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가올 미래, IT 빅픽처
이가근 지음 / 원앤원북스 / 2016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다가올 미래, IT 빅픽처    _이가근 저 | 원앤원북스

 

 

이제 전 세계는 인터넷에서 시작된 제3차 산업혁명을 지나 제4차 산업혁명으로 넘어가는 단계이다. 이 흐름에 맞춰 글로벌 자본들은 제4차 산업혁명을 대비하기 위해 이미 몇 년 전부터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우리가 당장 몇 년 뒤의 미래를 예측하기란 매우 어렵다. 하지만 그나마 예측에 대한 확률을 높일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자본의 흐름을 되짚어보는 것이다.”

 

이 책의 저자 이가근은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베스트 애널리스트로 소개된다. 글로벌 IT기업들이 진행하고 있는 M&A(인수합병)현황과 미래의 IT산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성을 제시하는 경제 전망서이다. 저자는 이 책에서 2020년 이후의 제4차 산업혁명이 IT산업에선 어떤 식으로 진행될지 구체적인 근거를 들어 전망한다.

 

알파고, 포켓몬고등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이슈는 물론 드론,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 AI(인공지능), 자율주행 자동차 등에 대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현재 지구를 이끌고 있는 기업인 구글, 애플, 페이스북, 아마존에 대한 이야기도 빼놓을 수 없다. 저자는 그들의 자본 흐름에 주목한다.

 

산업분야 중 단연 IT(Information Technology, 정보기술)산업의 변화흐름이 가장 빠르다. 따라서 성장이 한계에 다다른 IT산업은 다른 산업과의 융합을 통해 단순한 정보의 이동이 아닌 실질적인 물질의 이동 또는 가상공간의 확장으로 발전해나가기 위한 준비 작업을 진행 중이다. 이 책은 총 3부로 구성되어있다. 1) M&A와 스타트업을 통해 신기술을 장착하는 글로벌 기업들. 2) 2020IT 핵심 유망사업- 드론, VR, AR, AI, 자율 주행 자동차. 3) IT 대변혁, 국내산업과 기업에 어떤 영향을 미칠 것인가? 에선 국내 산업에 영향을 끼칠 신 성장 동력에 대해 다루고 있다.

 

2017년 현재 전 세계인들은 안드로이드라는 단어가 매우 익숙하다. 애플을 제외한 스마트폰 OS의 이름이 구글의 안드로이드이기 때문이다. 안드로이드의 뜻은 인간의 모습을 한 로봇이다. “구글의 로봇과 AI에 대한 관심은 군사용 로봇 기업인 보스턴 다이내믹스를 인수하면서 구체화되었다. 물론 알파고의 바둑 대결이 끝난 직후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매각을 발표하면서 하드웨어 부분에서의 로봇에 대한 구글의 관심이 너무 빠르게 일단락된 점은 아쉽지만, 적어도 구글에서 AI를 결합한 로봇에 대한 연구와 투자는 앞으로도 다른 방향으로 진행될 것으로 보여 진다.”

 

 

#다가올미래 #IT빅픽처 #이가근 #원앤원북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