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9.23 - 2019.9.27

 

 

 

될 때까지 해보자는 신념이
때론 득이 될 수도 있고 때론 독이 될 수도 있다.

완벽주의적인 성격은 물론 일처리에 있어서 더할 나위 없이 좋겠지만
가끔은 나 스스로도 숨 막히기에
느슨하게 고치기 위해 스스로 자각하며 알게 모르게 노력했다.
그렇게 느껴지는 느슨함이 약간씩 나타나니 은근히 만족스럽다.

지난 주말, 창고를 정리하면서 독서기록장만 모아놓은 꾸러미들을 살펴보았다.
대학교에 들어오면서부터 모든 책의 감상문은 워드로 작성하여 USB에 모아놓았는데
고등학교 때까지 읽은 책들을 꼼꼼하게 쓴 감상문들을 보니 문득 그 아날로그적인 느낌이 참 좋다.
가끔씩은 그 예전처럼 또박또박 예쁜 글씨로 써서 남겨야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