2019-11-13 19:46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잘 먹고, 잘 자고, 잘 싸며, 가끔 운동하고... 그것만이 진리...
젊음은 유지할수없고, 죽는것도 맘대로 안되는게 사는거더라고요...

scott 2019-11-13 23:13   좋아요 1 | URL
맞아요, 맘대로 할수 있는게 없어요.
그럼에도 귀가 팔랑귀라서 ㅎㅎ
 
공복 최고의 약
아오키 아츠시 지음, 이주관 외 옮김 / 청홍(지상사) / 2019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주일에 한번이라도 정해진 공복의 시간을 만들면 과식이 불러오는 해를 제거하고, 노화나 식생활로 인한 손상을 리셋할 수 있으며, 자가포식이 활성화되어 몸이 안에서부터 생기를 찾아 되살아나게 하는 자가포식 우선 공복 시간동안 내장이 충분한 휴식을 취하면서 혈당치도 서서히 내려가고 음식을 먹고 나서 10시간 정도가 지나면 간장에 저장된 당이 소진되기 때문에 지방이 분해되어 에너지로 쓰이게 된다. 16시간이 지나면 몸이 지니고 있는 자가포식구조가 작동하기 시작하는데 이때 노화되고 있는 세포조직속에 수분이 채워지면서 새로운 단백질을 생성하게 된다 단 주의 할점은 반드시 간단한 근육 트레이닝을 병행해서 인체에 필요한 근육이 감소하는것을 막아야한다.이책을 통해 공복’이란 최고의 명약으로 질병과 피로, 노화를 모르는 몸을 만들어보자.

댓글(3)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야리바바 2019-11-13 11:1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공복.....불가능함돠. 벗뜨그러나하우에버.....
불가능에 도즈언을......!!!

scott 2019-11-13 19:39   좋아요 1 | URL
전에 미스코리아인지 모델출신분이 아이 둘 낳고 살이 쪘다고 하루에 딱 10숟가락씩만 먹더군요.
공복의 시간 10숟가락으로 버텨볼까요 ?ㅎㅎ

야리바바 2019-11-13 19:43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전 공복시간에 자기로 정했슴돠. 그 외의 버팀은 놉!!! 완전 놉!!!
다...먹자고 사는 인생임돠...헤헤
 

어떤 결정을 내리기 전에 서성거리는 경향이 있는 사람이라면
우리는 그에 대해-원인과 결과, 영향과 파급 효과를 고려하는 데 그가 아주 많은 시간을
할애했다는 점을 감안하여-사려 깊게 행동하는 사람이라는 결론을 내리기 십상이다.
하지만 백작의 경험에 의하면, 서성거리는 경향이 있는 사람은 언제나 충동적으로 행동한다.
왜냐하면 서성거리는 사람들은 논리적으로 생각을 몰아가려 하지만,
논리라는 것은 다양한 면을 가지고 있어서 그들을 분명한 이해나 확신의 상태로
데려가지 못하기 때문이다. 오히려 논리는 그들을 갈팡질팡하게 만들고,
결국 그들은-마치 문제에 대해 아무 생각이 없었던 것처럼-가장 사소한 변덕에 영향에,
그리고 성급하고 무모한 행동의 유혹에 노출되는 결과에 이르게 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