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1주일이 남았다. 1주일 후면 나의 삶은 당분간 지금과 많이 다를 것이다. 우선은 고통의 며칠이 있겠고, 산후 조리원에서의 낯선 생활이 2주 있을 것이고, 이후엔 이미 7년 전 겪은 일을 다시 한 번 겪겠지....잠은 포기해야겠고, 책은 상황 봐 가면서....사실 첫 아이 때에는 아이를 낳고 나서 독서량이 많이 늘었다. 아이가 그만큼 나를 잘 봐줬다. 그런 기대, 미리 하는 것은 정신 건강 상 좋지 않으니 상황에 맡길 수 밖에. 부디 건강하게 태어나길 바라는 마음 뿐이다.

 

책 정리를 조금-틈틈히 조금씩 해 왔던 터라 맘 먹고 하려고 해도 정리가 많이씩 되지는 않는다- 하고 있는데 당연히 그러면 책장이 비게 되겠고, 그럼 자꾸만 채우고 싶어진다. 그러니 이렇게 또 신간을 보게 되는 것 아니겠냐며...

 

오늘 눈에 띈 신간은 해리홀레 미니북세트이다.

 

사실 난 요 네스뵈의 책을 2권 갖고 있을 뿐, 아직 읽지 못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탐을 내는 것은 어떤 심리인지? 가진 2권을 읽고 결정을 해도 늦지 않을 것이지만 관심마저 갖지 못할 까닭은 없으므로!

 

 

 

내 인생의 책이니, 죽기 전에 꼭 읽어야 할 책이니, 나는 어떤 책을 읽었는가, 하는 류의 제목이 아니라서 더 눈길이 간다. '읽는 인간'이라니! 내용이야 노벨문학상 수상자의 어린 시절부터 현재까지 읽은 책에 대한 내용이겠거니 예상할 수 있겠지만 제목이 주는 기대감이 그의 독서를 엿보는 것을 넘어 내가 '읽는 인간'으로서 어떤 위치를 점하고 있는지 알려줄 것만 같다. 기대가 너무 큰 건가? 일단 장바구니행!

 

 

 

 

 

박람강기 프로젝트의 기획을 좋아하기는 하지만 읽어봤을 때 잘 읽히는 책과 그렇지 않은 책이 갈려서 망설여지는 것도 사실이다. 레이먼드챈들러의 책은 정말 좋았는데 다른 분들 책은 소설에 비해 잘 읽히지 않아서 중도 포기하기도 했다. 엘러리 퀸은 어떨가? 기대 반 걱정 반으로 관심을 가져본다.

 

 

 

 

 

 

 

 

  이건 부모의 마음이라기 보다는 가르치는 사람의 마음으로 자연스레 구입하게 되는 책이다.

이미 1권과 인성사전까지 있지만 2권이 나오면 2권을 사게 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 다만, 현재의 나는 부모일 뿐이므로 잠시 보류하기로 한다.

 

 

 

 


댓글(14)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단발머리 2015-08-14 12:0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출산 일주일 전이시군요. 미리 출산 축하드려요! 더운 날씨인데 몸조리 잘하시구요. 순산하시기를요~~~ 아, 새 사람 얼마나 이쁠까요~~~ ㅎㅎ 그렇게혜윰님, 화이팅!!!

그렇게혜윰 2015-08-14 12:02   좋아요 0 | URL
고맙습니다^^ 살짝만 긴장하고 있어요 ㅋㅋ

단발머리 2015-08-14 12:08   좋아요 0 | URL
지금까지의 인생에서 제일 짜증나고 제일 덥고 제일 힘들고... 그리고 제일 묘한 웃음이... 참고만 하세요. 전 둘째가 첫째보다 2.5배 귀엽더라구요. 이쁜건 첫째고 귀여운건 둘째... 차가운 음료 드시지 말구요. 전 너무 덥게해서 땀띠났어요. 5월말이었는데... 요즘 조리원에서는 잘 해준다 하더라구요. ㅎㅎㅎ 아, 새 사람...

그렇게혜윰 2015-08-14 12:11   좋아요 0 | URL
ㅋㅋ2.5배!!!!
요즘 첫째에게 더 잘해주려고 노력중입니다^^ 좀 커서 받아들이기야하겠지만 서운하겠죠?^^

appletreeje 2015-08-14 12:0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그렇게혜윰님~~
저도 단발머리님과 함께~~화이팅!!!!!!!입니다~~
출산과 순산, 미리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렇게혜윰 2015-08-14 12:12   좋아요 0 | URL
고맙습니다^^ 당분간은 서재 구경도 어렵겠죠? 그래서 막 사고파지는거 있죠?ㅋㅋㅋ

2015-08-14 12:17   URL
비밀 댓글입니다.

그렇게혜윰 2015-08-14 12:45   좋아요 0 | URL
수술합니다 ㅋㅋㅋ 더위가 한풀 꺾여서 그나마 다행이에요^^ 고맙습니다.

[그장소] 2015-08-14 13: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 둘째, 예쁜아가 얻으시고 건강히 산후조리 잘하시고 돌아오셔요.
두 사람 다 마음도 몸도 마냥 부침없이 평안하라고 기도할게요.
오직 축복만이..아멘!

그렇게혜윰 2015-08-14 13:14   좋아요 0 | URL
축복의 말씀 감사해요^^
힘내서 행복한 시간 보내고 컴백하렵니다^^

2015-08-14 16:57   URL
비밀 댓글입니다.

그렇게혜윰 2015-08-14 17:01   좋아요 0 | URL
안그래도 이건 비밀인데 난 영원히 네가 1등이다.근데 아기한텐 비밀이다 아기 삐지니까^^ 자주 하는데 그것만으로도 위로가 되나봐요 ㅋ 전 사실 첫째가 넘 넘 좋아서 ㅎㅎㅎㅎㅎ 그나저나 3.5배...

보슬비 2015-08-17 00:0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조카도 7살 차이인데...^^
출산 준비 잘하시어 순산하세요~~~
그리고 축하드립니다.~~~

그렇게혜윰 2015-08-17 00:07   좋아요 0 | URL
저희반에 늦둥이가 유행인지 임산부가 3명이나 있어요 ㅋㅋ 담임선생님도 7살 차이 아이가 있다시구요 ㅎㅎ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