맴맴 매미의 한살이 과학 그림동화 27
도쿠다 유키히사 지음, 고향옥 옮김, 다카하시 기요시 그림 / 비룡소 / 2007년 2월
평점 :
품절



아이들은 대부분 매미를 좋아할 것같지만 나도 그렇고 내 딸도 그렇고 실제 매미를 만나면 기절 초풍할 듯 놀라고 비명을 지른다.

크고 징그럽게 생겼다고 여기기 때문이다.

대부분 매미 책들은 금방이라도 튀어나올 듯한 생생한 사진자료로 채워져 있다. 매미 애벌레는 그나마 봐 줄만 하지만 탈피한 매미 껍질 이라든가 매미 성충 사진, 그리고 눈이나 배를 확대한 사진은 꼭 필요한 것임에도 눈을 질끈 감아버리게 된다.

비룡소에서 나온 과학 그림동화 맴맴 매미의 한 살이는 한지를 찢어 붙여서 보여주는 일러스트 기법을 사용해서 아주 친근하고 조금도 무섭지 않게 매미를 표현해서 정말 부담없이 매미의 생태와 매미에 대해서 공부할 수 있었다. 무서우면서도 궁금한 것이 바로 곤충의 생태인데 이런 점에서 이 책은 그 만족도가 참 크다.한지로 표현해 봤자 얼마나 잘 표현했겠어 하겠지만 정말 자연스럽게 잘 표현해서 참 좋고 일본책이면서도 아주 쉽고 자연스러운 번역이 마음에 든다.특히 실제 매미의 애벌레부터 성충이 될 때까지의 실제 크기를 표현해 주어서 도움이 많이 되었다.

엄마가 아이에게 들려주는 방식의 스토리 진행은 매미를 무서워하는 딸아이도 좋아할 만큼 문장이 매끄럽다. 매미 생태를 알려주기에는 정말 딱인 책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