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대화 중... 챈들러의 책이 문동과 열린책들에서 새로 나오고 있음을 들었다. 재미있다고. 아 그러고보니, 내가 가지고 있는 것은 이것. 무려 16년 전에 초판으로 나온 것. 북하우스에서 나온 박현주의 번역본.

 

 

 

 

 

 

 

 

 

 

레이먼드 챈들러. 나만 그런 것은 아니겠지만, 많은 작가들에게 영감을 준 작가. 또한 나의 최애 작가 중 하나. 그런데 이 책이, 사실 문학전집으로 인정받을 수 있을까 싶은 이 책이 문동과 열린책들에서 나오고 있는 것이다.

 

 

 

 

 

 

 

 

 

 

 

 

 

 

 

 

갈등. 안 사기로 했는데, 1월에는. 이게 5번째 구매. 1월이 3일밖에 안 남았는데 좀만 참았다가 그래도 양심상 2월에 사야 하지 않겠니 하면서도 내 손꾸락은 이미 이 책을 찾고 있었다. 그래, 보관함에라도 넣어두자, 하고 버튼을 꾸욱 눌렀더니만, 세상에. "이미 보관함에 담겨 있다"는 메시지가 뜬다. 그렇다. 이 책이 새로 나왔던 작년 10월에 나는 두말않고 다시 사려고 손꾸락으로 꾸욱 보관함에 던져 버렸던 것이다. 아아. 운명인가. 그래서 샀다, 방금. 푸하하하하.

 

한 권만 사면 좀.. 거시기 하니 몇 권 더 샀다. 간단한 걸로다가. 일어 EBS 중급도 그냥 인터넷 구매로.

 

 

 

 

 

 

 

 

 

 

 

 

 

 

 

 

 

 

결심. 2월에는 책을 사지 말자. 이 정도 샀으면 2월에는 사지 않는 것이 양심적인 행동인 바. 그나저나 오늘 챈들러의 책이 오면... 으흠? 연휴에 읽으려고 했는데 주말에 읽어야 하나?  


댓글(16) 먼댓글(0) 좋아요(3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단발머리 2021-01-29 11:2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우리 비연님 어쩜 이렇게 한결같으신가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작년 10월의 비연님을 믿으세요. 장바구니에 이미 넣어 두었다니까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비연 2021-01-29 11:49   좋아요 0 | URL
아... 이 한결같음이.. 아... 좋은 걸까요... 흠.
단발머리님의 이야기를 들으니 10월의 제게 대한 믿음이 더욱 물씬물씬 ㅋㅋㅋㅋ

라로 2021-01-29 11:2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비연님의 이 글이 왜 데자뷰처럼 읽힐까요??아 놔!😰

비연 2021-01-29 11:50   좋아요 1 | URL
이것은, 알라디너들이 대부분 느끼는.. 데쟈뷰.. 아 놔! ㅎㅎ ㅜㅜ

다락방 2021-01-29 11:3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제가 오늘 바쁘지만 않으면 챈들러 페이퍼 쓰려고 했는데 비연님이 똭- 쓰셨네요. 챈들러 책장 사진은 왜 안넣으셨습니까!! 전 그것 넣어 쓸 생각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비연 2021-01-29 11:51   좋아요 0 | URL
다락방님의 책장 사진 넣어서 똭 써주시면 더욱~ . 전 넣으려다가 일단 급해서 ㅎㅎㅎ
근데 우리... 이래도 되는 걸까요.. 아아.. (다시 먼산..;;)

scott 2021-01-29 11:32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알라딘에 고도에 상술 장바구니 탈탈 털고 나면 고객님에게만 드리는 1000원 던져주고 기한 압박 알림 날려주고 장바구니로 직행 하게 만드는 개미지옥임 ㅋㅋㅋ

비연 2021-01-29 11:51   좋아요 1 | URL
scott님. 개미지옥이라는 단어가 왜 이리 가슴에 콕 박히는지요.
제가 알라딘이라는 개미지옥에 빠진 걸까요... Help me!

유부만두 2021-01-29 11:48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10월에 넣어두시고 해를 넘도록 참으셨다니!
김진준 번역이니 탁월한 구매하신거에요.

비연 2021-01-29 11:52   좋아요 1 | URL
그러니까.. 꼼지락. 넣어두고 그 다음에 보관함에 또 한껏 넣어서 뒤로 밀리는 바람에 깜빡 한 거죠 ㅎㅎ;;
김진준 번역을 다들 칭찬해서 한번 읽어보려구요.
그러고보니 책 사는 이유는 참으로 다양.. 책이 좋아서 작가가 좋아서 번역이 좋아서 그냥.. 뭐이런? ㅋㅋㅋ

수연 2021-01-29 12:2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두궁두궁두구구구구구구구구구궁 2월에는 사지 맙시다 우리 진짜루 비연님, 아 저는 2권 사기로 했으니까 딱 두 권만. 김전일 읽고싶어요 엉엉

비연 2021-01-29 12:33   좋아요 0 | URL
엉엉. 안 사요 안 사요.. 안 읽고 쌓인 책들이 날 넘 째림 ㅜ 안 읽을거면 왜 샀니? 이러면서... 김전일이 소소한 재미가 있죠. 사서 보심도.. 헉. 뭐래니 비연 ㅜㅜ

syo 2021-01-29 15:16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훗. 나는 뽐뿌왕이 될 남자.

비연 2021-01-29 15:51   좋아요 0 | URL
뽐뿌쇼.... ㅜㅜㅜ

유부만두 2021-02-01 08:4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챈들러 읽을까요, 이제는? 그동안 그만큼 아껴두었으니 이젠 읽어도 될까요?

비연 2021-02-01 09:53   좋아요 0 | URL
강추! 입니다~ 제가 사랑하는 작가가 많지만 챈들러는.. 아.. 정말 엄지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