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명 바나나 책, 마리 루티의 책 #남근선망과내안의나쁜감정들 은 신자유주의를 유지시키는 기둥을 ‘성과, 생산성, 자기계발, 긍정’으로 제시하고 (어, 이거 어디서 많이 듣던 소리인데ㅋㅋㅋ) 그 사회 속에서 셀프로 강화하는 성역할 수행이 일종의 강박이 되어 여성들(그리고 남성들)에게 내러티브로 작용하고 있음을 지적한다. (여성으로만 한정) 마른 몸, 패션센스, 발랄함, 자존감, 커리어, 기 살려주고 애교도 떨며 부동산과 재테크에도 능한 다정한 엄마, 아이의 발달과제를 잘 챙기는 엄마…까지 모두 ‘스스로가’ ‘행복’을 위해 ‘관리’할 수 있는 것처럼 제시되고, 그를 위한 팁들이 대세가 되어 따를 수 있을 듯한 정보로써 넘쳐날 때.

우리는 어떤 방식으로 소진되며 어떤 소외감을 느끼는지. 책이 알려주었고 나름의 해답도 꼼꼼 챙겨주어. 나는 마리 루티와 이 책을 정말 사랑하게 되었다. (여러 번 읽었고, 영어로 읽으려고 원서도 샀다! 영어 공부를 하.긴. 하는 중ㅋㅋㅋ그러나 왜 영어는 나의 대상a가 되지 않능가? ㅋㅋㅋ)

나는 책의 주장에 동의하며, 미분화된 자아의 개념이 공고하기 힘든 집단주의적 문화를 전통적으로 가진 한국에서는 이러한 통치방식이 ‘눈치+대세+저성장’과 합쳐져 사회 모두를 말 그대로 ‘갈아 넣고’ 있는 듯해 우려하는 마음이 크다. 그럴듯한 목소리도 인플루언서가 되어버리는 순간. 과해지고. 작은 실수나 성격적 특성도 규범에 맞지 않는 타자로 라벨링되어 배척해 버리는… 각자의 도식화된 독단을 강화하는 방식으로 작용한다. 이건 목소리의 다양성 문제가 아니라 사회 자체의 수용성의 문제처럼 느껴질 때도 있었다.

루티의 책에서 여러 번 인용되어 궁금했던 로런 벌랜트의 <잔인한 낙관>이 근사한 표지를 입혀 나왔다. 다음 달에는 이 책을 찬찬히 읽어볼 계획이다.

“(11)이 책은, 계층 상승과 낭만적 사랑의 대상이나 장면에서부터 정치적인 것 자체에 대한 욕망에 이르기까지, 잔인한 낙관의 여러 관계들을 살 펴본다. 하지만 이 기획의 중심에는 “좋은 삶”이라고 하는, 도덕적이고-친밀하고-경제적인 무언가가 있다. 사람들은 왜 좋은 삶이라는 관습적 환상 -가령 커플이나 가족, 정치체제, 제도, 시장, 그리고 직장에서의 지속적인 호혜 관계-에 매달리는 것일까? 그런 것들이 불안정하고 취약하고 커다란 대가를 요하는 것이라는 증거가 넘쳐 나는데 말이다. 환상이란, 사람들이 어떻게 하면 자신과 세상이 “결국 무언가 의미 있는 것이 될” 수 있는지에 대한 이상적인 이론과 밑그림을 쟁여 두는 수단이다. 그런 환상들이 마모되기 시작하면 어떻게 될까? 우울증이나 분열, 실용주의, 냉소주의, 낙관주의, 행동주의로 이어질까? 아니면 밑도 끝도 없는 엉망진창이 될까?”

좀 그만하자!라고 하는 말이 가장 도전적이며 천벌받을 목소리로 여겨지는 곳. 나는 행복을 위해서 행복하지 않으며, 행복에 항복하지 않는 방법을 도모하고 싶어졌다.

언제나 이 좋은 거 나만 알아야지, 였지만 ㅋㅋㅋ 이번에는 낙관을 목졸라 없앨 예정이라 머리 깨지는 독서를 나만 괴로울 수 없어, 슬며시 저와
#잔인한낙관 같이 읽으실 분?

방식은 간단하다.
책을 읽고, 긁히는 문장을 갈무리한 뒤, 내 경험을 쓰고 그것에 대해 생각해 보면 된다.




댓글(32) 먼댓글(0) 좋아요(2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수이 2024-06-21 11:25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저요! 하고 손! 👋

공쟝쟝 2024-06-21 11:46   좋아요 1 | URL
선행학습 중은 아니신가요? 🤪

수이 2024-06-21 12:02   좋아요 1 | URL
사진만 찍었는데요 🙄

단발머리 2024-06-21 11:5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사회 모두를 말 그대로 ‘갈아 넣고’ 있는 듯해 우려하는 마음이 크다..................
그 우려하는 마음에 동감합니다. 과잉충성에까지 이르는 과잉노동의 시대를 어떻게 ‘멈출 수‘ 있을런지요.

무리하지 않기 위해서 새로운 거 시작하면 안 되는데........ ‘긁히는 문장 갈무리‘에 마음이 쪼금 요동하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날이 많이 더워요. 이럴 때는 역시 도서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공쟝쟝 2024-06-21 11:58   좋아요 1 | URL
도서관 역시 쓸 데 없는 책은 안 읽는 사람들로 북적이는… 유용성의 한국!

수이 2024-06-21 12:01   좋아요 1 | URL
갈아 넣고 있는 듯해 우려하는 마음이 크다…. 에서 제가 우려하고 있습니다. 잘 드시고 일하셔야 합니다.

공쟝쟝 2024-06-21 12:08   좋아요 1 | URL
ㅋㅋㅋㅋㅋㅋㅋㅋ아… 나야 말로 살아있는 신자유주의 아닌가 ㅋㅋㅋㅋ

수이 2024-06-21 12:25   좋아요 2 | URL
안 그래도 두 분 모두 너무 열심히 일하셔서 제가 걱정이 아주 태산 같습니다 실은…… 🥺

단발머리 2024-06-21 12:35   좋아요 2 | URL
우려하는 마음이 크신 걸로 알고 있어욬 날은 점점 더워지고 가뜩이나 저질체력에 ㅋㅋㅋㅋㅌ걱정이 태산 맞습니다요 ㅋㅋㅋㅋㅋㅋㅋ

수이 2024-06-21 13:09   좋아요 1 | URL
그럼 따뜻한 바닐라라떼? 💙

단발머리 2024-06-21 14:30   좋아요 1 | URL
스벅 바닐라라떼 사이렌 오더로요 ㅋㅋㅋㅋㅋ 픽업 시간은 알죠? ㅋㅋㅋㅋㅋㅋ

수이 2024-06-21 14:40   좋아요 1 | URL
스벅보다는 거기 거기 바닐라라떼~ 🩵

단발머리 2024-06-21 15:05   좋아요 1 | URL
아…. 그 곳에 가고 싶다… 😳

수이 2024-06-21 15:13   좋아요 2 | URL
퇴근 후 바로 오세요 하고 싶지만 신자본주의시대에 일하느라 지친 분, 댁으로 얼른 가셔서 뜨끈한 물에 샤워하시고 우리는 다음 기회에…… 하고 뜨끈한 거 사서 배달 고고? 🤭

잠자냥 2024-06-21 15:0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은곰탱이도 저 책 샀다던데.......

공쟝쟝 2024-06-21 15:45   좋아요 2 | URL
ㅋㅋㅋㅋ 곰탱이씨 어디갔나요? ㅋㅋㅋ 곰탱이씨의 근황을 잠자냥님은 어쩜이리 빠싹한가요…!! 잠자냥네 지하실에 가두고 알라딘 밈 생산하게 하고 있다는 소문이 사실인가요?

잠자냥 2024-06-21 16:05   좋아요 1 | URL
곰탱이 지하에 감금당한채 여전히 밈 생산 알바 중 ㅋㅋㅋㅋ
좀 있음 퇴근합니다..ㅋㅋㅋㅋㅋ 주말을 즐기라고 풀어 줌 -

공쟝쟝 2024-06-21 16:07   좋아요 0 | URL
곰탱이와 고양이의 은밀한 지하실 파트타임 ㅋㅋㅋㅋ 공쟝쟝 잠입 취재 대기 중! +__+!!

독서괭 2024-06-21 23:08   좋아요 1 | URL
~~~ 한 엄마,~~~ 한 엄마, 이거 보면서 으으윽 숨이 막히네요 ㅎㅎ 제가 다 하고 있는 건 아니지만요. 그래야한다는 강박이 어딘가 있는 건 맞아서요.
오 쟝쟝님 마리루티를 영어로~~ 멋집니다!👍

독서괭 2024-06-21 23:09   좋아요 2 | URL
저 왜 여기다 댓글 달았죠ㅋㅋ
잠자냥은 알라딘의 소중한 은오를 독점하지 말고 공유하라!!

공쟝쟝 2024-06-22 10:02   좋아요 0 | URL
괭님//루티를 읽는게 목표입니다! ㅋㅋㅋ (나의 애도방식😭) 영어 놓은지 오래되서 아직은 중학생에 머물러있더라고요~함달달 따라가려면 멉니다 ㅋㅋㅋ
잠사모 회장님ㅋㅋ 이 동물성애자들의 눈꼴신 애정행각의 포인트는 잠냥의 독점과 편애가 아닌 (없다고는 못함) 은오의 잠냥 집중 플러팅에 잇으므로 ㅋㅋㅋ곰탱이는 잠냥을 책임지고ㅋㅋㅋ 계속 독점해라ㅋㅋㅋ!!

독서괭 2024-06-22 10:14   좋아요 2 | URL
안돼애애애! 잠자냥도 은오도 공공재야!! 좋은 건 널리 공유하자구요(응?)

공쟝쟝 2024-06-22 10:16   좋아요 2 | URL
원래 좋은 건 내가 못갖는 거다… 두분 사랑 영원히… 멀리서 응원!!

잠자냥 2024-06-22 10:29   좋아요 2 | URL
ㅋㅋㅋ 공공재 곰탱이가 밖에 나가 놀라고 해도 감금당하고 싶다던데…..😂😂

공쟝쟝 2024-06-22 10:41   좋아요 2 | URL
으매 눈꼴셔라!! ㅋㅋㅋㅋ 🐼🙀😻

독서괭 2024-06-22 11:11   좋아요 3 | URL
아니 제가 갖고 싶다는 게 아니거등요? ㅋㅋㅋㅋ 독점하지 말라규! 서재에 풀어놔라!!

공쟝쟝 2024-06-22 12:16   좋아요 2 | URL
ㅋㅋㅋㅋㅋ 은바오를 풀어달라!! 🐼🐼🐼🐼🐼🐼 (귀 얇은 편)

단발머리 2024-06-23 17:40   좋아요 3 | URL
아니 긍까........ 지하에 감금하는 건 괜찮은데, 서재에는 좀 풀어주시기 바래요. 요즘 너무 뜸하더이다.
은바오를 돌려줘라!!!!!!!! (나 왜 여기서 이렇고 있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잠자냥 2024-06-24 15:57   좋아요 3 | URL
서재는 좀 가라고 했는데... 애가 가질 않아요!!!!!

잠자냥 2024-06-24 17:41   좋아요 3 | URL
서재에 나타나기는 했는데…..😂😂😂

공쟝쟝 2024-06-25 09:39   좋아요 2 | URL
나타나긴 했는데, ... (눈물: 나 한테만 왔어~! 쟝쟝이야 부럽지?)
네... 부럽다... 잠자냥의 매력의 늪에서 빠져나오지 못하는 은오야, 여기 (카메라가 조명하지 않는) 서브 남주 있어...! ㅋㅋㅋ 서브남주가 가난하고 병약하여 아무런 힘이 없는 드라마 ㅋㅋㅋ

잠자냥 2024-06-25 10:53   좋아요 1 | URL
병약한 서브남주 다리까지 다쳐 집안에서 나오지를 못하는데.......ㅋㅋㅋㅋㅋㅋㅋ (드라마 전개 안 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