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리가 좋아...내내

가슴에 담아두고만 있었다.

.

.

그러다 문득,

나도 뭔가를 할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이르르자

대금에 대한 정보도 없이

무작정 배우기로 결심했다.

 중학생 딸아이가 국악전공 하기에

입학기념으로 딸아이의 앞날에 희망을 주는

무엇인가라도 하고싶은 마음도 작용했다.

 0년..이면 강산도 변한다고 했다.

그 10년 동안을 배운다면

아주...조금은 대금소리의 맛을

흉내낼 수 있을거란 막연한 생각과

그렇게 배워서...언젠가

딸아이와 같은 무대에 서 보는

아~주 큰 소망도 함께 세웠다.

 소리가 마음에 들지 않고

힘들기만 할 때

딸아이와 한 약속을 지키기 위해서라도

그 10년은 채워야 할 것이다.

 오늘 새로운 학기를 시작하며

새로운 사람들이 도전한다.

어려운 길이라...견디다 보면

시간이 해결해 줄거라는 말 한마디 건네고

미소지어 본다.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