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책보며 뒹굴거리고 있는데 퇴근하는 남편이한테서 전화 띠리링~~

남편 - 나 지금 신발 수선 맡길려고 백화점 왔는데 수선에 한달쯤 걸린대

나 - 그래서? 어쩔거야 맡겨야지

남편 - 근데 지난번에 내가 헌신발 다 버려서 신을게 없다.

나 - 헐!! 그럼 새로 하나 사. 어차피 번갈아 신으면 되는걸

남편 - 내가 신발을 혼자서 어떻게 사. 당신이 같이 봐줘야지

나 - 어이없음. 돈이 없니? 발이 없니? 눈이 없니? 제발 간김에 알아서 좀 사주라

남편 - 못해

그리고..... 진짜로 안사고 왔다. 

연애할 때는 귀엽기나 하지. 짜증 만땅


그리고 방금

나 - 남편아 인터넷 안된다. 뭐야 응????

남편 - (뭔가를 보더니) 이건 바깥에 회선 문제니까 내일도 안되면 인터넷 회사로 전화할게

나 - 나 지금 알라딘에 글 쓰야 되는데.....ㅠ.ㅠ

남편 - 핫스팟 연결해

나 - 아 맞다 그러면 되겠네. 근데 그건 어떻게 연결하지?

남편 -(갑자기 희색이 만면) 그거 연결해주면 신발 사주나?

나 - 또 어이없음..... 그러나 체념하며 딜

그래서 쓰고 있는게 지금 이 글이다.


그리고 며칠전 얘기 하나 더

올해 대학 가는 둘째 수강신청이라는걸 하면서

둘째 - 아니 왜????? 교양필수를 태권도나 유도 중에서 하나를 해야 하는거야? 응???? 내가 왜?????

나 - 야 너 큰일났다. 어떡하냐??? ㅋㅋㅋ

둘째 - 아 뭐하지 둘다 하기 싫은데..

남편 - 발에 차여 죽으나, 허리 꺾여 죽으나 똑같아. 아무거나 해



갈수록 대화 수준이 바보 가족

집에 바보 큰딸 하나 더 있는데 얘는 요즘 집구석에 붙어 있는 적이 없는 관계로 바보 탈출 중인듯함. 


지난 주에는 가족의 바보 냄새를 피해서 친구들과 청도 운문사자연휴양림으로 여행을 떠남.

여자들끼리 여행을 가면 알다시피 싸가는 음식이 거의 동계훈련급

술은 집에 와인 3병과 산청의 쌀맥주가 있어서 내가 그거 가져간다고 했고, 다른 친구가 집에 있는 와인 3병 가져오는걸로 해결했다고 생각했는데.....

휴양림 도착해서 와인을 뜯고 보니 아뿔싸 내가 가져간 와인 한병이 무알콜!

맛없는 술은 용서해도 무알콜 술은 용납불가!

너땜에 술이 모자라잖아, 1인 1병이 안되잖아라고 난리남.

그리고 맥주도 캔 5개가 뭐냐? 모자라잖아 더 난리남


집에 있는 와인이 무알콜인거 챙겨보지도 않고 들고온 내가 죄인이고 바보임.

카카오맵으로 가장 가까운 편의점 검색하니 8km

두말없이 일어나서 술마시기 전에 빨리 편의점 갔다옴

소주와 맥주를 추가해서 사오니 드디어 모두의 표정이 살아남. 



그날 밤 6명이서 와인 5병, 소주 2병, 맥주 큰걸로 10캔 먹고 2명 전사!!

나는 아님.... ㅎㅎ 바보이지만 술은 잘 마시는걸로는 뻥이고, 전사는 안했으나 다음날까지 숙취로 고생함.



앗 그리고 생활정보 하나

이번에 내가 가져갔던 와인 중에 완전 맛난거 하나 소개



유원 프리미티고 디 만두리아

와인 이름 정말 너무 어려움.

마트에서 한 병에 25,000원 주고 샀는데 가격 대비 진짜 맛남.

평소에 비싼 와인 못먹어서 내 입이 싸구려라는걸 감안하고, 최근에 먹은 와인 중에 최고였음.

마트에 다시 요거 사서 쟁이러 갑니다. ㅎㅎ





댓글(34) 먼댓글(0) 좋아요(3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psyche 2022-02-24 03:49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제 남편도 아마 신발을 안 사고 그냥 왔을 거네요. 거기에 저는 핫 스팟 여는 것도 제가 알려줘야합니다. ㅜㅜ
무엇보다 친구들과 여행 가셔서 같이 한잔하고 진짜 너무너무너무 부럽네요!!!!

바람돌이 2022-02-24 04:07   좋아요 3 | URL
ㅎㅎㅎ 저희 집 남편이 이긴걸로....
여기도 지금 오미크론이 한창이라서 사실 좀 조심스러웠어요. 그래서 산속 자연휴양림으로.... 가족과 지내는건 좋지만 또 가끔씩은 저렇게 여자친구들끼리 모여서 다른 얘기들을 하는게 참 좋더라구요. 프시케님은 라로님과 치얼스!!! ^^

라로 2022-02-24 16:52   좋아요 0 | URL
제가 와인 알러지가 있는 것 같긴 하지만, 우리도 언제 호텔 가서 치얼스 합시당 프님!!ㅋㅋ

골드문트 2022-02-24 07:46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아, 남자들은 다 저 같군요. 글 읽고 무척 안심했습니다. ㅋㅋㅋㅋ
저는 아예 옷, 신발 같은 거 사지 않습니다. 아내 입에서 ˝그거 말고 딴 거 없어!˝ 얘기 나오면 옷 한 벌 얻어 입는 겁니다. ㅋㅋ

바람돌이 2022-02-24 16:35   좋아요 1 | URL
골드문트님 제 주변의 남자들만 봐도 다 그렇지는 않습니다. 안심은 아니신듯..... ㅋㅋㅋㅋ
예전에 제 남편은 너무 똑같은 스타일과 색깔의 옷만 사입어서 제가 그랬다죠? 사람들이 왜 옷 안갈아입느냐고 뭐라 안해? 라고요. ㅎㅎㅎ

새파랑 2022-02-24 08:01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역시 술과 음식은 부족한것보다른 남는게 좋은거 같아요 ㅋ 바람돌이님 가족분들 정말 재미있는거 같아요 ^^

바람돌이 2022-02-24 16:36   좋아요 2 | URL
일단 술이 넉넉하면 마음이 푸근해진다는.... 모자라면 계속 초조함요. 더군다나 산속에서 이후 술을 구할 길이 막막해지므로..... ㅎㅎ 우리 가족은 원래도 좀 대화가 이런 식인데 요즘은 더 심해지는 느낌입니다. 그래서 딸들이 부모를 존경하지를 않습니다. 존경받는 부모가 꿈이었는데..... ㅠ.ㅠ

잠자냥 2022-02-24 08:40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ㅋㅋㅋㅋㅋㅋ 바보 가족 대화 넘 웃깁니다. ㅋㅋㅋㅋㅋㅋ 근데 에이, 6명이 저 정도 술 먹고 전사하기 있긔없긔?! 약해요. 약해….

그나저나 왜 교양필수로 태권도랑 유도 중 하나 해야 해요?? 저도 둘 다 싫었을 거 같아요.

바람돌이 2022-02-24 16:39   좋아요 0 | URL
아 저는 전사 안했습니다. 진짜로요. ㅎㅎ
예전에는 어쩌고 하고 싶은데 사실 나이가 드나 안드나 술은 딱 저정도라는.... 잠자냥님과는 술을 섞지 않는걸로... 제가 필패할듯.... 저만 전사하는걸로요. ㅎㅎ
딸이 가는 학교가 저 종목들로 좀 유명한 학교입니다. 아마도 그래서인듯....아니 근데 그러면 체육과만 하지 미술하는 애한테 왜왜왜??? 저도 의문입니다. ㅎㅎ

프레이야 2022-02-24 08:52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오호 ~와인 검색 바로 들어갑니다 ㅎㅎ
바람돌이 님 은근 애주가이신 듯^^

바람돌이 2022-02-24 16:41   좋아요 1 | URL
은근 아니고 대놓고 애주가입니다. 많이 못먹고 빨리 전사해서 탈이지.... ㅎㅎ
달콤한 와인 좋아하시는 분은 패스 해야 하고요. 하지만 우리 6명이서 첫입 마시자마자 다들 와 이 와인 맛있다를 연발했으니 프레이야님도 좋아하실 듯..... ^^

거리의화가 2022-02-24 09:02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저희 남편은 알아서 잘 사긴 하는데 너무 안목이
없어요 몇년전 쥐색 멜란지 패딩을 사서 어안이 벙벙 누가 줘도 안 입을 것 같은 디자인이라ㅋㅋ 와인 저도 찜해갑니다^^ㅎㅎ

바람돌이 2022-02-24 16:42   좋아요 1 | URL
안목 맞아요. 우리집 남편이 이렇게 자신없는것도 가끔 자기가 산 것들을 내게 보여줄 때마다 제가 도대체 이걸 왜 돈주고 사냐고 뭐라해서 그런듯도 합니다. 결국 이 사태를 만든건 저겠죠. ㅠ.ㅠ
우리 이러다가 온라인으로 와인파티 해야 하는거 아닌가요? ㅎㅎ

책읽는나무 2022-02-24 09:25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보통 일상의 가족 대화를 바보가족 대화라고 명시하시니 또 그렇게 읽히네요?ㅋㅋㅋㅋㅋ
울집 남편도 어떤 건 혼자서 샀다고 자랑하며 내놓는 걸 보면 헐~~~~!!!!
또 어떤 때는 혼자서 못사겠다고 바보가 되기도 하고...이젠 저조차도 혼자서 못사겠어서 같이 가자고 저도 요즘은 바보가 되어 가구요ㅋㅋㅋ
태권도랑 유도는 참 쌩뚱 맞네요??
미술학도들도 체력을 키워야 하나 봅니다.
아...그러고 보니 저도 배구를 배운 기억이 있네요????? 구기종목을 왜 배웠을까??
바람돌이님 애주가 인정,인정!!!
술 잘 못마시는 저로선..와.@.@
근데 사진은 너무 화목해 보여 보기 좋네요^^
와인 정보는 넘 고급집니다.
저도 덕분에 눈도장 찍었어요^^

바람돌이 2022-02-24 16:44   좋아요 2 | URL
아 그러고 보니 저도 테니스 배웠네요. 한학기동안 코트에 딱 한번 들어가본.... ㅎㅎ
남자들은 아무리 관심이 없기로 자기 돈 주고 자기 옷 사는데 안목이 왜 그럴까요? 아니 입어보고 어울리는지 안 어울리는지를 찾는게 그리 어렵나? 하여튼 남자들의 세계도 오묘합니다. 그쵸? ㅎㅎ

coolcat329 2022-02-24 09:3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대화가 너무 재밌습니다.ㅋㅋ
친구들과의 만남은 늘 삶의 활력이에요~좋은 시간보내셨네요.
와인도 적어두고 마트가서 찾아보겠습니다.

바람돌이 2022-02-24 16:47   좋아요 0 | URL
우리집 대화는 늘 이런식이라서.... 진지한 얘기하다가도 어느샌가 보면 바보대화로 흐른다는....
이제 이런 패턴을 딸들도 너무 잘 알아서 부모말을 진지하게 안 여기는 단점이 있습니다. ㅠ.ㅠ
저기 같이 간 친구들은 사실 직장동료들인데 20년 넘게 직장생활하면서 이렇게 맘맞고 노는스타일 비슷하게 딱 맞는 사람들을 만난게 처음이라 사실 너무 좋아요. 제가 친구라고 여기서 표현한거 보면 누군가는 화낼듯.... 나이가 제일 작은 사람은 저보다 열살도 넘게 어리거든요. ㅎㅎ 그래도 마음맞으면 친구죠 뭐.... 다행히 저들은 책은 아무도 안봐서 여기 들어와서 이 글을 볼일은 없을듯합니다. ^^

얄라알라 2022-02-24 11:1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어머나! 바람돌이님께서 비공식 풀타임 care & emotional support하시는 중이시네요
사랑이 넘치는 훈훈한 대화네요^^ 대화가 많은 가정이 아름답습니다.
단!! 바람돌이님께서 힘드신 수준이 아니라면^^

소주와 와인을 섞어 드셨다니!!!! WOW! 알코올 분해력까지도 뛰어나신!!

바람돌이 2022-02-24 16:57   좋아요 1 | URL
저런 대화분위기는 가족간의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는 해주는데, 문제는 뭔가 좀 깊이있는 대화를 어렵게 한다는.... 각잡고 얘기해야 할때도 분위기가 결국 비슷해져서말입니다. ㅎㅎ
저 숙취로 고생했습니다. 알콜 분해능력도 매년 몇%씩 감소하는것 같다는.... 그래서 나이듦이 슬픔이 되네요. 세상에 맛있는 술 다 못먹을까봐서.... ㅎㅎ

scott 2022-02-24 12:0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이 포스팅은
웹툰 드라마 에피소드로 써야 할 것 같습니다!^^

바람돌이 2022-02-24 16:58   좋아요 0 | URL
누가 갖다 쓰면 저는 영광이라는.... ^^

페넬로페 2022-02-24 12:10   좋아요 7 | 댓글달기 | URL
바람돌이님과 남편분의 대화가 어쩜 우리집 바보 부부의 얘기와 똑같나요? 서로의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는 것이 아닌, 그 부족한 부분때문에 필요해서 지금까지도 같이 살고 있어요. ㅎㅎ~~쇼핑 갈 땐 정말 화가 납니다. 자신의 것을 사는데도 옆에서 그저 구경만 하고 제가 다 골라줘야 하거든요.ㅠㅠ 친구들과 함께 한 여행 넘 좋아요. 이제는 알콜분해능력이 거의 사라진 제 육체가 원망스러워지네요. 옛 시절이 그립습니다. 전사 안하신 바람돌이님, 멋져요!

바람돌이 2022-02-24 17:00   좋아요 2 | URL
아 진짜 부족한 부분을 채우는게 아니라 서로 부족해서 어쩔수 없이 같이 살아야 하는에 공감 팍팍입니다. ㅎㅎ 남편과 쇼핑 이제는 저는 도가 트여서 그냥 제 맘에 들면 남편이 망설여도 그냥 사, 이게 최고야하면서 밀어붙인다는 그래서 쇼핑시간 얼마 안걸려요. ㅎㅎ 결과는 항상 만족이면서 왜 쓸데없이 망설이는지 모르겠어요. ㅎㅎ
알콜분해력은 자꾸 마시면 다시 늘어나는걸로.... 제 경험입니다. ㅎㅎ

han22598 2022-02-24 13:1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제 눈에는 왜 먹태구이 보이는 걸까요? ㅋㅋㅋㅋㅋㅋㅋㅋ

바람돌이 2022-02-24 20:10   좋아요 1 | URL
아 쟤이름 <찢어놓은 먹태구이> 입니다. 제조회사 이름이 <해밀>이군요. 물론 전 이 회사와 전혀 관계가 없습니다. 아는 사람 1도 없구요. 회사 이름도 처음....
하지만 제가 먹어본 마트표 먹태구이 중에서 쟤가 제일 맛있더라는..... 물론 쿠팡같은 온라인마켓에서도 판매하구요.
저거랑 맥주 먹으면 캬~~ 최고죠. ^^ 아 그리고 쟤는 안에 소스가 같이 동보되어 있는데 소스도 역시 맛나다는.... ^^

그레이스 2022-02-24 13:34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대화 너무 재밌어요
발에 차여 죽으나, 허리 꺽여 죽으나... 에서 빵 터졌습니다^^

바람돌이 2022-02-24 20:12   좋아요 1 | URL
딸은 삐짐요. ㅎㅎ 더불어 저도 삐지는척 했으나 웃겨서 배터질뻔..... 막 우리 애가 허리 꺾여서 비명지르는거나 발차기에 안차이려고 도망가는거 실시간 영상으로 떠올라서요. ㅎㅎ

stella.K 2022-02-24 15:55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ㅎㅎㅎㅎ
근데 무알콜 와인이란 게 있군요. 그게 그렇게 맛이 없나요?
전 그냥 포도주 맛만 나면 될 것 같은데...
제가 술에 대해선 젬병이라.ㅋ

바람돌이 2022-02-24 20:13   좋아요 2 | URL
먹어보지 않아서 모릅니다. 딱 보더니 욕만하고 저쪽으로 치워놓더라는.... 그래서 집에 들고 왔어요. 다음에 다른 팀 놀러갈 때 술 못먹는 사람 있어서 줄려고요. ㅎㅎ

라로 2022-02-24 16:55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저는 친구분의 핑크색 잠옷바지가 젤 먼저 눈에 들어왔는데,,ㅎㅎㅎㅎㅎㅎ
역시 다 자기가 관심가는 부분이 젤로 잘 보이는 것 같아요.
저는 낭중에 프님과 함께 치얼스를 하던가 아니면
바람돌이님, 프레이야님 같이 오셔서 우리 넷이서 하던가
뭐 그런 날을 기둘리겟습니다요, 그럼.

저는 아무래도 프님과 바람돌이님의 남편과인듯 하여 암 말 안 하는 것으로..^^;;

프레이야 2022-02-24 17:31   좋아요 3 | URL
담에 우리도 와인파뤼 해요 ㅎㅎ
오공주 와인 마셨던 게 어즈버 옛날이네요. 그러곤 바다 건너 가셨으니. 저 사진 보고 저도 분홍 수면바지 눈에 들어왔어요. ㅋㅋ 편하고 따시고. 먹태구이는 제 손에서 남아나지 않을 듯. 바디감 있는 와인이라 제 입에도 맞을 것 같고 바람돌이 님 대놓고 애주가 인정.

바람돌이 2022-02-24 20:17   좋아요 1 | URL
방에 들어서자 마자 전부 잠옷으로 몽땅 갈아입고, 요즘은 진짜 일단 브래지어부터 벗고 시작하는게 기본요. ㅎㅎ
그러고는 진짜 처먹처먹하다가 정말 오랫만에 상 주위로 하나씩 하나씩 뻗어자기 시작하는..... 아 이건 정말 오랫만... 이불도 안깔고 한참 자다가 중간에 일어나서는 좀비처럼 각자 이불 하나씩 또 끼고 잤다는요. 상은 다음날 아침에 치웠습니다. ㅎㅎ
에고 라로님 한국 오시면 연락! 미국은 너무 멉니다요. 제가 와인 사갑지요. ^^ 프레이야님 제가 먹태도 사갈게요. ^^

희선 2022-02-25 05:3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저도 신발 옷 잘 못 사는군요 그런 거 사다 주는 사람 있으면 좋을 텐데... 바람돌이 님 남편분 신발 사러 함께 가셨겠네요 교양필수에 태권도와 유도라니... 걷기나 달리기는 없는 건지... 달리기는 힘들겠지만, 걷기는 좀 낫겠습니다 친구분들과 좋은 시간 보내셨군요


희선

바람돌이 2022-02-26 01:27   좋아요 2 | URL
아 저도 누가 신발 옷 이런거 좀 알아서 사다 줬으면 좋겠습니다. ㅎㅎ 남편 신발 사러는 아직 안갔구요. 주말에 가야죠 뭐....ㅠ.ㅠ 아 저도 운동이라고는 걷기만 좋아합니다. 달리기는 제 몸이 짐이 돼서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