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언어학자에 대한 페이퍼는 정말 오랜만인 듯싶다. 책들이 한꺼번에 나와서인데, 일단 <일반언어학강의>(알려진 대로 소쉬르의 이 대표 저작은 사후 제자들의 노트를 편집하여 펴낸 책이다)의 바탕이 된 강의록 3권이 이번에 동시에 출간되었다. 


 














"그린비 크리티컬 컬렉션으로 출간된 <소쉬르의 1·2·3차 일반언어학 강의>(전3권)는 소쉬르가 세 번에 걸쳐 행한 <일반언어학 강의>를 받아 적은 학생들의 ‘필기 원본’을 정리한 판본으로, 바이와 세슈에가 한 권으로 편집/종합한 판본(1916)에 비해 소쉬르의 목소리가 더욱 생생히 담겨 있다."


생생하게 담겨있다고 해도 소쉬르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싶어하는 독자가 얼마나 있을지 모르겠다. 일단 <일반언어학 강의>만 하더라도 일반교양서로 그렇게 널리 읽히는 것 같지는 않기 때문이다(물론 구조주의와 같은 현대문학이론의 이해를 위해서는 한번쯤 거쳐야 하는 책이지만, 어디까지나 원칙적으로 그렇다는 말이다).
















소쉬르의 <일반언어학 강의>는 기억에 세 종의 번역본이 있었고 현재는 최승언판과 김현권판이 살아있다. 3차 강의는 김성도 교수가 <소쉬르의 마지막 강의>로 옮기기도 했다. 
















소쉬르 입문서로는 고 김방한 교수의 <소쉬르>가 있었다. <일반언어학 강의> 해제는 김성도 교수의 책이 나와았고, 최용호 교수의 <소쉬르는 이렇게 말했다>는 기본적인 이해를 갖춘 후에 읽어볼 만한 참고서. 여하튼 이번에 나온 세 권의 강의록은 현대언어학뿐 아니라 인문학의 언어적 전회에 관심있는 독자라면 유혹을 받을 만하다. 


 














프랑스의 걸출한 언어학자 에밀 뱅베니스트의 강의록도 이번에 나왔다(이름은 벤베니스트, 방브니스트로 표기되다가 뱅베니스트로 낙착된 듯). <마지막 강의>. 소쉬르의 책과 마찬가지로 김현권 교수가 우리말로 옮겼다. 앞서 나온 <일반언어학의 여러 문제>도 김 교수의 번역. 나는 예전에 <일반언어학의 제문제>라고 나왔던 책으로 읽었었다. 
















<일반언어학의 여러 문제>만 하더라도 전문적인데, 그보다 좀더 '대중적인' 책으로는 <인도유럽사회의 제도 문화 어휘 연구>(전2권)을 꼽을 수 있다. 


"이 책에서 저자는 서구 사유의 기원을 형성하는 인도유럽의 주요 어휘들을 분석한다. 하나의 단어가 어떻게 탄생하였는지, 탄생 후 다른 어휘 및 문화들과 상호작용하며 어떻게 변모하였는지를 밝히고 있는 이 책은 서구의 문화와 사상의 기원을 이해하는 단초를 제공해 줄 것이다.'


대단한 박식가와 만나게 해주면서 동시에 독자도 똑똑해진 느낌이 들게 하는 책이다. 

















소쉬르와 뱅베니스트의 책에 대해 적다 보니 문학이론에서는 이들 못지 않게 중요한 러시아 언어학자 로만 야콥슨이 생각난다. <문학 속의 언어학> 때문인데, 그나마 나와있던 발췌 번역본도 절판된지 오래 되었다. 더이상 독자가 없다는 말일까? 그렇더라도 이런 '기본적인' 책이 절판된 채 방치돼 있다는 사실은 좀 씁쓸하게 느껴진다. 
















원저는 550쪽이 넘으니 꽤 묵직한 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강의 공지다. 앞서 안성공도도서관 주관으로 두 차례(서유럽, 동유럽) 세계문학기행을 진행했는데, 이번 12월에는 지중해 문학기행을 진행한다(비대면 줌강의). 구체적인 일정은 아래와 같다(수요일 저녁 7시30분-9시). 


로쟈의 세계문학기행: 지중해문학 편


1강 12월 01일_ 토마스 만, <베네치아에서의 죽음>



2강 12월 08일_ 카잔차키스, <그리스인 조르바>



3강 12월 15일_ 알베르 카뮈, <최초의 인간>



댓글(2) 먼댓글(0) 좋아요(3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1-11-03 09:3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1-11-04 23:36   URL
비밀 댓글입니다.
 

강의 공지다. 대구현대백화점 문화센터에서는 겨울학기에 알베르 카뮈를 읽는다(금요일 오후 1시-3시). 가을학기 사르트르 읽기에 이어지는 강의다. 구체적인 일정은 아래와 같다. 


로쟈와 함께 읽는 알베르 카뮈


1강 12월 10일_ 알베르 카뮈, <최초의 인간>



2강 12월 24일_ 알베르 카뮈, <시지프 신화>



3강 1월14일_ 알베르 카뮈, <이방인>



4강 1월 28일_ 알베르 카뮈, <페스트>



5강 2월 11일_ 알베르 카뮈, <전락>



6강 2월 25일_ 알베르 카뮈, <적지와 왕국>



댓글(1) 먼댓글(0) 좋아요(3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soo 2021-12-01 15: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대구분들 부럽네요
 

강의 공지다. 현대백화점문화센터 판교점에서는 겨울학기에 프랑스 여성작가들을 읽는다(수요일 오후 3시30분-5시10분). 코레트부터 레일라 슬리마니까지이며 구체적인 일정은 아래와 같다. 


로쟈와 함께 읽는 프랑스문학


특강 12월 01일_ 콜레트, <암고양이>



1강 12월 08일_ 유르스나르, <알렉시>



2강 12월 15일_ 보부아르, <아주 편안한 죽음>



3강 12월 22일_ 사강 <슬픔이여 안녕>



4강 12월 29일_ 뒤라스, <태평양을 막는 제방>



5강 1월 05일_ 뒤라스, <히로시마 내 사랑>



6강 1월 12일_ 아니 에르노, <얼어붙은 여자>



7강 1월 19일_ 아니 에르노, <남자의 자리>



8강 1월 26일_ 실비 제르맹, <분노의 날들>



9강 2월 09일_ 아멜리 노통브, <푸른 수염>



10강 2월 16일_ 레일라 슬리마니, <달콤한 노래>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강의 공지다. 롯데문화센터 본점에서는 겨울학기에 나쓰메 소세키부터 가와바타 야스나리까지, 일본 근대문학을 읽는다(목요일 오후 3시30분-5시). 구체적인 일정은 아래와 같다. 


로쟈와 함께 읽는 일본문학


특강 12월 02일_ 나쓰세 소세키, <한눈팔기>



1강 12월 09일_ 나쓰메 소세키, <산시로>



2강 12월 16일_ 나쓰메 소세키, <그 후>



3강 12월 23일_ 모리 오가이, <아베 일족>



4강 12월 30일_ 아쿠타가와 류노스케, <라쇼몬>



5강 1월 06일_ 다자이 오사무, <만년>



6강 1월 13일_ 다자이 오사무, <인간 실격>



7강 1월 20일_ 다니자키 준이치로, <슌킨 이야기>



8강 1월 27일_ 다니자키 준이치로, <시게모토 소장의 어머니>



9강 2월 03일_ 가와바타 야스나리, <이즈의 무희>



10강 2월 10일_ 가와바타 야스나리, <설국> 



댓글(3) 먼댓글(0) 좋아요(3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1-11-02 21:51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1-11-04 23:37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1-11-05 15:19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