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마조프 집안의 형제들 2 푸른숲 징검다리 클래식 29
표도르 도스토예프스키 지음, 서상범 옮김, 홍정아 그림 / 푸른숲주니어 / 201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디미트리 표도르비치 카라마조프는 죄를 저질렀다, 라고 나는 생각했다. 사실, 아직은 아무것도 밝혀지지 않았다고 할 수 있다. 알렉세이의 지도자였던 위대한 영혼, 조시마 신부가 죽은 후 알렉세이는 디미트리에 의해 상처받은 아이 일류사를 위해 일하기 시작했고, 이반은 모스크바로 돌아갔다. 남은 디미트리의 사랑 관계는, 2권에서야 제대로된 설명이 등장하면서 이해할 수 있었다. 

디미트리는 1권에서 카테리나에게 받은 돈 삼천 루블을 탕진했고, 그 돈을 갚기 위해서 어떻게든 삼천 루블을 구하려 했다. 하지만, 경제 관념이 없다시피한 이 남자에게 함부로 돈을 빌려주려는 사람은 없었다. 최후로 그는 그루센카 집에서 놋쇠공이를 들고 그의 아버지의 집으로 찾아갔다. 혹시나 그가 사랑하는 여인, 그루센카가 그곳에 있다면 어떠한 일을 저지를 수도 있기에. 

당시의 정황을 부분적으로 숨긴 작가는 참으로 대단하다고 생각된다. 내가 본 것은 디미트리가 열린 창문을 뒤로 하고 담장을 넘어 도망치려 하고, 이를 보고 소리를 지른 하인 그리고리를 디미트리가 놋쇠공이로 내려쳤을 뿐이다. 하지만, 다음 날 발견된 표도르 파블로비치 카라마조프의 시체는, 둔기로 머리를 내려쳐져 쓰러진 모습이었다. 드미트리의 증언은, 아버지를 죽이지 않았다는 것이지만, 그가 주장한 모든 것은 그가 평소에 말하던 사실로 인해 모두가 그에게 불리하게 돌아갔다. 

드미트리는 인내력이 부족한 사람이고, 또 야만스러운 면이 없지 않다고 말해야겠다. 하지만, 그는 그루센카와 같이 있지 않은 아버지를 순식간에 죽이고, 어디있는지 모를 돈을 찾아서 도망쳐나올 사람이 아니었다. 하지만, 이 욕심많은 사내는 죽었고, 이제 그의 피를 이어받은 남자는 그를 낳은 사람을 죽인 혐의로 감옥에 가게 되었다. 진짜 진실은 무엇인가? 무엇이 디미트리 표도르비치를 파멸로 이끌기 위해 이러한 계획을 세운 것일까? 

2권에서는 참으로 궁금한 점이 많았다. 마치 스릴러 소설처럼, 디미트리의 하루가 빠르게 흘러갔고, 그의 심문 과정과 증인 심문은 이미 흘러갔다. 그 곳에는 그리고리와 그의 아내, 그리고 잔인한 하인 스메르쟈코프가 있었다. 나는 이 스메르쟈코프를 의심한다. 이틀간의 간질 발작동안, 그에게 있어 알리바이는 전혀 없었다. 얼른 3권을 통하여 모든 일이 밝혀지기를 고대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