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운 색연필 스케치북 / 행복한 엄마 다른별 아이>를 읽고 리뷰해 주세요.
쉬운 색연필 스케치북 24색으로 그리는 일러스트 2
아키쿠사 아이, 별사탕들 지음, 박선영 옮김 / 팩컴북스 / 2010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이들과 함께 독서에 연관 된 카드나 책 만들기를 해서인지 늘 이런 색연필이나 일러스트에 대한 관심을 많이 가지고 있다.  책에서 많은 도움을 얻게 되고, 그것은 다시 미술 관련 서적으로 눈이 가게끔 하는데.... 

이 책은 참 이쁘게 구성되어 있다.  쉬운 정물에서부터 일상용품이나 여행지에서 해보는 스케치 등은 어느 새 살짝 여행가는 기분을 나 또한 느끼게 해 주니.  

일본 작가들의 취미 관련 서적들은 늘 감탄의 대상이고, 문득 손을 놀리면 안될 것 같은 생각에 나 또한 따라쟁이가 되어 한번씩은 책속의 내용을 해보게끔 하고는 하더라.  

지우개로 만드는 도장 책이 그러해서 한동안 거기에 푹 빠져 있었고, 미니 정리함이 넘쳐날 정도로 만들고 관심은 좀 덜 해졌는데, 이제는 시간나면 색연필화를 한번? 이러는 자신을 발견한다.  

더 웃긴 것은 이 책을 제대로 읽기도 전에 정물 페이지를  보며 스케치북부터 찾았다.  결국 짧은 시간 따라 그려보는 것도 했는데, 즐거웠다.  

예전에 알던 것, 새로운 미지의 것을 경험해보는 것.  그것은 늘 일상생활에 큰 활력소임은 분명하지 않은가 싶었다.      

다른 출판사의 책도 살짝 떠오르기는 했으나, 일본 작가들만의 오밀 조밀한 맛과 함께 특색이 있었던 것은 색연필 선택에 대한 조언 페이지들이었다. 

여러가지 재료를 이용해서 무언가를 만들어 내는 것은 참으로 창의적인 활동이다.  쉬운 색연필 스케치와 함께 나만의 여가시간 활용.  멋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