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엄마는 독서중' 심사 의뢰

10. 26. 정오에 결과를 발표하기로 했으니 짜짠~~ 알려드립니다.

순오기 서재가 '파피루스'에서 '엄마는 독서중'으로 이름을 바꾸며 이벤트로 6행시 짓기를 했는데
열 여섯 분이 참가하셨고, 그중 여섯 편을 본선에 올려 지기님들께 심사를 부탁드렸습니다.
심사에도 열 다섯 분이 참여하셨고, 뒷북으로 6행시를 올려준 웬디양님 센스도 좋았습니다.^^
전문가 두분(qualia . 멜기세덱)이 장문의 심사평을 올려주셔 이벤트의 품격을 한층 높였기에 고마움을 전합니다. 자자~ 서설은 여기서 접고,

참여하신 열다섯 지기님들의 심사 집계는 다음과 같습니다. 
으뜸상에 1번-2회, 2번-6회, 4번-3회, 5번-4회
인기상에 2번-1회, 3번-2회, 4번-2회, 5번-2회, 6번-8회

자칭(^^) 심사위원장이신 멜기세덕님이 장문의 심사평에서 언급했듯이
저랑 아이들이 10여년 가까이 백일장을 기웃거려 본 결과
주최측이 제시한 주제에 충실한 작품이 단연 으뜸상으로 선정되었습니다.
따라서 <엄마는 독서중> 이벤트의 주최자인 순오기가 결정한 으뜸상은
주제에 충실한 1번 <물만두>님의 6행시를 으뜸상 당선작으로 선정합니다.

물만두 2008-10-15 14:05   댓글달기 | 삭제 | URL
엄 : 엄마들이 책을 보면 좋죠.
마 : 마냥 아이들이 따라 읽을테니까요.
는 : 는개가 와서 언제 젖었나 싶게 그리 살포시 독서인구는 늘어나겠죠.
독 : 독서보다 좋은 건 없는데
서 : 서둘러 다른 것들로 미뤄두는 것이 안타까워요.
중 : 중심잡고 늘 아이들과 독서하는 님같은 분들이 있어 다행이다 생각합니다.


버금상은 시적 운율에 충실한 작품을 쓴 2번과 5번이 치열한 경합을 벌여 2번이 6회, 5번이 4회 추천으로 버금상은 2번 <hnine>님이 선정되었습니다.

hnine 2008-10-15 14:52   댓글달기 | 삭제 | URL
-스케이트 타기-

엄살쟁이 막내야
마주보고 한발작
는적거려 보아라
독하게 마음먹고
서서 걷는 것부터
중심잡고 하나둘!


인기상은 단연 몰표에 가까운 8회 추천을 받은 6번 <FTA반대휘모리>님이 선정되었습니다.
제가 처음에 인기상을 '무스탕'님과 'FTA반대휘모리'님 중에서 갈등하다가 민경이가 'FTA반대휘모리 '님을 뽑았기에, 저는 '무스탕'님을 선정해 본선에 올렸는데, 무스탕님의 '중독된건 책이 아니고 알라디너님들께 홀렸더라구요'가 FTA반대휘모리님의 '신랑놈'에게 밀린 것 같습니다. 하하하~

FTA반대휘모리 2008-10-20 19:16   댓글달기 | 삭제 | URL
엄청나게 바쁜데 아는 울고,
마디마디 어디 안아픈데도 없는데
는하게 티브이 보고 있는 신랑놈
독을 품고 어데 언제까지 그러는가 보자 하며
서슬을 품어봐도
중얼중얼 너 늙으면 보라지 하며 맘속으로 삼키는게 고작


아 나는 처녀인데 왜 이런 육행시를 쓰는가 -.-


자세한 심사평은 먼댓글로 연결시킨 전문가의 평을 보시면 좋을 듯합니다.^^
이상 세분은 일만원 상당의 원하는 책과 주소를 비밀글로 남겨주시고 수상 소감이라도 한마디 남겨주시면 좋겠습니다.^^ 한가지 양해를 구할 건, 원하는 책과 순오기 맘대로 시집을 드린다 했는데, 시집은 본선에 오르고 수상에서 밀린 세 분(몽당연필,무스탕, 파란)께 아차상으로 드렸으면 합니다. 괜찮겠죠? ^^

몽당연필 2008-10-15 17:11   댓글달기 | 삭제 | URL
엄/엄마는 책이 젤루 좋은가봐요.
마/마일리지 모인 걸로 책 살때
는/는 공짜로 책사는 기분이래요. 바부...-.-;;
독/독수공방하는
서/서방님 외로운 줄도 모르고. 엄마! 엄마는 우리가
중/중요해? 책이 중요해??


ㅋㅋㅋ(평소 울아들이 하는 말이라죠. ^^;;)

무스탕 2008-10-15 21:07   댓글달기 | 삭제 | URL
엄 / 엄청 고민했습니다.
마 / 마로 시작하는 말이 뭐가 있을까?
는 / 는으로 시작하는 말도 별로 없는데..
독 / 독서가 부족한 것이 이럴때 티가 납니다
서 / 서재는 있는데 정작 읽은 책은 없어요..
중 / 중독된건 책이 아니고 알라디너님들께 홀렸더라구요 ^^*


으하하하~~
이렇게 또 한 발 담궈봅니다 :)

파란 2008-10-20 03:13   댓글달기 | 삭제 | URL
엄: 엄니이..
마: 마당에 나와 보이소
는: 는개비가 와여..
독: 독에 빗방울
서: 서슬서슬 나리는거이..
중: 중나리꽃 피려나 봐여..


아~ 순오기, 처음 의도보다 많은 돈이 나가지만 아주 즐거운 이벤트였어요. 다행히 고래가 숨쉬는 도서관에 실린 리뷰로 원고료 10만원이 입금되어 생계에 지장은 없을 듯합니다.ㅋㅋ

물만두, hnine, FTA반대휘모리 -  세 분은 원하는 책과 주소 알려주시고요
몽당연필, 무스탕, 파란 - 세 분은 원하는 시집과 주소 알려주시면 되겠습니다.

이벤트와 심사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고마움을 전하며, 맺은 인연도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자칭, '이벤트 여사 순오기'의 다음 이벤트도 기대해주세요!!^^


댓글(40) 먼댓글(1)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1. 물만두님 책 <물만두의 추리책방>과 <별다섯 인생>
    from 엄마는 독서중 2011-11-30 06:14 
    물만두님 책이 나왔다는 걸, 제1의아해님 서재에서 알게 됐다.http://blog.aladin.co.kr/metalist/5245586알라딘 서재인들은 나름대로 물만두님과의 추억이 있겠지만 내가 서재 이름 <엄마는 독서중>이라는 6행시 이벤트를 했을 때 으뜸상을 받은 물만두님이 생각난다.그때 많은 이들이 이벤트에 관심을 표해줘서, 더불어 생각나는 분들이 많을 겁니다. 물만두 20
 
 
마노아 2008-10-26 14:4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알차고 훈훈한 이벤트였어요. 당첨되신 분들 축하해요. 순오기님의 이벤트 센스도 끝내줘요! 베푸는 만큼 더 많은 복이 넘칠 거야요^^

순오기 2008-10-27 00:29   좋아요 0 | URL
하하~ 알차고 훈훈했나요? 6행시 짓기가 괜찮았군요.^^
주는 자가 복이 있다 했으니까 명분을 만들어 주는 인생을 살아야죠.ㅋㅋ

W 2008-10-26 15:1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맞아요 순오기니 센스쟁이, 제 뒷북 시가 좋았다니 저도 기뻐요.
그리고 이건 여담이지만,
저는 제가 제일 좋아했던 2번 시가
어쩐지 hnine님의 시일 것 같았어요 ^-^

순오기 2008-10-27 00:30   좋아요 0 | URL
웬디양의 뒷북 6행시가 없었으면 '흥~삐짐'했을지도...^^
hnine님이라고 필이 왔군요~ㅎㅎㅎ

행복희망꿈 2008-10-26 15:4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성황리에 이벤트가 마무리 되었군요.
순오기님의 나눔의 모습이 좋은 이벤트였어요.
당첨되신분들 모두 축하드립니다.

순오기 2008-10-27 00:30   좋아요 0 | URL
성황리에 마무리 된 이벤트!^^

비로그인 2008-10-26 20:0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모두 축하드려요.*^*^*

순오기 2008-10-27 00:31   좋아요 0 | URL
즐거운 시간도 축하도 고맙습니다.^^

메르헨 2008-10-26 21:1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유후~~~~~~~축하드립니다.^^

순오기 2008-10-27 00:31   좋아요 0 | URL
유휴~~~ ^^

chika 2008-10-26 22:0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나으 한표가 없어도 만두언냐가 일뜽!! ㅎㅎ
모두모두 축하드리고, 순오기님도 멋져요! ^^

순오기 2008-10-27 00:32   좋아요 0 | URL
치카님의 한표가 있었으면 더 돋보였겠죠~~ 만두언냐 밀어주시지!^^

hnine 2008-10-26 23:0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쑥스럽고 감사한 마음으로 그저 꾸벅 인사드릴 뿐 ^^

순오기 2008-10-27 00:45   좋아요 0 | URL
탁월한 작품이었어요~ 두번째로 추천을 많이 받았죠.^^
으뜸이든 버금이든 상품은 같습니다. 보고 싶은 책 하나 골라 주소랑 남겨주세요.

qualia 2008-10-26 23:1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우! 으뜸상 물만두 님, 버금상 hnine 님, 그리고 인기상 FTA반대휘모리 님, 정말 수상을 축하드립니다. 또한 아차상을 받으시는 몽당연필 님, 무스탕 님, 파란 님께도 축하드리구요. 앗, 이 글을 쓰는 지금 이 순간에도 MBC 텔레비전 드라마에서 “축하드려요” 하는 대사가 막 나오고 있네요. 와, 이런 신기한 우연이 있나! 정말 즐겁고도 너무 기쁜 일이네요.

제가 추천했던 세 분이 모두 당선돼 저도 무척 기분 좋습니다. hnine 님한테는 버금상을 추천했고, FTA반대휘모리 님한테는 (버금상 공동 수상과) 인기상을 추천했는데요. 정말 기분 좋게도 그대로 수상들 하셨네요. 거듭 축하합니다. 다만, 으뜸상으로 추천했던 파란 님의 〈엄니.. 중나리꽃 피려나 봐여..〉는 아차상에 만족해야 했네요. 하지만, 많은 분들이 파란 님의 작품을 매우 좋은 작품으로 추천하셔서 파란 님께선 정말 기분 좋으실 거예요. 축하드립니다.

순오기 님, 이번 〈엄마는 독서중〉6행시 짓기 옆에서 지켜보면서 너무 즐거웠습니다. 정말 감사하네요. 근데유, 저는 "전문가" 아녀유~ 구냥, 어중이 떠중이 시골 무지랭이랑께유. 갑작스리 순오기 님 덕분에 전문가 벼슬하닝께 징말 쑥씨럽구만유^^ 그래두 좋긴 좋네유~~~ㅋㅋ

순오기 2008-10-27 00:34   좋아요 0 | URL
하하하~ 전문가라 불러도 충분할 듯합니다.
워째 갑자기 충청도 버전이래유~~ 쑥씨럽지만 지도 충청도구만유~~~~ㅋㅋ

파란 2008-10-27 00:3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전혀 생각지도 못했는데 ..라고 시작하면 너무 지루하지요. 주제가 있는 줄도 몰랐네요. 띄엄띄엄 보는 습관덕에 으뜸상이 날아갔네요 ㅎㅎ 저는 엄살쟁이 막내야. 시가 참 좋았어요. 순오기님 재미난 이벤트 감사합니다. 추천해주신님들도 감사합니다. '포스'라고 해주신 평은 주변사람들한테 널리 알려 자랑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순오기 2008-10-27 00:44   좋아요 0 | URL
우리 아들이 파란님을 시적 운율이 살아있다고 으뜸상으로 뽑았어요. 헤헤~
주최자 맘대로 <엄마는 독서중>이란 주제를 살린 작품을 으뜸상으로 하다 보니... 섭하더라도 시집 하나 골라 주소와 남겨주세요.^^

하늘바람 2008-10-27 02: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모두 축하드려요. 참여 못해서 죄송하네요

순오기 2008-10-27 09:50   좋아요 0 | URL
하늘바람님, 참여했으면 수상대열에 올랐을텐데요~
다음 이벤트에 꼭 참여해주세요! ^^

2008-10-27 05:02   URL
비밀 댓글입니다.

순오기 2008-10-27 09:49   좋아요 0 | URL
어머나~ 그러셨군요. 작은 기쁨을 드릴 수 있어 다행이에요.
오후에 다른 분들 주소 올라오면 같이 주문할게요.
오늘은 시인초청강연회가 있어 아침이 분주하네요~ ^^

후애(厚愛) 2008-10-27 09:2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와! 좋으시겠다. 당첨되신분들님 모두 축하드립니다. 그런데 너무 부럽습니다.

순오기 2008-10-27 09:51   좋아요 0 | URL
헤헤~ 다음 이벤트에는 님께도 행운의 여신이 미소짓기를 바래요.^^
님이 부탁한 시대물에 도움될 책은 테마로 만들어 살아있는 알라딘 백과사전의 도움을 받아야겠어요.

물만두 2008-10-27 10:0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주제에 충실하려던 것보다는 그저 순오기님께 축하 인사를 드리려던 것이었답니다^^
므흣~ 감사합니다.

2008-10-27 10:09   URL
비밀 댓글입니다.

순오기 2008-10-27 20:52   좋아요 0 | URL
흐흐~ 역시 미스터리!
어머~ 만두님, 이름도 예쁜데요~ 주문 들어갑니당!!^^

무스탕 2008-10-27 17:3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으하하하하~~ ^0^
정말 재미있었고 신선했고 즐거웠고 많은 사람들이 기분좋은 이벤트였습니다.
이렇게 많은 분들이 응원해 주셔서 나름 으쓱~ 도 했구요. ㅎㅎㅎ
감사합니다~ 냥~♡

2008-10-27 17:40   URL
비밀 댓글입니다.

순오기 2008-10-27 20:55   좋아요 0 | URL
아니 왜 다들 이름이 이렇게 이쁜거얌!ㅋㅋ
시집은 취향에 따라 다른데 뭘로 고를까?
여성적인게 나을까~~~ 남성적인게 나을까~ 아 고민된다.
아니면 여러 사람의 좋은 시를 골라 엮은 것들이 좋을까요?^^

가시장미(이미애) 2008-10-28 01: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머나! 언제 이런 걸 하셨어요? 제가 너무 무관심했나요? -_ㅠ 주말에 신랑하고 노느라 정신이 없었던지라 ㅋㅋ 모두모두 축하드려요~!! ^^ 인심이 너무 좋으세요~ 날도 쌀쌀한데 훈훈하네요~ ㅋㅋ

순오기 2008-10-28 08:11   좋아요 0 | URL
흐흐~ 장미님은 이벤트 참여 못해도 다 용서(?)되는 신혼이니까~^^
깨소금 향기 폴폴나는 염장 페이퍼만 열심히 올리면 돼요!ㅋㅋㅋ

2008-10-28 13:21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08-10-28 14:22   URL
비밀 댓글입니다.

무해한모리군 2008-10-28 14:5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고맙습니다~~
글썽글썽 ^^**

순오기 2008-10-29 09:16   좋아요 0 | URL
아유~ 글썽거리지만 말고 책을 골라서 주소랑 남겨주라니까요.^^

치유 2008-10-29 02:2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여섯분 모두 축하드려요.
순오기님 무사히 벤트 마치신것도 축하드리구요.

순오기 2008-10-29 09:17   좋아요 0 | URL
배꽃님의 축하도 참여도 고맙습니다~~ ^^

2008-10-29 15:09   URL
비밀 댓글입니다.

순오기 2008-10-29 20:40   좋아요 0 | URL
아~ 이 책 나도 매창시집과 같이 보관함에 담은 책이네요.^^
바로 주문 들어갑니당~~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