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어 능엄주진언 - 수랑가마 사마디 다라니
박지명 지음 / 하남출판사 / 2017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능엄주 진언 책을 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능엄주의 이야기는 불필스님이 성철스님의 이야기를 기록한 책에 스승인 인홍스님의 병을 고치기 위해 불철주야로 끊이지 않고 외웠던 주문이다. 모든 세상의 액운과 재난 그리고 병의 재난으로부터 부처님의 보호를 받으면서 부처님의 정수리로부터 나온 깨달음으로 이끄는 주문이다.

 

  세상에는 많은 아픈 사람들과 병에 걸린 사람들이 있다. 이들이 모두 아픈 병을 낫고 또는 모든 재난에서 벗어나 부처님의 바른 깨달음의 길로 들어서기를 바랄 뿐이다. 나는 아침 저녁 능엄주 진언을 외워 세상의 모든 재난과 병과 액운이 사라지기를 바란다. 혹은 그 재난이 피할 수 없는 것이라면 그것을 넘어서 해탈로 가는 부처님의 가르침 속에서 그 재난을 맞이하기를 바란다. 그러면 그 재난과 액운과 병이 나를 쓰러뜨리지 못할 것이기 때문이다.

 

  부처님의 대승경전 중 우리나라 대교과의 하나인 능엄경을 가까운 사람의 죽음을 마주한 일들을 접하고서 나는 만났다. 이 기도를 기회로 보다 주변과 지인들을 잘 살필 수 있는 인연을 기르기를 바라고 또 나를 둘러싼 인연들에 보다 행복하고 부처님의 진리 속에 머무를 수 있기를 바란다. 이렇게 기도하는 나의 기도를 보호하소서. 합장 공경.


댓글(2)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혜덕화 2018-04-19 13: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부산열린불교아카데미에서 원순스님의 능엄경 특강이 있습니다.
부전동 묘광선원에서 5월 14일부터 매주 월요일 저녁 7시에 한다는 안내를 불교신문에서 봤습니다.
능엄경을 처음 읽고 받은 감동은 무어라 말하기 어렵지만, 경전 내용이 어려워서 뒤로 갈수록 그저 눈으로만 읽었던 기억이 납니다.
저는 시간이 맞지 않아 못 듣지만 기회가 되면 들어보세요.

2018-04-27 18:18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