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방문자가 1422(신데렐라 오기전1450)

주말이라서 날이 추워서 서재로 몰려 들었나보다 ㅋㅋㅋ

북극 보다 더춥다는 한반도

오늘 제서재에 들리신 방문자숫자와 비슷한 가격에 그림 

김환기 'universe'


이웃님들 서재 셔틀하면서 이달의 당선작 리뷰,페이퍼에서 장바구니에 넣고 싶은 책들 

골라봤음

브리즈님 리뷰

https://blog.aladin.co.kr/hglim69/12199987











에이치 나인님 리뷰

https://blog.aladin.co.kr/hnine/1222412












자목련님 리뷰

https://blog.aladin.co.kr/rilkecactus/1222737










북사랑님 페이퍼

https://blog.aladin.co.kr/757693118/12203146










겨울 호랑이님 페이퍼

https://blog.aladin.co.kr/winter_tiger/12215582










일단, 장바구니 속에 넣고



2021년 비엔나 신년 음악회을 이끌고 있는 지휘자 리카르도 무티(Riccardo Muti)는  1993년, 1997년, 2000년, 2004년, 2018년 신년 음악회의 지휘를 맡아 이번이 여섯 번째 지휘봉을 쥠 현재 미국 시카고 필하모닉을 이끌고 있음



1939년 시작된 신년 음악회는 요한 슈트라우스에 아버지와 아들에 의 흥겨운 무곡을 시작으로 음악의 도시 빈에 최고에 자부심
세계 2차 대전 중에도 열렸던 이 콘서트가 80여 년 음악회가 역사상 처음으로 코로나 팬더믹으로 관객 없이 비대면 공연으로 열렸다.
요제프 슈트라우스의 빠른 폴카인 ‘근심 걱정 없이(Ohne Sorgen)’를 연주할 때는 단원들이 “하하하하”라는 웃음소리를 관중들 대신 내질렀다. 
완전한 무관중이 아닌 온라인으로 90국 7000명의 사전 신청을 받아서 박수 소리를 녹음한 뒤 1부와 2부가 끝날 즈음에 장내 스피커를 통해서 틀어주면서 단원들이  관중과 호흡하면서 연주 할 수 있도록 했다. 
클래식의 수도’ 빈에서도 연일 확진자가 천명을 넘었고  1월 중순까지 모든 콘서트와 음악회가 중단됐지만  오스트리아 정부에서 신년 음악회만 이례적으로 허용했다. 
빈 필 단원들은 연주회 직전까지 매일 리허설마다 코로나 검사를 받아야 했을 정도로 방역과 단원들에 건강을 크게 신경썼다고 한다.(무대위 왈츠는 야외에서 사전 녹화한것을 영상에 삽입함)

빈에 가장 오랜 전통인 신년 음악회에서는 단원과 관객들이 함께 만드는 무도회 콘서트로 기존 콘서트에서는 후반부에 앙코르인 ‘아름답고 푸른 도나우’의 전주를 시작하면 관객들이 우레 같은 박수를 보내고, 지휘자와 단원이 연주를 멈춘 뒤 신년 인사를 하는 관습이 있었지만 올해는 그 모습 대신 후반부에 지휘자 무티가 마이크를 잡고 이탈리아 억양이 강한 영어로 “우리는 라틴어로 ‘끔찍한 한해( Terribilis annos singulos )를 보냈지만, 여전히 음악은 기쁨이고 희망이며, 평화이자 형제애이며 사랑입니다. 우리 음악가들은 살인 무기가 아닌 꽃이라는 무기를 들고 있지요.” 마지막 앙코르는  ‘라데츠키 행진곡’ 으로  희망찬 행진곡에 맞춰 관객들이 손뼉을 치는 장면은 볼 수 없었다. 

연주가 끝난후 빈필 단원들 모두  사전에 온라인으로 녹음 된 박수 소리 속에 자리에서 일어나 텅빈 객석을 응시하는것으로 2021년 빈 신년음악회를 끝마쳤다.









댓글(27) 먼댓글(0) 좋아요(4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五車書 2021-01-09 23:28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축하합니다. ^^
서재에 들이는 정성이 통하는 것이 아닐까요…

방문자 숫자를 보면서 잠시 생각.
어떤 규칙이 있는 것 같아요.
1,3,7,2 -> 모두 소수
1 더하기 3 더하기 7 더하기 2 = 13 -> 소수
… 끄적거리다 갑니다. =3=3

scott 2021-01-09 23:25   좋아요 4 | URL
현재 1425
오거서님 이숫자도 계산좀 ㅋㅋㅋ

로또 당첨 숫자면 좋겠는데
o˃‿˂o

五車書 2021-01-09 23:29   좋아요 2 | URL
그사이 방문자가 더 늘어났군요. 숫자놀음에 빠져서 헛다리를 짚었네요. ^^;;;

바람돌이 2021-01-09 23:26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감동적인 공연이네요. 코로나시대에 모두가 어렵지만 또 이런 노력이 살짝 그래도 아직은 희망이있잖아라고 살짝 저를 다독이게 됩니다. 요 연주 들으면서 계속 서재놀이 할래요. ^^

scott 2021-01-10 00:13   좋아요 0 | URL
이연주 뜨기를 기다렸는데
이탈리아 무티 광팬이 올렸어요.
이탈리아 방송국 아나운서에 &&&
좀 신경쓰이지만
2021년 빈필 신년음악회(한국케베스는 1월4일 새벽에 방송함)
요기서
집콕 라이브로 ~

미미 2021-01-09 23:3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 ٩(๑>v<๑)۶҉ 추울땐 다들 가장 따뜻한 곳으로~♡

scott 2021-01-10 00:05   좋아요 1 | URL
난로 준비 해놨음
╰┳🔥┳╯

바람돌이 2021-01-09 23:3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방금 네이버에서 음악제목 검색하다가 깜놀했어요. 전 앞부분 이탈리아어를 잘 못들어서 곡 제목만 알려고 검색했는데 바로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앨범이라고 바로 뜨네요. 검색의 수준이 정말 후덜덜.... ㅎㅎ

scott 2021-01-10 00:08   좋아요 0 | URL
네*버 검색 기능 안믿었었는데 ㅋㅋㅋ
투자 많이 했나봐요.ㅋㅋ

페넬로페 2021-01-09 23:5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다음생에 태어나면 음악가가 되고 싶어요~~
특히 악기 연주자^^

scott 2021-01-10 00:10   좋아요 1 | URL
우와!
페넬로페님
멋질것 같아요.
전 악보만 보면 현기증이 @@나서
귀로만
꒰╹◡╹꒱

겨울호랑이 2021-01-10 08:0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감사합니다.scott님 요즘 올려주신 좋은 곡들로 추위를 피해 따뜻하게 보냅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scott 2021-01-10 10:11   좋아요 1 | URL
겨울 호랑이님!
가족들 모두 따스하고 평안한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레삭매냐 2021-01-10 08:21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서재 방문자수 폭증사태, 축하드립니다.
앞으로도 더더욱 폭발해 주시길.

빈 필 신년음악회는 국내에서도
신년마다 해주곤 했었는데... 언제부터
인가 비용 때문인지 어쩐지 아웃되었
더라구요. 예전에는 라데츠키 행진곡
들으며 신년 맞는 재미가 있었는데...

이달의 당선작은 선순환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램프의 요정이 책읽기 선수들을
자사에 매어 놓기 위한 음모라고 생각합니다 ㅋㅋ

scott 2021-01-10 10:17   좋아요 3 | URL
알라딘 시스템부터 구축했으면 ,,,,
북플도 너무 느리고 댓글도 달았는데 버퍼링걸려서 사라질때가 있고 ,,,,,

빈필 이번에 케비에스에서 1월4일 새벽 1시 가까워졌을때 해줬는데
그시간에 누가 티비 앞에 앉아있었을까요 ㅋㅋㅋ
오스트리아 빈은 이게 엄청난 캐시 카우인데 코로나 때문에 연주자들(시에 소속된 이들은 그나마 시에서 보조금을 지급하지만)음악학교에 다니는 학생들은 수업도 못하고 연주할곳도 없고 갈곳도 없다고 하네요.

램프속에 요정은 없음 ㅋㅋㅋ
요즘 스누피 친구들만 주르륵 꺼내놓고 있음 ^0^

막시무스 2021-01-10 11:28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스캇님 덕에 빈필 생방도 사수하고 동영상도 보내요!ㅎ 개인적으로 이번 신년 빈필은 전통적인 컨셉은 이해하겠지만, 전반적인 구성이 너무 밝았던것 같아요! 좀 더 장중한 분위기의 곡이 두어곡 정도 조합되었다면 좀 더 위로컨셉에 어울렸을텐데 하는 느낌!ㅎ 따뜻한 휴일되시구요!ㅎ 참 완벽한 아이는 가슴 찢어지니 맘단단히 먹고 읽으세요! 특히 에필로그!ㅎ

scott 2021-01-10 12:16   좋아요 1 | URL
원래 빈필은 밝고 경쾌한 왈츠풍 행진곡 ㅋㅋ인데
올해는 코로나로 더더욱 밝게 한것 같아요
그래도 이런 콘서트 전세계인들한테 위로가 된것 같은데 ㅎㅎ

완벽한 아이 정말 찢어질정도로 슬픔 ㅠ.ㅠ다뇨
막시무스님 따숩고 평안한 주말 보내세요.^.^

얄라알라북사랑 2021-01-10 12:0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서재셔틀! 이말 멋진걸요^^ 서재마실보다 좀더 속도감이 있어요^ ^

근데, 제가 예나 지금이나 눈치가 없어서 ˝신데렐라 다녀가심˝이 무슨 뜻인지 계속 머리를 굴리고 있어요^^:;; 못알아듣는....

scott 2021-01-10 12:13   좋아요 0 | URL
ㅋㅋㅋ셔틀! 속도감이 중요하죠 ㅎㅎ

북사랑님
신데렐라가 12시땡 하면 유리구두를 신어도 ㅋㅋㅋ
마법이 풀려서 ㅋㅋ

2021-01-10 12:1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1-01-10 12:18   URL
비밀 댓글입니다.

하나 2021-01-10 13:3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저도 완벽한 아이 샀어요! 이번 달에 꼭 읽어야지~ scott님이 선정하신 이달의 장바구니작에 선정되신 분들 축하드립니다 ㅋㅋㅋㅋ

scott 2021-01-10 14:40   좋아요 1 | URL
하나님 당선작 페이퍼는 작년 마지막달에 장바구니 탈탈 털어서 구매 ㅋㅋ

이거 완벽한 아이 엄청나다는데 ㅜ.ㅜ

하나님 오늘 추위 조금 순한맛!
건강 잘챙기세고 주말 평안하게보내세요.^.^

서니데이 2021-01-10 20:3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이번주엔 우리나라가 모스크바보다 추웠대요. scott님 인기서재 되심을 축하드립니다. 제 서재에도 자주 인사남겨주셔서 감사해요. 따뜻하고 좋은 주말 보내세요.^^

scott 2021-01-10 21:11   좋아요 1 | URL
바닷물이 얼었을정도로 한반도 전체가 꽁꽁,,

추카받을정도로 인기는 아닌데 ㅋㅋ
어제보다 오늘 기온이 오르니 방문자수가 급감 ㅋㅋㅋ

서니데이님도 한주 건강하고 따숩게 시작되시길 바랍니다.^.^

희선 2021-01-12 02:5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scott 님 만큼은 아니지만, 저도 9일에 많은 사람이 왔다고 쓰여 있네요 다른 때보다 많은 숫자가... 실제 그런 건 아니고 무슨 오류였겠지요 저는 오류고 scott 님 서재는 따듯한 곳을 찾아서 많은 사람이 왔겠습니다


희선

scott 2021-01-12 08:07   좋아요 1 | URL
분명 시스템오류라고 생각합니다. ㅎㅎ
천명 넘기는건 진정한 오류 ㅋㅋㅋ

희선님도 오늘 하루 따숩고 행복하게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