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 힘들었겠다 - 외롭고 지친 부부를 위한 감정 사용설명서
박성덕 지음 / 21세기북스 / 2017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당신, 힘들었겠다 : 외롭고 지친 부부를 위한 감정 사용설명서

     _박성덕 저 | 21세기북스

 

부부의 사랑을 재구성하는 7가지 법칙

 

1.

당신, 힘들었겠다.” “당신 힘들었지?” 위로가 되는 말이다. 문제는 이 말을 듣고 싶어 하는 사람은 많고, 할 줄 아는 사람은 적다는 것에 있다.

 

2.

인생을 살다보면 크고 작은 상처가 생기게 마련이다. 대부분의 생채기는 어느 정도 시간이 해결해주는 것 또한 사실이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부부 문제만큼은 이 법칙을 비켜나간다. 시간은 결코 아무 문제도 해결해주지 않는다. 오히려 오해와 갈등만 키울 뿐이다.” 살다보면 정()이 쌓일 것이라는 말을 다시 생각해봐야 한다는 뜻으로 전달된다.

 

3.

이 책의 지은이 박성덕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는 용인정신병원에서 가족/부부 치료클리닉을 운영했으며 우리나라에 정서 중심적부부치료를 최초로 도입해 부부 상담 분야의 선구자 역할을 하고 있다.

 

4.

이 책에서도 지은이는 외롭고 지친 부부들에게 서로의 감정을 보듬어 안으면서 치유해 나갈 수 있도록 따뜻한 조언을 해주고 있다.

 

5.

지은이는 16년 간 2천 쌍이 넘는 부부를 상담해오면서 부부갈등의 표면적인 이유는 각기 달라도 근본적인 원인은 한 가지라는 사실을 깨달았다. 바로 감정이다.

 

6.

인간관계에서 갈등이 없을 수 없다. 내 안의 와도 갈등의 연속인데, 하물며 타인과는 오죽하랴. 갈등은 서로의 욕구가 충돌하면서 더 꼬인다. 부부라는 우선순위의 관계가 좋으면 하위 단위의 관계에서 생기는 갈등이 줄어든다. 그러므로 부부가 먼저 서로에게 관심을 기울이고 욕구를 채워주는 게 중요하다.”

 

7.

텍사스 대학교의 로버트 조지프 교수가 이야기하는 남녀 차이는 그리 새삼스러운 부분은 아니지만, 참고할 만하다. “남자의 자아존중감은 독립성이 보장 될 때 생기고, 여자는 타인과 밀접한 관계를 유지할 때 강해진다. 여자의 가장 큰 스트레스는 친밀한 관계의 상실이다. 스트레스 상황이 되면 남자는 물리적인 공격행위를 하거나 투쟁 혹은 회피 반응을 취하고 여자는 감정적이고 언어적인 공격을 퍼붓는다.” 대체적으로 그렇다는 이야기다.

 

8.

지은이가 조언하는 부부의 사랑을 재구성하는 7가지 법칙을 마음에 담는다.

 

1) 그 누구도 성숙한 상태로 결혼하지 않는다.

2) 사람은 반드시 변한다는 믿음을 잃지 말자.

(지은이는 좋은 변화를 기대하며 살아가자고 하지만, 그 반대일 수도 있다는 것이 함정)

3) 남자는 정서에 익숙해져야 한다. (찌질한 것 말고, 건강한 정서)

4) 말하지 않아도 알 것이라고 착각하지 말라. (피차 도인(道人)이라면 모를까..)

5) 애착을 유도하는 대화법을 활용하라!

(비판이나 비난보다 공감이 우선이라는 것을 강조한다)

6) 접근하고 반응하라.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는 것, 상대방의 감정과 생각을 듣고 반응하는 것을 실천해보자는 이야기인데...훈련이 필요하다)

7) 배우자의 편이 되어주라. (남편이 남의 편이라는 것을 남편들만 인정 안 한다)

 

 

#당신힘들었겠다 #외롭고지친부부 #감정사용설명서 #박성덕 #21세기북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